편안히 앉아서 하는 적상산 안국사 여행

안국사는 고려 충렬왕 3년(1277년)에 월인화상이 창건했다고 한다.
광해군 6년(1614년)에는 조선왕조실록 봉안을 위한 적상산 사고를 설치하려고 이 절을 늘려 지었고, 사고를 지키는 수직승의 기도처로 삼았다.
그 뒤 영조 47년(1771년)에 법당을 다시 지었고, 나라를 평안하게 해 주는 사찰이라 하여 절 이름을 안국사라 부르기 시작했다.
1910년에 적상산 사고가 폐지될 때까지 호국의 도량 역할을 하였다.
1989년에 적상산 양수발전소 위쪽 댐 건설로 절이 수몰 지역에 포함되자 원행스님은 호국사지였던 현재 자리로 안국사를 옮겨 세웠다.

청하루를 지나 앞마당에 들어서면 적상산을 배경으로 단아한 모습의 극락전이, 왼쪽에는 천불전과 성보박물관이, 오른쪽에는 지장전과 범종각 등이 자리 잡고 있고, 아래로는 선방과 호국당, 그리고 호국사비가 있다.
특히, 천불전은 '선원록'을 봉안했던 적상산 사고 건축물로 현존하는 유일한 사고 모습이다.
극락전은 '인욕바라밀' 학이 단청을 하였다는 유명한 학 단청 설화를 알 수 있듯, 오른쪽 창방 쪽에는 단 하루 분량의 단청할 목재가 그대로 드러나 있다.
또한, 성보박물관에는 세계 각국의 불상과 탱화, 불교 유물과 도자기 등 500여 점 이상을 전시하고 있다.

 

안국사 소개

안국사 극락전

안국사 범종

안국사 목조아미타삼존불상

안국사 영산회괘불탱

적상산성

적상산 사고

적상산사고 선원각(상)과 적상산사고 실록각(하)

안국사 안내도

여러분께서는 편하게 앉아서 무주 적상산 안국사 여행을 하셨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신고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전라북도 무주군 적상면 | 안국사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죽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박성제 2011.10.07 10: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죽풍님은 정말 인정이 많으신가봅니다
    절을 좋아하시는 분들이 보면 인정이 많으시드라고요
    종교중에서 쟂일 거짓말 많이 하는 사람들은 교회인가봐요
    나의주위에 교회다니는 사람들은 전부 나쁜짓만 골라서해요
    정말 가증서럽더라고요 혹시 교회에 다니신다면 이해바랍니다

    • 죽풍 2011.10.07 17:4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ㅎㅎㅎ,,,
      좋은 사람도, 있고 나쁜 사람도 있지 않을까요?
      그저 그러려니 하고 사십시오.
      나 자신만 옳은 생각으로 살면 되지 않겠습니까?

  2. 박성제 2011.10.07 10:3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전 옛날에 성당에 다녔습니다
    살다보니 그만 그리데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