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복찾기] 우산꽂이 통이 텅 비었습니다

/신발 분실 주의! 분실 시 책임지지 않습니다/죽풍원의 행복찾기프로젝트


텅 빈 우산꽂이 통. 누가 내 우산을 가져갔을까?


10여 년 전쯤 되었을까, 어느 지역을 여행하면서 식당에 들렀는데 안내문 하나가 눈길을 끌었다.

"신발 분실 주의! 분실 시 책임지지 않습니다."

이게 무슨 말인지 동행한 사람들에게 물으니, '모르겠다'는 답만 돌아왔다.

궁금증은 사장님의 답을 듣고서야 이유를 알 수 있었고, 어느 정도는 이해할 수 있었다.


"여기는 관광지라 버스로 단체손님이 한꺼번에 몰려들고 혼잡하여, 신발을 바꿔 신고 가는 경우가 많아 주의를 주기 위해 이런 안내문을 붙이게 되었죠."


식당에서 신발을 잃어버리고 쩔쩔매어 본 사람은 이 안내문이 이해 될 수 있을 테고, 그렇지 않은 사람은 "너무 각박한 세상을 산다"고 말할지도 모를 일이다.

요즘은 관광지 대형식당 뿐만 아니라, 손님이 많이 찾는 시내 식당에서도 종종 볼 수 있다.

많은 사람들이 신발 분실 관련 안내문을 한 번은 보았지 않았을까 싶다.


이제 또 다른 안내문이 탄생해야 할 것 같다.

"우산 분실 주의! 분실 시 책임지지 않습니다."


얼마 전 지역 축제가 열렸고 축제의 일환으로 전시회를 방문한 적이 있다.

비가 오락가락, 우산을 들고 갈까 말까 망설이다, 들고 갈 수밖에 없었다.

약 30여 분 관람을 마치고 문을 나서니 우산을 꽂는 통이 텅 비었다.

들어갈 때 대여섯 개의 우산이 꽂혀 있었는데, 주인이 찾아 갔는지 하나도 보이지 않는다.

분명한 것은 내 우산을 누군가가 가져갔다는 사실이다.


많은 비가 내리지 않아 큰 비를 맞지 않고 주차장까지 갈 수 있었다.

주차장까지 가는 잠시, 우산 하나 그리 비싼 편은 아니지만 그래도 그 누군가가 야속하다는 생각이 일어난다.

"남의 우산을 가져간 그 사람은 비를 맞기 싫고, 우산 주인은 비를 맞고 걸어도 되는가."


우산이란, "비 올 때 가지고 나갔다가, 비가 오지 않을 때는 잊어버리고 온다"는 말이 있다.

즉, "우산은 남의 것"이라 생각해야 편하다는 것.

반쯤은 맞는 말인 것 같기도 하다.

그럼에도 우산을 잃어버리는 것은 본인의 책임이지만, 남의 우산을 가져가는 것은 엄연한 절도에 해당하지 않겠는가.


남의 우산을 가지고 간 사람에게 드리는 말씀이다.

부득이하게 꼭 남의 우산을 가져가야만 했던 긴박한 상황이었다면, 내 물건처럼 아끼고 오래도록 사용했으면 좋겠다는 생각이다.

그와 반대로 법적으로나, 도덕적으로, 아무런 의식 없이 가져갔다면, 한 번 쓰고 버리는 등 죄의식을 가지지 않는 것이 우려스럽기도 하다.

아무리 작고 소소한 물건일지라도, 남의 것을 함부로 가져가는 것은 죄를 짓는 일이라는 것을 인식하자.


우산 하나에 목숨 걸어 이 글을 쓰는 것은 아니다.

믿음이 통하는 사회, 서로가 신뢰하는 사회를 만들자는 작은 캠페인으로 보면 좋을 것이다.


"믿음은 건강한 사회를 만든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죽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bubleprice.tistory.com BlogIcon 버블프라이스 2017.09.19 05: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무리 작고 소소한 물건일지라도, 남의 것을 함부로 가져가는 것은 죄를 짓는 일이라는 것을 인식하자' 라는 말씀에 공감합니다.. 저도 우산을
    잃어버린 경우가 많은데요, 제가 부주의하게 챙기지 못해 잃어버린 경우와 다른사람이 가져가버린 경우가 있습니다..

    우산을 가져간 사람은
    나만 편하면 되겟지, 다른사람이 비를 맞건 그런 마인드를 가진 사람이 아닐까 싶습니다..

    진짜 이런 에피소드를 겪은 사람만이 황당함과 당시 심정을 이해할 것 같습니다.

    오늘도 공감가는글 잘 읽고 갑니다

  2. Favicon of http://jongamk.tistory.com BlogIcon 핑구야 날자 2017.09.19 07:3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분실하지 않으려면 결국 가지고 다니는 수밖에 없겠네요

  3. Favicon of http://xuronghao.tistory.com BlogIcon 공수래공수거 2017.09.19 08: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신발,우신 잃어 버린 경우가 있었습니다
    정말 속상하더군요

  4. Favicon of http://su1624.tistory.com BlogIcon 도느로 2017.09.19 20:4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워낙 흔해진 우산이지만 꼭 필요할 땐 또 아쉬울 때가 많지요.
    내가 비를 맞지 않기 위해 우산주인은 비를 맞아도 된다는 심보...
    이런 자잘한 잘못들이 큰잘못의 씨앗이 되지 않을까요?

  5. Favicon of http://gdlsg.tistory.com BlogIcon 도생 2017.09.19 21:3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사람이 많이 붐비는 곳에서 남의 물건을 가져가는 사람이 문제지만, 분실사고에 유의해야 합니다.
    행복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