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기월식, 달 속에 아버지가 웃고 있었다

개기월식, 밤 10시 52분 모습.


11년 만에 다시 보는 밤하늘의 우주 쇼. 달이 지구의 그림자에 완전히 가려 태양 빛을 받지 못하고, 어둡게 보이는 현상인 개기월식. 12월 10일밤. 밤 9시 46분경부터 부분월식을 시작으로 밤 11시 6분경 개기월식이 나타났다. 이후 밤 11시 32분경에는 개기월식이 최대가 돼 평소에는 쉽게 볼 수 없었던 붉게 물든 둥근 달을 볼 수 있었다. 이어 계속된 월식은 다음 날인 11일 새벽 1시 10분경까지 이어졌다.

우리나라에서 개기월식의 전 과정을 볼 수 있었던 것은 2000년 7월 16일 이후, 11년 만에 보는 것. 다음 번 개기월식은 2018년 1월 31일에 나타난다고 한다.


개기월식, 밤 10시 2분 모습.

개기월식, 밤 10시 31분 모습.

개기월식, 밤 10시 39분 모습.

개기월식, 밤 10시 52분 모습. 카메라 셔트 스피드를 빠르게 촬영한 장면.


개기월식이 나타난 이날은 아버지가 돌아가신지 8주년 되는 날. 아버지가 사셨던 집에서 제사지내며, 달 사진 찍으러 옥상을 오르락내리락. 그런데 환하게 웃는 달덩이 속에 아버지가 웃고 계셨다. 살아생전 효를 다하지 못했음에도, 크게 꾸짖지 않고 오직 자식 걱정만 하는 아버지의 인자한 모습. 그런 아버지의 모습이 달 속에 있었다. 달이 기울고 날이 밝아온다. 아버지도 달과 함께 사라져 간다. 내년에 다시 달 속에서 아버지를 만날 것을 기원해 본다.

개기월식, 밤 12시 3분 모습.

개기월식, 밤 12시 28분 모습.

개기월식, 밤 12시 45분 모습.

 

개기월식, 밤 1시 9분 모습.



개기월식, 달 속에 아버지가 웃고 있었다.


Posted by 죽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바따구따 2011.12.12 09:3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가 사는 중부지방에는 눈이 내려 월식 못봤네요.
    날씨에는 맑음 이라서 카메라들고 6시부터 들락날락 거렸는데
    결국 11시가 넘도록 눈이 안그쳐서 못봤네요.
    그래도 죽풍님 사진에서 잘 보고 갑니다^^

    • Favicon of https://bamnwind.tistory.com BlogIcon 죽풍 2011.12.12 09: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예. 그랬었군요. 눈이 내려 월식을 보지 못해 아쉬웠겠습니다. 남부지방은 날씨가 맑아 아주 선명한 달을 볼 수 있었습니다. 하늘에 감사해야겠습니다. 감사합니다.

  2. Favicon of https://yahoe.tistory.com BlogIcon 금정산 2011.12.12 09:4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ㅋㅋ 달속에 토끼의 모습이 보이는 것 같습니다.
    아름다운 달의 모습 잘 보았습니다.
    즐거운 시간 되세요.

  3. Favicon of http://blog.daum.net/teriouswoon BlogIcon 테리우스원 2011.12.12 09:4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대전에는 구름이 잔뜩하여 포기하였는데
    어쯤 이리도 선명하게 긴 시간 촬영을 하셨군요
    좋은 작품 잘 감상하고 갑니다
    즐거우시고 행복하세요 파이팅 !~~~~

    • Favicon of https://bamnwind.tistory.com BlogIcon 죽풍 2011.12.12 09: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구름으로 11년 만의 우주잔치를 못 보셔서 아쉬웠겠습니다. 앞으로 7년은 기다려야 된다고 하죠. 방문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 죽풍 2017.03.10 17:53  댓글주소  수정/삭제

      구름으로 17년 만의 우주잔치를 못 보셔서 아쉬웠겠습니다. 앞으로 13년은 기다려야 된다고 하죠. 방문해 주셔서 감사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