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복찾기] 언제부터인가, 작은 미물이라도 함부로 죽이지 않습니다

/생명을 존중한다는 것, 대자연을 보호하면서 함께 사는 공감대를 형성하는 것/죽풍원의 행복찾기프로젝트

 

죽풍원 언덕에 지은 벌집을 제거하다 벌에 한 방 쏘였습니다.

 

시골에 살면 좋은 점도 있지만 불편한 점도 있다는 것입니다.

하기야 도시에 산다고 뭐가 다를 것이 있을까 싶습니다.

삶을 영위한다는 것은 결코 녹록하지 않은 현실이기 때문이겠지요.

 

삶이란, 애로사항을 하나하나 해결해 나가는 과정의 일환이라 생각합니다.

어제의 애로사항은 오늘 해결하고, 오늘은 새로운 애로사항이 생겨납니다.

 

약 달포 전 창틀에 지은 벌집을 제거하느라 곤욕을 치렀는데, 이번에도 벌집 때문에 신경을 써야만 했습니다.

정원 언덕에 난 잡초를 베다가 큰 벌집을 발견한 것입니다.

벌집은 땅벌 지은 집입니다.

 

벌집을 건드리다 보니 땅벌은 막 날아오르기 시작하고 사람을 공격하기 시작합니다.

예취작업을 하느라 제법 무장을 하였는데도, 한 방 쏘이고 말았습니다.

장비를 벗고 벌에 쏘인 데를 보니 직경 3~4cm 정도로 벌겋게 부어오르는 것입니다.

집에 상비약을 준비해 놓았기에 즉시 약을 바르고 난 후, 조금 있으니 붓기도 연해지고 아픈 것도 사그라지는 것 같았습니다.

그래도 벌에 한 방만 쏘인 것이 다행이라면 큰 다행이 아닐까 싶습니다.

 

벌집 안에 애벌레가 살아 있습니다.

 

벌집은 통째로 떼는데 성공했습니다.

벌은 일시적으로 공격하다가 뿔뿔이 흩어져 날아가 버렸습니다

벌집을 들여다보니 벌집 안 구멍에서는 애벌레가 꿈틀거립니다.

벌집을 들고 집 밖 멀리 산 속에 놓아 주었습니다.

뿔뿔이 흩어져 날아가 버린 벌들이 벌집을 찾아올지도 모를 일입니다.

 

여름철이면 벌과 뱀 때문에 골치가 아픈 시골생활입니다.

그래도 이제는 이들과 함께 사는 지혜를 깨달아가고 있습니다.

언제부터인가, 작은 미물이라도 일부러 이거나 함부로 죽이지 않습니다.

생명을 존중한다는 것, 대자연을 보호하면서 함께 사는 공감대를 형성하는 것이 아닐까 싶습니다.

 

, 언제 벌들이 집을 지어 벌집 제거 소동을 벌일지도 모를 일입니다.

그래도 어쩌겠습니까?

이런 일들이 삶의 일부요, 이런 일들을 해결하는 것이 작은 행복을 찾는 것이 아닐까요.

죽풍원의 행복찾기프로젝트입니다.

 

 

 

 

[행복찾기] 언제부터인가, 작은 미물이라도 함부로 죽이지 않습니다

/생명을 존중한다는 것, 대자연을 보호하면서 함께 사는 공감대를 형성하는 것

/죽풍원의 행복찾기프로젝트

 

'행복찾기프로젝트' 카테고리의 다른 글

[행복찾기] 밤이면 창틀 그물망에 딱 붙어서 휴식을 취하는 청개구리/낮에는 벌이, 밤이면 청개구리가 집안에 들어오려 애쓰는 모습/청개구리의 일상/죽풍원의 행복찾기프로젝트  (2) 2018.09.04
[행복찾기] 거창군보건소에서 권장하는 ‘1530’ 운동이란/일주일에 5회 이상, 30분 이상 운동으로 건강을 관리하자/거창 위천천을 따라 걷는 건강을 위한 운동/죽풍원의 행복찾기프로젝트  (1) 2018.09.01
[행복찾기] 언제부터인가, 작은 미물이라도 함부로 죽이지 않습니다/생명을 존중한다는 것, 대자연을 보호하면서 함께 사는 공감대를 형성하는 것/죽풍원의 행복찾기프로젝트  (3) 2018.08.30
[행복찾기] 한국불교대학 대관음사, 백중 천도재 막재에 참석하다/백중, 우란분절 이야기/백중날 뜻/부처님의 10대 제자 중 신통제일 목련존자(목건련) 이야기/죽풍원의 행복찾기프로젝트  (3) 2018.08.29
[행복찾기] 죽풍원 문화재, ‘죽풍원 7층 돌부처 탑’/속담, 길 아래 돌부처도 돌아앉는다/돌부처도 꿈적인다/자연은 인간에게 있어 위대한 스승/죽풍원의 행복찾기프로젝트  (2) 2018.08.28
[행복찾기] 종일 비가 내리는 날, 이런 생각 저런 생각에 잠겨 보는 것도 작은 행복이 아닐까/아들에게 검정 고무신을 사다 주면 어떤 반응을 보일까/죽풍원의 행복찾기프로젝트  (2) 2018.08.27
Posted by 죽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xuronghao.tistory.com BlogIcon 공수래공수거 2018.08.31 07:5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파리,모기는 죽여야 되는게 아닐까요?

  2. Favicon of http://travelyoungdo.tistory.com BlogIcon 영도나그네 2018.08.31 10: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건조하고 무더운 날씨에는 이런 벌들이
    기승을 부린다고 하더군요..
    벌집제거는 전문가에게 맏겨야 안전할것
    같구요..
    벌에쏘여 부작용이 없으면 큰 보약이
    된답니다..
    항상 건강 하시기 바랍니다..

  3. Favicon of http://gdlsg.tistory.com BlogIcon 도생 2018.08.31 21:2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같이 공생하면 좋으련만 현실은 그렇지 않으니 안타까울 뿐입니다.
    행복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