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복찾기] 늦가을, 이때쯤이면 어김없이 추억을 만드는 노란 은행잎

/죽풍의 시/같은 은행(銀行)과 다른 은행(銀杏)죽풍원의 행복찾기프로젝트



어느 은행


높은 빌딩에서 돈이 뿌려진다

빈 종이를 줍는 정신없는 사람들

하늘에서 내린 복인가

사람이 뿌린 재앙인가

돈에 눈이 감겨버렸다

행운이 아니라면

찰나의 아픈 기억

가슴에 오래도록 남으리


나뭇가지에서 잎이 떨어진다

황금을 밟고 지나가는 사람들

자연이 준 선물인가

기분이 밝아 보이는 얼굴

예쁜 잎 한 장 주워

책갈피에 오래도록 두었네

영겁에 다시 보니

양쪽 책장까지 물이 들은

노란 은행 잎


은행은 재앙을 뿌리고

은행은 추억을 만든다

같은 은행(銀行)

다른 은행(銀杏)

나는

가을에 추억을 만드는

그 은행 속에서

행복을 찾는다


-竹 風-


거창 어느 길가.

늦가을, 이때쯤이면 어김없이 거리를 물들이는 황금빛 은행잎.

한 장 주워 책갈피 내 가슴에 저장해 두리.

영겁이 지나고 황금빛으로 물든 그대의 심장에서 내 심장도 황금빛이고 싶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죽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jongamk.tistory.com BlogIcon 핑구야 날자 2017.11.13 07: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늘 비가 그치면 더 추워지겠네요 가을이 너무 아쉬워요

  2. Favicon of http://xuronghao.tistory.com BlogIcon 공수래공수거 2017.11.13 09:1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지난주는 실컷 은행 단풍을 보고 왔습니다
    이번주가 막바지일것 같네요^^

  3. Favicon of http://bubleprice.tistory.com BlogIcon 버블프라이스 2017.11.13 20:4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와.. 이거 시 죽풍님이 지으신 건가요??
    너무 멋집니다.. 은행 단풍을 시로 표현을 해주셨군요. 이제 가을이 끝나가고 있습니다, 추운 겨울이 찾아오겠죠?
    새롭게 시작하는 한 주 멋지게 잘 보내시길 바래요

  4. Favicon of http://gdlsg.tistory.com BlogIcon 도생 2017.11.13 21:4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떨어진 낙엽을 보며 행인들은 가을의 정취를 느낄 수 있지만, 쓸어도 다시 쌓이는 낙엽을 청소하시는 분들을 보면 조금 안쓰럽다는 생각이 듭니다.
    행복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