꼭 한 달 남은 2013년도, 알찬 마무리를 기대합니다

/사는이야기/합천해인사여행

 

 

꼭 한 달 남은 2013년도, 알찬 마무리를 기대합니다

/사는이야기/합천해인사여행

 

 한 해도 이제 마지막으로 치닫고 있습니다.

오늘은 2013년도 마지막 달 첫날인 12월 1일.

여러분들은 오늘 어떻게 하루를 보내셨는지요?

 

세월이 참 빠르게 흐른다는 느낌입니다.

연말이면 더욱 더 시간이 빨리 지나간다는 느낌입니다.

매년 이맘때쯤이면 지나간 시간을 돌아보는 기회를 갖습니다.

지난 날 기쁘고 행복한 시간이 있은 반면 반성도, 미련도, 후회의 시간도 있었습니다.

 

12월 한 달 계획표를 보니 다이어리에 빈칸이 없을 정도로 빼곡합니다.

일정이 빼곡할 만큼이나 술자리도 똑 같지 않을까 생각합니다.

건강에도 신경 써야 할 12월이 아닌가 싶습니다.

 

꼭 한 달 남은 2013년도.

제 블로그 <안개 속에 산은 있었네>를 방문해 주시는 모든 분들에게 올 한해 건강하게 보내기를 희망합니다.

모든 일이 잘 마무리되었으면 하는 바람입니다.

 

<사진은 2013. 11. 16. 합천 해인사 입구 늦가을 풍경입니다.>

 

 

 

 

 

 

 

꼭 한 달 남은 2013년도, 알찬 마무리를 기대합니다

/사는이야기/합천해인사여행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상남도 합천군 가야면 |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죽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bookple.com BlogIcon 아디오스(adios) 2013.12.01 21: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와 벌써 한해의 끝이네요... 저도 열심히 마무리해봐야겠습니다. ^^

  2. Favicon of http://photopark.tistory.com BlogIcon skypark박상순 2013.12.01 22: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벌써 12월, 세월 정말 빠르네요.
    멋진사진 즐감 했습니다.^^

  3. Favicon of http://stockm.tistory.com BlogIcon S매니저 2013.12.02 00: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벌써 12월이군요~
    시간이 참 빠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