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의 부처님] 인연 따라 마음을 일으키고/ 법정스님/ 오늘의 법문



인연 따라 마음을 일으키고/ 법정스님


너무 좋아할 것도

너무 싫어할 것도 없다.

너무 좋아해도 괴롭고

너무 미워해도 괴롭다.


사실 우리가 알고 있고 겪고 있는

모든 괴로움은 좋아하고 싫어하는

이 두 가지 분별에서 온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늙는 괴로움도 젊음을 좋아하는데서 오고

병의 괴로움도 젊음을 좋아하는데서 오고

죽음 또한 삶을 좋아함

즉, 살고자 하는 집착에서 오고

사랑의 아픔도 사람을 좋아하는데서 오고

가난의 괴로움도 부유함을 좋아하는데서 오고


이렇듯 모든 괴로움은

좋고 싫은 두 가지 분별로 인해 온다.

좋고 싫은 것만 없다면

괴로울 것도 없고

마음도 고요한 평화에 이른다.


그렇다고 사랑하지도 말고,

미워하지도 말고

그냥 돌처럼

무감각하게 살라는 말이 아니다.


사랑을 하되 집착이 없어야 하고

미워하더라도 거기에 오래 머물러서는

안 된다는 말이다.

사랑이든 미움이든

마음이 그 곳에 딱 머물러 집착하게 되면

그 때부터 분별의 괴로움은 시작된다.


사랑이 오면 사랑을 하고,

미움이 오면 미워하되

머무는 바 없이 해야 한다.


인연 따라 마음을 일으키고

인연 따라 받아들여야 하겠지만

집착만은 놓아야 한다.


인연 따라 마음을 일으키고/ 법정스님

Posted by 죽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gdlsg.tistory.com BlogIcon 도생 2018.01.14 18: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냥 흘려보내면 되는 것을 생각을 일으킵니다.
    행복하세요^^

  2. Favicon of http://jongamk.tistory.com BlogIcon 핑구야 날자 2018.01.15 06:5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 말씀 잘 듣고 갑니다 즐거운 하루 보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