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제도여행]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만화전, 지지 않는 꽃

/거제도 가볼만한 곳

 

 

[거제도여행]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만화전, 지지 않는 꽃

/거제도 가볼만한 곳

 

100년의 세월이 지나도 아물지 않은 상처가 있습니다.

바로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들의 깊고 깊은 마음의 상처입니다.

그때 만행을 당했던 할머니들이 아직까지 일본으로부터 진심어린 사과와 배상을 받지 못하고 있는 실정입니다.

철저한 진상규명이 필요합니다.

그리고 할머니들에게 명예와 인권을 되찾게 해 주어야 합니다.

 

아름다운 비경을 자랑하는 거제도에서 특별한 전시회를 개최합니다.

거제문화예술회관에서 열리는,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만화전.

거제도를 여행하시는 분들은 꼭 시간을 내어 한 번 찾아보시기 바랍니다.

 

지지 않는 꽃/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만화전

 

2015년 1월 7일(수) ~ 1월 26일(월) |거제문화예술회관 전시실

 

 

 

애니메이션 상영

 

끝나지 않은 이야기 : 애니메이션/ 2013/ 15분 | 제작 : (주) 엠라인 스튜디오

소녀이야기 : 애니메이션/ 2013/ 5분 | 제작 : 김준기

사라진 소녀들 : 애니메이션/ 2013/ 5분 |제작 : (주) 엠라인 스튜디오

 

 

'위안부'란...

 

위안부는 일본이 만주사변과 중일전쟁 등을 비롯한 침략전쟁을 일으키면서 일본군의 성적 욕구를 해소하기 위해 납치, 매수 등의 강제적인 방법으로 성적인 행위를 강요받은 여성을 말한다. 위안부 피해 여성들은 위안소에 강제로 동원되어 조직적, 경제적, 반복적으로 성폭행을 당했다.

 

한국에서는 오랫동안 이들을 '정신대'라고 불러왔으며, '성노예(sexual slave)', '성폭력피해자'라고 불리기도 했으나, 일본군 '위안부'라는 표현을 사용하고 있다.

 

위안부 피해자들은 일본 자국민을 비롯해 한국, 필리핀, 인도네시아, 중국 등에서 본인의 의사와는 관계없이 강제로 끌려간 다양한 연령의 여성들이다.

 

한국의 경우에는 일본군의 요청을 받은 조선총독부가 경찰과 헌병 등을 동원하기도 했다. 위안부 피해자의 규모는 5만 명에서 30만 명으로 추정된다. 그러나 학대와 고문으로 인해 전후 생존자 수는 많지 않다.

 

1991년 8월 김학순 할머니, 같은 해 12월 문옥주 할머니, 그 뒤로 이어진 수많은 피해자들의 증언으로 위안부가 세상에 알려졌다. 인간으로서, 여성으로서, 견디기 힘든 참혹한 과거였다.

 

현재 200여 명의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가 한국정부에 신고하였으며, 50여 분만이 생존해 계신다. 

 

 

 

[거제도여행]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만화전, 지지 않는 꽃

/거제도 가볼만한 곳

 

 

Posted by 죽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bbs2014.tistory.com BlogIcon 뉴론7 2015.01.10 07:0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시간이 지나더 잊혀지지 않는 일이져

  2. Favicon of http://landbank.tistory.com BlogIcon landbank 2015.01.10 08:3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거제도 여행 가보고 싶어집니다 ㅎㅎ
    잘보고갑니다

  3. Favicon of https://gdlsg.tistory.com BlogIcon 도생 2015.01.10 14: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위안부'란 세 글자가 일본 교과서에서 없어진다는 뉴스를 보았습니다.
    대한민국에서도 곧 '친일'이란 단어가 없어질 것 같은 불길한 생각을 해봅니다.
    행복한 주말 보내세요^^


거제여행, 군 시절을 떠올리게 해 준 거제도 구조라 언덕바꿈공원 빨간 우체통

 

거제여행, 구조라 언덕바꿈공원에 있는 빨간 우체통. 아름다운 편지의 추억을 되살리고 싶다면 이곳으로 가 보는 것도 좋으리라.


거제여행, 군 시절을 떠올리게 해 준 거제도 구조라 언덕바꿈공원 빨간 우체통

거제도 구조라마을 언덕바꿈공원.
낙엽을 다 떨어뜨린 고목 한 그루, 말라비틀어진 잎사귀만 겨우 달고 있는 고추나무 대.
휑하니 불어대는 샛바람은 언덕배기를 오른 나에게 쓸쓸함만을 안겨 준다.

그런데, 저쪽 한 모퉁이에 빨간 우체통 하나가 서 있다.
몸짓이 작은 우체통은 예전 마을 골목 어귀에서 봐 왔던, 몸통을 땅바닥에 쫙 붙이고 서 있던 우체통과는 다른 모양이다.
옆으로는 빈 의자가 동무한 채 앉아 있다.

황량한 풍경과는 달리 정감 있는 모습이요, 옛 추억을 떠올려준다.

거제여행, 거제도 구조라마을 언덕바꿈 공원에 있는 빨간 우체통.

군 복무 시절.
편지는 그야말로 꿈이요, 희망이었다.
피곤한 하루를 마감하게 해 주는 청량제였기도 하다.
저녁 휴식시간.
편지를 전달하는 선임하사의 눈과 입으로 관심이 쏠리는 것은 당연한 일.
드디어 계급과 이름을 부른다.

김oo 이병, 박oo 병장, 이oo 일병, 권oo 하사 ...

다음에는 내 이름을 부르겠지.
그런데 손에 쥔 편지는 시간이 갈수록 두께가 얇아진다.
조마조마한 마음은 끝내 오늘도 나의 편지가 없음을 깨우쳐 주면서, 희망했던 그 짧은 시간을 무참히 쪼개 놓고 만다.

1981년 6월 어느날.
서울 잠원국교(지금은 초등학교)에 다니는 초등학생으로부터 위문편지를 받았다.
그 당시는 학교에서 반 강제로 위문편지를 쓰게 하던 때였다.
나 역시 초등학교 시절 '국군장병 아저씨께' 라는 서두로 위문편지를 써본 적이 있다.
그리고 어릴 적 나와 비슷한 아이로부터 위문편지를 받을 줄이야.

군 복무를 마치고 30년을 넘긴 오늘(12일).
고이 간직한 그 위문편지를 앨범에서 찾았다.
조금 탈색한 봉투에 담긴 편지를 꺼내 읽어보니, 옛 군 생활이 온 머리를 헤집어 놓는다.
고생, 고통, 인내, 담력, 담배, 유격훈련, 행군, 구보, 초코파이, PX, PRI, 외박, 외출, 휴가, 부족한 잠 그리고 야간근무 등등 수없이 많은 기억의 파편들.

구조라 언덕바꿈공원에 있는 빨간 우체통이 옛 추억을 떠올려 놓게 할 줄이야.
편지와 관련한 아름다운 추억을 떠올리고 싶은 이 있으면, 이곳을 찾아 가 보는 것도 좋으리라.
아름다운 풍경에서 아름다운 추억을 회상할 수 있기에.

군 시절 3학년 초등학교 아이로부터 받은 위문편지를 소개해 봅니다.

국군 아저씨들께.

안녕하셨어요? 저는 서울 잠원국민학교에 다니는 김OO 이어요. 이 무더위에 우리들을 지키시느라고 수고 참 많이 하시네요. 우리는 아저씨들 덕분에 잘 뛰놀고 공부도 열심하고 있어요. 이 은혜를 어떻게 보답해야 할지 모르겠어요.

나는 6.25를 생각하면 자꾸 아저씨들이 모습이 떠올라요. 한번 가 보고 싶지만 너무 멀어서 못가 보겠네요. 무슨 말을 해야겠는지 모르겠어요. 아저씨들께서는 하늘, 바다, 육지가 좋으신가 보죠? 궁금하네요. 저는 바다가 좋아요. 바다에는 여러 가지 식물과 고기들 또 땅속에는 지하자원이 있기 때문이어요. 이제는 연필을 그만 놓아야겠네요. 답장 써 주실 때 제가 궁금하다는 것 풀어 주셔요. 그럼 안녕히...

1981년 6월 21일
- OO 올림 -

거제여행, 30년이 훌쩍 넘은 군 복무 시절 받은 위문편지. 편지의 주인공은 어디서 어떻게 살고 있을까?

거제여행, 군 시절을 떠올리게 해 준 거제도 구조라 언덕바꿈공원 빨간 우체통

Posted by 죽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sophism-travel.tistory.com BlogIcon 무념이 2012.03.12 12:5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빨간 우체통이 참 이쁘네요~
    어릴때 국군의날잉면 군인아저씨께 라고 편지를 쓰곤 했는데...
    요즘 생각하면 군인 동생들이 되어버렸네요~ㅎㅎㅎ

    • Favicon of https://bamnwind.tistory.com BlogIcon 죽풍 2012.03.12 12:5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우체통이 참 이쁘죠.
      그나저나 요즘도 학생들이 '국군장병 아저씨'께 라고 위문편지를 쓰는지 모르겠군요.
      ㅎㅎㅎ,,,

  2. 박성제 2012.03.12 14:0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위문 편지 감동이죠 우리 군생할땐 편지 한장이
    인기짱이에요 옛날 군생할생각 하면은 끔찍 해요

  3. Favicon of https://borisu1004.tistory.com BlogIcon 누리나래 2012.03.12 20:2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마을 이름도 공원이름도 참 특이합니다..20년전의 위문편지를 아직도 가지고 계시네요..^^

    • Favicon of https://bamnwind.tistory.com BlogIcon 죽풍 2012.03.12 21: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그럼요. 20년전이 아니라, 30년전 소녀의 편지를 아직도 고이 간직하고 있습니다. 그 소녀는 이제 마흔이 넘었겠지요. 잘 사는지 모르겠군요.

  4. 전기자 2012.03.20 10:4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계장님 블로그 대박이시네요.
    네이버 켜면 메인 화면에 계장님 포스트만 줄줄이 노출되는 기현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