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화도여행] 강화도와 석모도를 잇는 '강화대교' 개통으로 역사의 뒤안길로 사라진, 마지막 타 본 석모도 가는 뱃길

/강화도여행코스/강화도 가볼만한 곳/석모도여행/석모도여행코스/석모도 가볼만한 곳/석모도 가는 길


<108산사순례> 44번째 여행을 끝으로 1년이 넘도록 집을 떠나지 못했다. 게을러서였는지, 핑계거리가 있었는지, 불자로서 수행은 엉망이 돼 버렸다. 그래서 개나리봇짐(괴나리봇짐) 하나 걸쳐 매고 길을 떠났다. 부처님 진신 사리를 모신 5대 적멸보궁 중 하나인 강원도 정선 정암사와 영월 법흥사를 거쳐 4대 관음기도 도량인 서해 최북단 강화군 석모도 보문사로 부처님을 뵈러 떠난다. 기억나는 대로, 생각나는 대로 기록을 남긴다. 나만의 기록을 남기기 위해서다. -11-


갈매기 나는 뒤로 '석모대교'가 6월 28일부터 개통됨에 따라, 외포리선착장에서 석모도로 가는 뱃길은 역사의 뒤안길로 사라졌다.


포털 '다음'에 '석모도'를 입력하면, 석모도 다리개통, 석모도 배 시간표, 석모도 가볼만한 곳, 석모도 가는 길 등이 연관어로 뜬다.

'석모도 가는 길'을 검색하면, 블로그에서는 배 시간, 운항요금, 보문사 가는 길 등이 상위에 나타난다.

이제 '석모도 가는 길'에서 배시간이나 운항요금 등 배와 관련한 자료를 더 이상 검색할 필요가 없어졌다.

석모도로 가는 다리, '석모대교'가 지난 6월 28일 개통됐기 때문이다.


석모도는 지리상 서울 경기 지역 등 수도권 사람들이 많이 찾는 여행지로 알려져 있다.

석모도 다리가 개통되기 이전에는 외포리항선착장에서 도선을 타고 가야만 했다.

주말이나 일요일 등 공휴일에는 많은 여행자가 석모도를 찾기 때문에 배를 타는 데 많은 시간을 기다리는 등 불편이 따랐다.

이제 그 불편은 사라지고 좀 더 편안한 여행을 하게 됐다.


석모도 가는 길 다리개통으로 뱃길은 역사의 뒤안길로 사라졌다.

나는 운 좋게도(?) 석모도로 가는 마지막 뱃길을 타는 행운을 얻었다.

석모도 운항요금으로는, 사람 1인당 2,000원, 승용차는 1대 16,000원으로 왕복요금이다.

지난 6월 18일(일) 아침, 가까스로 첫 배를 놓치고 두 번째 배를 타고 석모도로 향했다.(07:07 도선 출발)

배는 약 8분을 항해하고 7시 15분에 석모도선착장에 도착했다.






육지와 인근한 서해바다는 수심이 낮아서인지 바다 물은 푸른빛이 아니라 회색빛 바다다.

석모도로 가는 길은 갈매기가 뒤따르며 동행했다.

저 멀리 앞으로는 당시 개통을 앞둔 석모대교가 시원하게 펼쳐져 있다.

석모도는 우리나라에서 22번째 순위의 섬으로 연간 100만 명이 찾는다는데, 다리 개통으로 이제는 더 많은 여행자가 찾지 않을까 싶다.


석모도선착장에서 보문사 주차장까지는 약 9km로 15분이면 닿을 수 있다.

이제 <108산사순례> 2박 3일간의 여행은 끝자락에 와 있다.

우리나라 4대 관음성지 중 하나인 석모도 보문사 이야기는 다음 회로 이어진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인천 강화군 삼산면 석모리 184 | 석모대교
도움말 Daum 지도

'108산사순례' 카테고리의 다른 글

[108산사순례] '나는 누구인가', 삶은 끊임없는 물음의 연속/양무제와 달마대사의 대화/불식, 나도 모르겠습니다/우리나라 5대 적멸보궁/4대 관음성지/108산사순례/죽풍원의 행복찾기프로젝트  (6) 2017.07.07
[강화도여행] 4대 관음성지로 유명한 강화도 보문사 400계단을 오르며 '참회합니다'를 되내이다/108배로 <108산사순례> 47번 째 염주 알을 꿰었다/강화도여행코스/강화도 가볼만한 곳/강화도 보문..  (7) 2017.07.05
[강화도여행] 강화도와 석모도를 잇는 '강화대교' 개통으로 역사의 뒤안길로 사라진, 마지막 타 본 석모도 가는 뱃길/강화도여행코스/강화도 가볼만한 곳/석모도여행/석모도여행코스/석모도 ..  (6) 2017.07.04
[강화도여행] 석모도 다리 개통으로 역사의 뒤안길로 사라진, 석모도 가는 뱃길을 마지막으로 타 본 행운이 나에게/석모도 가는 길/강화도여행코스/강화도 가볼만한 곳/석모도 여행/석모도 가..  (5) 2017.07.03
[강화여행] 영월 법흥사를 거쳐 2박 3일간 여행의 끝, 강화도에서 하룻 밤을/우리나라 4대 관음성지 중 하나인 강화도 석모도 보문사에서 마지막 2박 3일간 마지막 여정을/강화도여행코스/강화..  (6) 2017.06.30
[영월여행] 깨달음의 경지에 도달했을까, 사람에게 위협을 주지 않는 영월 법흥사 적멸보궁에 만난 개 '보리'/서당 개 3년이면 풍월도 읊는다라는 사자성어(당구풍월)/영월여행코스/영월 가볼..  (6) 2017.06.29
Posted by 죽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bubleprice.net BlogIcon 버블프라이스 2017.07.04 05:3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지난 6월 28일에 석모대교가 개통됬기 때문에 이제 '석모도 가는 길'에서 배시간이나 운항요금 등 배와 관련한 자료를 더 이상 검색할 필요가 없어졌군요! 그리고 운좋게 석모도에 가는 마지막 배편을 타셨다니 정말 의미가 있으실 것 같습니다. ^^ 우리나라에서 22번째 순위의 섬이라니 저도 한번 가보고 싶습니다. 다음이야기 "석모도 보문사"편 도 너무 기대됩니다. 좋은 화요일 되세요^^

  2. Favicon of http://jongamk.tistory.com BlogIcon 핑구야 날자 2017.07.04 07: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석모도에 가본지도 오래 되었군요 가봐야겠어요 잘 보고 갑니다

  3. Favicon of https://xuronghao.tistory.com BlogIcon 공수래공수거 2017.07.04 07: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마지막 도선을 하셔서 감회가 깊으시겠습니다
    석모도 언제 한번 가 볼수 있을지 모르겠네요^^

  4. Favicon of https://toyvillage.net BlogIcon 라이너스™ 2017.07.04 08: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멋집니다^^
    잘보고갑니다. 좋은 하루되세요^^

  5. Favicon of http://su1624.tistory.com BlogIcon 도느로 2017.07.04 19:0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새로운 것이 생기니 또 옛것이 사라지는군요.
    말씀처럼 운좋게 귀한 경험 하신듯 합니다. ^^
    저는 사실 한번도 들어본 적이 없는 곳이랍니다.

  6. Favicon of http://gdlsg.tistory.com BlogIcon 도생 2017.07.04 21: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석모도 보문사의 눈썹바위는 멀리서 보면 진짜 눈썹처럼 보입니다.
    행복하세요^^


[강화도여행] 석모도 다리 개통으로 역사의 뒤안길로 사라진, 석모도 가는 뱃길을 마지막으로 타 본 행운이 나에게

/석모도 가는 길/강화도여행코스/강화도 가볼만한 곳/석모도 여행/석모도 가볼만한 곳


강화도 외포리선착장에서 본 바다 풍경.


<108산사순례> 44번째 여행을 끝으로 1년이 넘도록 집을 떠나지 못했다. 게을러서였는지, 핑계거리가 있었는지, 불자로서 수행은 엉망이 돼 버렸다. 그래서 개나리봇짐(괴나리봇짐) 하나 걸쳐 매고 길을 떠났다. 부처님 진신사리를 모신 5대 적멸보궁 중 하나인 강원도 정선 정암사와 영월 법흥사를 거쳐 4대 관음기도 도량인 서해 최북단 강화군 석모도 보문사로 부처님을 뵈러 떠난다. 기억나는 대로, 생각나는 대로 기록을 남긴다. 나만의 기록을 남기기 위해서다. -10-


강화군 삼산면 석모도.

섬 안의 섬 석모도는 서울·경기지역 등 수도권 여행자들이 많이 찾는 여행지로 알려져 있다.

포털 사이트 '다음'에서 '석모도'를 검색하면 위성지도는 나타나지 않고 파란색 바탕만 보이고, '네이버'에서는 석모도로 가는 외포리선착장과 석모도 석포리 선착장을 포함한 섬의 반쪽 정도만 위성지도에서 확인할 수 있다.

아마, 북한과 인접하여 보안상 필요에 의한 것 같다.


함양에서 경북 영주, 강원도 정선, 영월을 거쳐 정확히 700km를 달려 강화도 외포리선착장에 도착했다.(6월 17일 오후 6시 10분)

다음 날(18일) 석모도로 가기 위해 숙소를 정하고 외포항 인근 구경에 나섰다.

물이 빠진 갯가에서 물씬 풍기는 비린내는 거제도 고향에 온 느낌이다.

약 20년 전, 우리나라 육지에서 최남단이라 할 수 있는 거제도에서 최북단인 강화도를 여행한 적이 있다.

지역개발로 인해 그 때 여행의 기억들을 한 조각도 찾을 수가 없다는 것이 안타깝다.


개펄에 얹혀 휴식에 빠진 어선은 다음 날 험한 파도를 거쳐 먼 바다로 나가 주인과 함께 할 것이다.

하늘을 휘젓는 갈매기는 아직도 저녁을 먹지 못한 것일까.

바다 한 가운데 떠 있는 붉은 등대는 뱃사람들한테 없어서는 안 될 아주 소중한 친구 같은 존재다.

석모도를 오가는 도선은 수만 가지 여행자의 추억을 싣고 바다를 헤쳐 나가고 있다.

이 모두가 외포항과 석모도가 바다와 땅과 하늘이라는 종이에 그려내는 한 폭의 그림이다.

여행은 이런 풍경 속으로 들어가 정신 줄을 잠시 놓아도 좋을 듯하다.



경인북부수협 외포항 젓갈수산시장에는 싱싱한 활어와 해산물이 여행자를 기다린다.

갖가지 젓갈은 침이 넘어갈 정도로 맛깔스럽게 정돈돼 있어, 젓갈을 좋아하는 나로서는 가게 앞으로 다가가지 않을 수가 없다.


젓갈 종류도 다양하다.

이곳 강화도 특산물인 밴댕이 젓갈을 비롯하여, 갈치속젓, 꼴뚜기, 오징어, 세발낙지, 백명란, 창란 그리고 조갯살을 재료로 한 젓갈이 입맛을 다시게 한다.

어느 가게의 주인장은 이쑤시개에 밴댕이 젓갈 한 토막을 콕 찍어 건네준다.

밴댕이는 20년 전 회로서 처음 먹고 난 후, 이번에 젓갈로서 두 번째 맛을 보는 셈이다.

짭짤한 맛을 내면서도 쫀득하게 씹히는 밴댕이 육질은 식감이 부드럽다.

어떤 맛인지 적절한 표현을 찾지 못해 고민이지만, 젓갈을 좋아하는 사람이라면, 어떤 느낌이 들지 충분히 알고도 남지 않을까 싶다.


여름 철 입맛이 없을 때, 이런 젓갈 몇 조각이면 밥 한 그릇 비우는 일은 그리 어려운 일이 아니다.

주인장이 젓갈을 사라고 권해서라기보다 내가 먹고 싶은 젓갈을 살 수밖에 없었다.

밴댕이 젓갈과 조개맛살 젓갈 한 통씩을...

젓갈은 종류와 통의 크기에 따라 5천 원에서 만 원 등 다양하게 진열돼 있고 택배도 가능하다.





외포항의 저녁은 노을이 사라지고 밤으로 다가서고 있다.

작은 상점에 들러 커피와 과자 몇 봉지를 샀다.

이런 저런 얘기 끝에 주인장은 묻지도 않은 말을 건넨다.

"6월 28일이면 석모도 가는 다리 개통으로 도선이 없어진다"면서, "그래도 손님은 석모도를 운행하는 도선을 거의 마지막에 타 보는 행운이 있는 여행자"라고.


석모도로 오기에 앞서 인터넷을 검색해 보니 주말과 휴일에는 많은 여행자들이 줄을 서 도선을 기다리는 경우가 많다고 했다.

이제 석모도로 가는 뱃길은 걱정하지 않아도 되었다.

언제 다시 석모도를 찾을지 모르지만 그때는 다리를 건너 석모도를 여행하게 될 것이다.

석모도여행코스, 석모도 가볼만한 곳인 보문사로 가는, 석모도 가는 마지막 뱃길 여행기는 다음으로 이어집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인천 강화군 내가면 외포리 763-70 | 경인북부수협 판매사업소
도움말 Daum 지도

'108산사순례' 카테고리의 다른 글

[강화도여행] 4대 관음성지로 유명한 강화도 보문사 400계단을 오르며 '참회합니다'를 되내이다/108배로 <108산사순례> 47번 째 염주 알을 꿰었다/강화도여행코스/강화도 가볼만한 곳/강화도 보문..  (7) 2017.07.05
[강화도여행] 강화도와 석모도를 잇는 '강화대교' 개통으로 역사의 뒤안길로 사라진, 마지막 타 본 석모도 가는 뱃길/강화도여행코스/강화도 가볼만한 곳/석모도여행/석모도여행코스/석모도 ..  (6) 2017.07.04
[강화도여행] 석모도 다리 개통으로 역사의 뒤안길로 사라진, 석모도 가는 뱃길을 마지막으로 타 본 행운이 나에게/석모도 가는 길/강화도여행코스/강화도 가볼만한 곳/석모도 여행/석모도 가..  (5) 2017.07.03
[강화여행] 영월 법흥사를 거쳐 2박 3일간 여행의 끝, 강화도에서 하룻 밤을/우리나라 4대 관음성지 중 하나인 강화도 석모도 보문사에서 마지막 2박 3일간 마지막 여정을/강화도여행코스/강화..  (6) 2017.06.30
[영월여행] 깨달음의 경지에 도달했을까, 사람에게 위협을 주지 않는 영월 법흥사 적멸보궁에 만난 개 '보리'/서당 개 3년이면 풍월도 읊는다라는 사자성어(당구풍월)/영월여행코스/영월 가볼..  (6) 2017.06.29
[영월여행] 마음 속에 낀 때를 어떻게 닦고 먼지는 또 어떻게 쓸어낼까, 5대 적멸보궁 중 하나인 영월 법흥사 적멸보궁에서 그 답을 찾다/영월여행코스/영월 가볼만한 곳/108산사순례/부처님 진..  (6) 2017.06.28
Posted by 죽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bubleprice.net BlogIcon 버블프라이스 2017.07.03 02:1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강화도 외포리선착장에서 본 바다 풍경은 정말 멋집니다- 죽풍님은 젓갈을 정말 좋아하시는 군요, 밴댕이? 는 젓갈로 흔치 않은가봐요? 20년전에 드시고 오랜만에 드셨군요! 근데 식감이 너무 좋다고 하니 저도 언제한번 시식을 해보고 싶습니다^^ 오늘도 소설같은 포스트 아주 잘 읽고 공감누르고 갑니다.
    7월 새로운 달이 시작되었는데요, 이번 달도 멋지고 좋은일들만 가득하시길 바래요^^

  2. Favicon of https://yoo3290.tistory.com BlogIcon 친절한엠군 2017.07.03 08:5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시장은 참 좋은것같아요ㅎ 싸고 인심도 좋고 말이죠ㅎ 잘보고갑니다^^

  3. Favicon of https://xuronghao.tistory.com BlogIcon 공수래공수거 2017.07.03 09:2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석모도로 가는 도선을 마지막으로 타 보시는 행운을
    누리셨군요
    긴 여정에 보람이 있으시겠습니다^^

  4. Favicon of http://aquabello.tistory.com BlogIcon KGIBIIN 2017.07.03 11: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주말에 가족들과 자주 가는 강화도인데 어린아이들과 가다보니 바다풍경을 보기가 십지않네요 다음전에는 여유있게 노을도 보고 도란도란 얘기도 해봐야겠습니다 좋은 포스트 감사합니다

  5. Favicon of http://gdlsg.tistory.com BlogIcon 도생 2017.07.03 21: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오래전에 배타고 석모도에 들어갔었는데, 석모도 다리가 개통되었다는 뉴스를 접하고 다시 한번 가봐야겠다는 생각이 듭니다.
    행복하세요^^


[강화여행] 영월 법흥사를 거쳐 2박 3일간 여행의 끝, 강화도에서 하룻 밤을

/우리나라 4대 관음성지 중 하나인 강화도 석모도 보문사에서 마지막 2박 3일간 마지막 여정을/강화도여행코스/강화도 가볼만한 곳/석모도 가는 길


강화도 외포리선착장에서 석모도로 가는 여객선.


<108산사순례> 44번째 여행을 끝으로 1년이 넘도록 집을 떠나지 못했다. 게을러서였는지, 핑계거리가 있었는지, 불자로서 수행은 엉망이 돼 버렸다. 그래서 개나리봇짐(괴나리봇짐) 하나 걸쳐 매고 길을 떠났다. 부처님 진신사리를 모신 5대 적멸보궁 중 하나인 강원도 정선 정암사와 영월 법흥사를 거쳐 4대 관음기도 도량인 서해 최북단 강화군 석모도 보문사로 부처님을 뵈러 떠난다. 기억나는 대로, 생각나는 대로 기록을 남긴다. 나만의 기록을 남기기 위해서다. -9-


<108산사순례>를 떠난 2박 3일간의 여정.

첫째 날(16일)은 강원도 정선 정암사 적멸보궁 수마노탑에서 108배를 올리고 45번 째 염주 알을 꿰었습니다.

둘째 날(17일) 오전, 영월 법흥사 적멸보궁에서 쌓인 업에 대한 참회기도로 108배를 올리고, 염주를 연결한 실은 염주 알 하나를 더 추가하여 46번째가 되었습니다.

환희와 기쁨으로 가득한 사찰여행은 나에게 있어 삶에 있어 올바른 길을 이끄는 참된 안내서이기도 합니다.


경남 함양에서 강원도 영월(법흥사)까지 이틀에 걸쳐 467km를 달렸습니다.

가는 곳마다 저마다의 사연을 품었고, 어느 하나 이유 없는 사연은 없었습니다.

잘 뚫리고 평평한 길은 여행자로 하여금 여유를 부리게 하였고, 산길 좁은 길을 오를 때는 잠시 긴장을 하게끔 만들었습니다.

길은 그렇게 어느 한 쪽만 안내하는 것이 아님을 알았습니다.

'좋은 것'도 있고, '나쁜 것'도 있으며, '좋지도 나쁘지도 않은 것'도 있습니다.

'어리석음'이란, 이 현상을 인정하지 않는 생각에서 비롯되지 않을까 싶습니다.

길을 가면서도 공부는 멈추지 않습니다.



강화도 외포리선착장 저녁 풍경.


17일 오후 1시 25분, 자동차 계기판은 467km를 가리키고, 차량 시동은 걸렸습니다.

이제 무조건 앞만 보고 강화도까지 달려가야 합니다.

법흥사 주차장에서 목적지인 강화도 외포리선착장까지는 약 233km가 남았다고 내비게이션은 알려줍니다.

간혹 내비게이션만 믿고 달렸다가 먼 길을 둘러가는 아픔도 있었지만, 현재 상황으로서는 이 녀석을 믿고 따라야 할 처지입니다.

제천IC에서 고속도로로 들어서면서 조금 편하게 운전할 수 있었고, 동서울톨게이트를 지나서는 많은 차량으로 정신을 바짝 차려야만 했습니다.


촌놈이 서울을 구경한다는 것은 놀라움의 연속입니다.

1985년 서울 '63빌딩'이 들어섰을 때, 전국의 많은 촌놈들이 63빌딩을 구경하러 서울로 몰려들었습니다.

나 역시도 단체여행으로 63빌딩 엘리베이터를 타고 전망대에서 서울 시내를 내려다 본 경험도 있습니다.

이제 그 63빌딩은 중간 정도 높이의 빌딩으로 밀리고 말았습니다.

올림픽대교를 지나 잠실대교를 지날 쯤 한강 좌측으로 보이는 높은 빌딩 '롯데월드타워'가 서울의 하늘을 꿰뚫고 섰기 때문입니다.

롯데월드타워는 2009년 공사를 착공하여 2016년 12월 22일 완공, 2017년 4월 3일 문을 열었습니다.

'제2롯데월드'라고 하는 롯데월드타워'는 지하 6층 지상 123층 555m 높이로 국내에서 최고 높이이며, 아시아에서 3번째, 세계에서는 6번째를 기록하는 건축물로 기록됐습니다.(완공 당시 기록)

이야기가 옆으로 빠져버렸지만, 언젠가 함양 촌놈은 이 건물 전망대에 올라 서울 구경을 다시 할지도 모를 일입니다.



자동차는 강화대교를 건너면서 목적지인 강화도에 닿았습니다.

군청 인근에 숙박지를 찾다가 다음날 아침 여유로운 시간을 가지기 위해 보문사로 가는 외포리선착장까지 가기로 했습니다.

약 20분을 달려 외포리선착장에 도착하였고, 오후 6시 10분 자동차 계기판은 700km에서 멈춰 섰습니다.

먼 길을 달려 온 셈입니다.

숙소에서 내려다보는 외포리선착장에 지는 해는 노란 색을 물들이고 있습니다.


강화도 바닷가 갯내음이 물씬 풍깁니다.

나고 자란 곳이 바닷가라 그런지, 갯가에 나는 비린내는 비린내로 느껴지지 않고 고향의 냄새로 코를 자극합니다.

저녁시간이 훨씬 지났는데도, 외포항 젓갈수산시장 위로 나는 저 갈매기는 아직도 저녁을 먹지 못한 것일까요?

젓갈수산시장을 한 바퀴 돌며 외포항의 밤거리를 배회합니다.

약 20년 전, 외포항을 찾았던 기억은 단 한 조각도 찾을 수가 없었습니다.

그 때의 논밭은 집과 도로가 들어섰고 골목길은 큰 길로 변한지 오래된 탓인 모양입니다.

찾지 못한 기억 조각들은 꿈에서 찾았으면 하는 마음 간절합니다.


다음 회는 마지막 여행지인 석모도 보문사 가는 길로 이어집니다.

 


강화도 외포리선착장 저녁 해지는 풍경.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인천 강화군 내가면 외포리 | 외포리선착장
도움말 Daum 지도

'108산사순례' 카테고리의 다른 글

[강화도여행] 강화도와 석모도를 잇는 '강화대교' 개통으로 역사의 뒤안길로 사라진, 마지막 타 본 석모도 가는 뱃길/강화도여행코스/강화도 가볼만한 곳/석모도여행/석모도여행코스/석모도 ..  (6) 2017.07.04
[강화도여행] 석모도 다리 개통으로 역사의 뒤안길로 사라진, 석모도 가는 뱃길을 마지막으로 타 본 행운이 나에게/석모도 가는 길/강화도여행코스/강화도 가볼만한 곳/석모도 여행/석모도 가..  (5) 2017.07.03
[강화여행] 영월 법흥사를 거쳐 2박 3일간 여행의 끝, 강화도에서 하룻 밤을/우리나라 4대 관음성지 중 하나인 강화도 석모도 보문사에서 마지막 2박 3일간 마지막 여정을/강화도여행코스/강화..  (6) 2017.06.30
[영월여행] 깨달음의 경지에 도달했을까, 사람에게 위협을 주지 않는 영월 법흥사 적멸보궁에 만난 개 '보리'/서당 개 3년이면 풍월도 읊는다라는 사자성어(당구풍월)/영월여행코스/영월 가볼..  (6) 2017.06.29
[영월여행] 마음 속에 낀 때를 어떻게 닦고 먼지는 또 어떻게 쓸어낼까, 5대 적멸보궁 중 하나인 영월 법흥사 적멸보궁에서 그 답을 찾다/영월여행코스/영월 가볼만한 곳/108산사순례/부처님 진..  (6) 2017.06.28
[영월여행] 정선에서 영월 가는 길, 때를 마추지 못하고 찾아 간 영월 5일장 /영월여행코스/영월 가볼만한 곳/영월 야경/사북 강원랜드/영월 법흥사/정선 정암사/영월 5일장 4일과 9일/동강대교/..  (6) 2017.06.27
Posted by 죽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bubleprice.net BlogIcon 버블프라이스 2017.06.30 05: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 다음 포스트는 마지막 여행지인 "석모도 보문사 가는 길" 이겟군요. 다녀오신 흔적들을 보며 글과 매칭하면서 즐거움을 얻고 갑니다^^ 이야기 중간에 롯데월드타워 가 나왔는데요- 저번에 보니 불꽃놀이 축제에서 규모가 상당했고 비용을 엄청 들였다고 하더라고요. 저는 직접 가진 못했고, 유튜브 동영상이 올라와서 봤는데요.. 화려하긴 정말 화려하더라고요 ^^

  2. 2017.06.30 07:0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3. Favicon of http://jongamk.tistory.com BlogIcon 핑구야 날자 2017.06.30 07:4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강화도는 서울에서 가까워 쉽게 찾을 수 있다는 매력이 있지요 볼거리가 많지는 않지만 가 볼만합니다

  4. Favicon of https://xuronghao.tistory.com BlogIcon 공수래공수거 2017.06.30 09:0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긴 여정을 다녀 오셨었군요
    의미있는 여행길이었을것 같습니다

    저도 테마를 가지고 떠나 보고 싶긴 합니다^^

  5. Favicon of http://travelyoungdo.tistory.com BlogIcon 영도나그네 2017.06.30 15:3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번에는 오랜만에 108 산사순례를 하고 오셨네요..
    경남 함양에서 멀리 강원도 정선과 영월을 거처 강화도 까지
    오직 부처님의 불심으로 먼곳을 갔다 올수 있은것 같습니다.
    항상 죽풍님과 함께 부처님의 보살핌이 늘 함께 하기길
    바라면서 무더운 날씨 건강 조심하시기 바랍니다..

  6. Favicon of http://gdlsg.tistory.com BlogIcon 도생 2017.06.30 20:3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관광객이 석모도 가는 배만 타면 갈매기에게 새우깡 던져주는 것이 일상이 되었습니다.
    행복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