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미꽃이 참 아름답습니다.(2020. 10. 11. 송's힐링다육)

 

5월은 흔히 '장미의 계절'이라고 합니다.

계절로 봐서 이때 장미가 많이 피어나기 때문에 이름이 붙여진 것이 아닌가 싶습니다.

그런데 요즘은 장미의 계절이 꼭 5월만이 아닙니다.

농업기술 개량의 향상으로 1년 연중 장미꽃이 피고 볼 수 있기 때문입니다.

 

장미는 꽃 중의 꽃이라고 해도 과언이 아닐 것입니다.

향기를 뿜는 꽃 중에서는 단연 제일이고, 꽃 모양도 예쁘기가 그지 없을 정도입니다.

최근에는 장미꽃의 눈부신 진화로 상상을 초월하는 다양한 장미꽃이 출현하고 있습니다.

색깔도 단색이 아니라 여로 종류의 색이 혼합된 자연의 색을 창조해 가는 장미꽃입니다.

인간이 만드는 물감으로는 도저히 만들어 낼 수 없는 자연의 색인 것입니다.

 

장미 꽃말은 사랑, 애정, 행복한 사랑이라고 합니다.

그런데 장미꽃은 종류도 많고 색깔도 다양해 장미꽃 색깔별로 꽃말이 있답니다.

 

색깔별 장미꽃 꽃말에 대해 정리해 봅니다.

 . 빨간 장미 꽃말 : 열정, 정열, 사랑의 절정

 . 분홍 장미 꽃말 : 행복한 사랑, 사랑의 맹세

 . 보라 장미 꽃말 : 영원한 사랑, 불완전한 사랑

 . 파란 장미 꽃말 : 불가능, 신비로움

 . 노란 장미 꽃말 : 질투, 이별, 변하지 않는 사랑

 . 하얀 장미 꽃말 : 순결, 존중

 . 검은 장미 꽃말 : 당신은 영원히 나의 것

 . 핑크 장미 꽃말 : 행복한 사랑

 . 주황 장미 꽃말 : 첫 사랑의 고백, 수줍음

 . 핑크 장미 꽃말 : 사랑의 맹세

 

색깔별로 장미꽃에 대한 꽃말이 제각각 있습니다만, 공통점을 갖고 있는 키워드는 '사랑'이 대부분을 차지하고 있는 것 같습니다.

그래도 개인적으로 마음에 드는 꽃말이 있다면, 하얀 장미 꽃말인 순결, 존중이 아닐까 싶습니다.

하얀색은 순결을 의미하는 뜻이고, 존중은 사람관계에 기본적인 예의가 아닐까 싶어서입니다.

 

깊어가는 이 좋은 가을날에 만난 아름다운 장미꽃입니다.

 

 

Posted by 죽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