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복찾기] 작은 것에 고마워하는 마음을 내는 것, 그것이야말로 작은 행복을 느끼는 일

/병원에서 제공하는 밥, 세계 빈국에서는 이런 밥도 못 먹는 사람 많아/죽풍원의 행복찾기프로젝트

 

병원에서 나오는 식사 한 끼.

 

병원에 입원하고 먹는 하루 한 끼 식사.

건강을 생각해서 간은 짠 맛이 없도록 싱겁게 하는 것이 원칙이라, 간이 입에 맞지 않아 반찬은 거의 남기고 만다.

밥은 속을 생각해서 된밥을 먹을 수 없고, 진밥도 어려워 죽을 먹어야 하는 실정이다.

보름 정도 먹다보니 내성이 생겨 이제 입맛에 맞을 정도다.

 

우리나라가 세계에서 잘 산다고 하지마는 밥 한 끼도 제대로 먹지 못하는 사람들도 많으리라.

사진에서 보는 바와 같이 병원에서 나오는 하루 한 끼 식사를 먹는 것도 작은 행복이 아닐까.

세계 전체 인구를 대상으로 보면 이 같은 밥이라도 먹는 사람은 그야말로 큰 행복이 될 것이리라.

병원 밥이 입맛에 맞지 않다고 불평하는 것도 복에 겨워하는 불평이리라.

 

작은 것에 고마워하는 마음을 갖는 것.

그것이야말로 작은 행복을 느끼는 일이란 것을 명심하자.

 

[행복찾기] 작은 것에 고마워하는 마음을 내는 것, 그것이야말로 작은 행복을 느끼는 일

/병원에서 제공하는 밥, 세계 빈국에서는 이런 밥도 못 먹는 사람 많아

/죽풍원의 행복찾기프로젝트

 

'행복찾기프로젝트' 카테고리의 다른 글

[행복찾기] 딸아이가 고등학교 다닐 때까지 선풍기 한 대 없었다는 어느 페친의 이야기/시골생활에서 혼자 살면 무슨 에어컨이 필요할까/죽풍원의 행복찾기프로젝트  (0) 2018.08.10
[행복찾기] 곤약을 넣어 만든 미숫가루 냉수 한 그릇/곤약과 우무묵의 차이란/병원에 계시는 어머니, 어릴 적 어머니가 만들어 주신 우무묵 미숫가루 한 그릇 만들어 갈게요/죽풍원의 행복찾..  (1) 2018.08.09
[행복찾기] 작은 것에 고마워하는 마음을 내는 것, 그것이야말로 작은 행복을 느끼는 일/병원에서 제공하는 밥, 세계 빈국에서는 이런 밥도 못 먹는 사람 많아/죽풍원의 행복찾기프로젝트  (1) 2018.08.08
[행복찾기] 죽풍원 창틀에 지은 벌집 제거작업, 땅벌과의 한 판 전쟁/시골에 산다는 것, 많은 것이 불편하지만 피한다고 될 일도 아닌 삶/죽풍원의 행복찾기프로젝트  (1) 2018.08.07
[행복찾기] 섭씨 40도를 넘나드는 무더위, 방울토마토 하나로 더운 무더위를 이겨 내 볼까나/죽풍원의 행복찾기프로젝트  (0) 2018.08.06
[행복찾기] 여름철 에어컨 사용으로 인한 전기 폭탄요금 예삿일이 아니다/절약하는 정신이 필요한 요즘이다/우리나라 역대 최고온도, 홍천에서 40.1도 기록/죽풍원의 행복찾기프로젝트  (1) 2018.08.04
Posted by 죽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kimteam81.tistory.com BlogIcon 의군 2018.08.09 18:0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작은것에 행복을 느끼면 마음에 변화가 생기는거 같아요.
    꼭 큰것만이 행복이 아닌거 같아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