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osted by 죽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황석산이 보이는 함양 생도라지 수확현장.(2020. 11. 7.)

 

우리나라 최고의 명산인 지리산(해발 1,915m)이 있는 함양은 1000m가 넘는 산이 전국에서 제일로 많습니다.

빼어난 산세는 물 좋고, 공기 좋고, 경치도 좋아 사람 살기에는 최고 좋은 지역이 아닐까 자부할 정도입니다.

또, 함양지역의 이런 조건으로 이곳에서 재배하는 농작물은 다른 어느 지역보다는 청정하고 품질이 우수함을 자랑합니다.

 

거창과 함양을 경계로 하는, 함양군 안의면 대대리에 소재한 도라지 밭.

오늘(7일), 20년 넘게 도라지 농사를 짓는 이웃 오점택 농부님 도라지 밭에서 백도라지 수확을 하였습니다.

심은 지 6년 만에 캐는 6년산 백도라지입니다.

중장비를 동원하고 이웃 등 다섯 분과 함께 백도라지를 캐는 하루 종일 힘들기도 하였지만, 참으로 즐겁고 행복한 시간이었다 말 할 수 있습니다.

 

일손을 돕다보면 농부의 힘든 삶을 알 수 있을 것만 같습니다.

씨앗 파종에서부터 옮겨심기, 풀 메기 등 관리 작업은 육체적으로 엄청 힘이 드는 일입니다.

수확을 마친다고 해서 농사 일이 끝나는 것은 아닙니다.

수확한 농산물을 판매하는 것까지 농민이 책임져야 하는 현실은, 생각보다 힘이 들고 정신적으로도 피곤한 일이 아닐 수 없습니다.

그럼에도 힘든 농사를 짓는 일을 포기할 수 없는 것은, 소중한 삶을 포기할 수 없기 때문일 것입니다.

 

 

생도라지는 어디에 좋을까요?

도라지 효능에는 여러 가지가 있겠지만, 대표적으로 알려진 도라지 효능으로는 이비인후과와 호흡기 질환에 좋으며, 소화기관에 도움이 된다는 것입니다.

면역력을 높여 겨울철 감기예방에는 필수적인 식품으로도 잘 알려져 있습니다.

이밖에도 항암효과, 해열작용, 당뇨병 예방, 혈관 노폐물을 배출하는 데도 효과가 있다고 합니다.

 

그럼, 생도라지 가격은 어떨까요?

요즘은 인터넷에 거의 모든 정보가 공개되기 때문에 농산물 가격을 숨기거나 속이고 판매할 수는 없을 것입니다.

또 지역에 따라, 몇 년 근에 따라, 재배기술에 따라 가격 차이는 날 수 있습니다.

공기 좋고 물 좋은 함양지역에서 생산하는 6년근 백도라지는 비싼 편은 아니라 자부합니다.

생도라지 1kg 가격은 상중으로 구분하여, 상품은 2만 원, 그 외는 1만 5천 원에 판매하고 있습니다.

도라지 농사만 20년 전문으로 지어 오신 오점택 농부님의 도라지는 믿고 구매하셔도 될 것입니다.

 

 

◈ 함양 오점택 농부님 생도라지 판매

 . 1kg 판매가격 : 상품 20,000원, 그 외 15,000원

 . 연락처 : 010-6618-4965

 . 택배비는 5kg 이상 구매 시 무료

 

올해는 코로나19로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습니다.

언제 끝날지도 모르는 코로나19를 잘 이겨 내시기 바라면서, 면역력을 높여 주는 생도라지로 건강한 삶을 유지하면 좋을 것입니다.

성심껏 최선을 다해 지은 생도라지는 여러분의 건강한 삶을 지속시켜 줄 것입니다.

 

 

Posted by 죽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도라지 농장입니다 2020.11.07 20:1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도라지씨 3되 보유
    6년근 약도라지.국산생강.대추로만 만든도라지즙 판매중입니다(50개₩50000원)

Posted by 죽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함양지역 첫 얼음.(2020. 11. 5.)


2020년 11월 5일.
아침 7시 기준 기온이 영하 4도입니다.
바람도 조금 부니 체감온도는 더 떨어지는 느낌입니다.
마당에 있는 수생식물을 키우는 물통에 살얼음이 얼었습니다.
올해 함양지역 첫 얼음인 셈입니다.
아직 단풍잎은 완전히 떨어지지 않은 늦가을임에도 추위는 겨울을 재촉하는 듯합니다.
물이 얼고, 땅이 어는 차가운 겨울이 다가오지만, 마음 만큼은 얼지 않고 따뜻했으면 좋겠습니다.

Posted by 죽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jane3324.tistory.com BlogIcon :), 2020.11.05 20:3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 보고 갑니다^^ 자주뵈어요!

Posted by 죽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죽풍원 하우스(2020. 11. 3.)

 

지난 봄, 죽풍원 옆 밭에 설치한 하우스 2개동.

이 하우스는 허브와 다육식물 재배를 목적으로 지었습니다.

1개동 규격은 길이 17m에 폭 7m로 119㎡이며, 2개동을 합치면 238㎡로, 평으로 환산하면 72평 정도의 작은 하우스입니다.

농사에 종사하면서 알게 된 사실은, 노지재배로 상품가치가 되는 농작물을 제외하고는, 하우스 재배를 하지 않고는 제대로 된 농사를 지을 수가 없다는 것입니다.

이유는 여럿 있지만, 그 중에서도 생육온도를 유지하는 것이 제일 중요하지 않나 싶습니다.

 

다육식물은 저온에 약한 식물이라는 것은 잘 알려진 사실입니다.

개인적으로 가정집에 몇 개 정도 키우는 다육식물도 겨울나기가 쉽지마는 않는 식물입니다.

허브와 다육식물 농사(사실 취미생활 정도의 수준임)를 지으면서 개체수도 늘어나는 재미를 느끼면서도 관리에 많은 신경을 쏟아야 하는 것도 현실적인 사정입니다.

올 겨울 허브와 다육식물 겨울나기를 위한 하우스 보온을 위한 전기공사를 마쳤습니다.

 

지난 10월 14일 한전에 농사용 전기공사를 접수한 후 15일 공사를 시작으로 23일 완료하였습니다.

이제 주문한 열풍기가 도착하면 기온이 떨어져도 크게 걱정하지 않아도 될 듯합니다.

 

Posted by 죽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Posted by 죽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노랑 꽃 헬레니움(2020. 9. 12.)

 

마지막 가는 늦가을 11월입니다.

아침저녁으로 기온은 많이 떨어졌고, 한낮의 온도와는 큰 차이가 납니다.

지난 가을 촬영해 두었던 가을 꽃 이야기를 해 보려 합니다.

 

정원에 심으면 좋은 꽃은 어떤 조건을 갖추고 있어야 하며, 그 종류는 어떤 것들이 있을까요?

꽃을 좋아하는 사람이라면, 누구나 오래가는 꽃을 좋아할 것입니다.

빨리 시들지 않고 싱싱한 아름다움을 오래도록 보고 싶어 하는 마음은 인간의 기본 욕망이 아닐까 싶습니다.

'화무십일홍(花無十日紅)', '열흘 붉은 꽃은 없다'는 의미로 쓰이지만, '이 세상에 영원한 것은 없다'는 의미로도 쓰입니다.

화려한 꽃도, 아름다운 여자도, 영원할 수는 없겠지요.

 

그럼에도 아름다움을 오래도록 간직하고 싶은 것은 인간의 욕망일 것입니다.

정원을 가꾸는 사람이라면, 아무래도 오래도록 꽃이 피어 있다면 최상이 아닐까 싶습니다.

꽃이 오래가는 꽃 종류에는 어떤 것들이 있을까요?

오늘은 가을꽃 종류인 '헬레니움'에 대해 알아봅니다.

 

포털 '다음'에서 헬래니움을 검색하니 백과사전 정보는 나오지 않고 블로그에 간단히 소개될 뿐이며, 네이버에 검색을 하니 '국화과 헬레니움속 식물의 총칭'이라는 정보만 나오네요.

사실 나 역시 꽃 전문가는 아닌지라, 인터넷을 통해 많은 공부를 하는 형편이라 자신 있게 소개하기도 어렵기만 합니다.

그럼에도 헬레니움 씨앗을 구매하여 직접 발아시켜 죽풍원 정원에 옮겨 심은 결과 개화한 꽃은 상당히 오랜 기간 동안 지속된다는 것입니다.

 

죽풍원에 핀 헬레니움 꽃 사진을 처음 촬영한 날짜는 9월 12일입니다.

최근에 찍은 사진은 10월 21일로, 1개월이 훌쩍 지났어도 꽃은 생생하게 피어 있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

사실 이 꽃은 사진을 촬영하기 며칠 이전에 핀 것이고, 마지막 촬영한 사진 이후에도 꽃이 피어 있음을 감안한다면, 약 2개월 동안 꽃이 피어 있다고 보면 될 것입니다.

꽃이든, 사람이든, 오랫동안 아름다움을 간직한다면 이보다 더 좋은 것이 없지 않을까 싶습니다.

 

헬레니움 꽃말은 '눈물'이라고 합니다.

왜 눈물이라는 이름을 붙였는지는 모르겠으나, 나는 이 꽃을 보면 눈물이라는 단어와는 별로 어울리지 않는다는 생각입니다.

노랑은 명랑하고, 즐겁고, 활발하다고 하는데, 차라리 헬레니움 꽃말은 명랑, 즐거움, 활발이라고 하는 게 더 낫지 않을까 싶습니다.

죽풍원에 핀 헬레니움, 정원에 심으면 좋은 꽃으로, 오래가는 꽃으로 적극 추천합니다.

 

Posted by 죽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