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복찾기] 2844일 동안 단 하루도 빼 먹지 않고 해 왔던 글쓰기, 어쩔 수 없었던 2

/79개월 13일 기간 동안 2983개의 글쓰기 기록/죽풍원의 행복찾기프로젝트연구소

 

2019년 3월 24일 구례 화엄사 홍매화.

 

티스토리 블로그를 운영한지 2844일 만에 글을 쓸 수가 없었습니다.

2011610일 티스토리에 가입하였으니, 지난 세월을 계산해 보면, 79개월 13일만의 일입니다.

이 기간 동안 단 하루도 빼먹지 않고 닉네임 죽풍의 이름으로 티스토리 블로그 <안개 속에 산은 있었네>를 운영해 왔던 것입니다.

 

사단이 일어난 것은 지난 323.

평소엔 다음 날 글은 예약제로 해 왔던 것을, 이날은 사정이 있어 당일 밤에 글쓰기를 시작하려 했던 것입니다.

그런데 로그인을 하려니 아래와 같은 메시지가 나타 납니다

 

"새로운 기기 WindowsInternet Explorer에서 로그인하기 위해서는 인증이 필요합니다.

for*****@hanmail.net로 발송된 인증메일을 확인해주세요."

 

아차!

문제가 생겼구나 싶었습니다.

한메일 아이디 for*****은 메일이 삭제된 상태였기 때문입니다.

그러니 발송된 인증메일을 확인하려니, 메일도 없는 데 확인할 방법이 없었던 것은 당연한 일이 돼 버린 것입니다.

혹여나 싶어 몇 번이나 로그인을 시도했으나 허사였습니다.

지난번에도 똑 같은 일이 있어 어찌어찌하여 로그인한 경험이 있었기에 이번에도 잘 되지 않을까라는 생각에 반복적으로 시도를 한 것이지요.

하지만 이번에는 더 이상의 기회를 주지 않았습니다.

 

그 동안 하루도 빠지지 않고 써 왔던 글은, 더 이상 어찌할 방법이 없다고 생각하니 앞이 막막한 것입니다.

초등학교 6년 개근상을 타고, 중학교, 고등학교까지 개근상을 탈 정도로 열심히 학교에 다닌 일이 주마등처럼 머리를 스쳐 지나갑니다.

물론, 열심히 한다고 해서 다 잘되는 것은 아니지요. ㅠㅠ

그러고 보면 결석도 해 보고, 땡땡이도 쳐 보고, 그래야 했었는데...

 

더 이상 방법이 없어 글쓰기를 포기하고 Daum 고객센터에 문의하였습니다.

23일이 토요일이고 24일 일요일이라, 이틀 동안 답이 오지 않을 것이라 생각하니 참 허망합니다.

진작 이메일 계정을 어떻게라도 조치를 해 놨어야 했는데 하는 아쉬움만 드는 것입니다.

안 되는 일을 걱정한다고 될 일도 아니다 싶어 부득이 이틀은 글쓰기를 포기해야한다 생각하니 오히려 마음이 홀가분해 지는 것입니다.

그럼에도 월요일인 25일에는 조치가 되기를 희망할 수밖에 없었습니다.

 

25, Daum 고객센터로부터 답이 왔습니다.

본인인지 여부에 대한 여러 가지 방법으로 확인하니 틀림없다면서 해결방법을 알려 주었습니다.

매뉴얼대로 따라하니 별 어려움 없이 문제는 해결되었습니다.

이틀 동안 글쓰기를 빼 먹었지만, 그래도 이것만으로도 문제가 해결되었다고 생각하니, 천만다행입니다.

 

2011610일부터 글쓰기를 해 왔던 티스토리 블로그 <안개 속에 산은 있었네>.

79개월 13, 그러니까 2844일 기간 동안, <안개 속에 산은 있었네> 블로그에는 2983개의 글이 채워졌습니다.

다른 분들은 어떻게 생각할지 모르겠지만, 나로서는 대단한 일이며, 나 자신에게 칭찬하지 않을 수 없다는 생각입니다.

비록 부득이한 일로 2일 동안 블로그 운영을 할 수는 없었지만, 그래도 자부심을 가질 만하다고 생각합니다.

앞으로 언제가 될지 모르지만, 힘이 닿는 그날까지 글쓰기를 해 보렵니다.

블로그 글쓰기는 나의 삶이자, 나의 중요한 인생 기록입니다.

자식에게, 후손에게, 물려주고 싶다는 생각입니다.

 

[행복찾기] 2844일 동안 단 하루도 빼 먹지 않고 해 왔던 글쓰기, 어쩔 수 없었던 2

/79개월 13일 기간 동안 2983개의 글쓰기 기록

/죽풍원의 행복찾기프로젝트연구소

Posted by 죽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ramideunioni.tistory.com BlogIcon 라미드니오니 2019.03.27 12: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 양질의 글 앞으로도 잘 부탁드립니다. 응원하겠습니다.

  2. Favicon of https://gdlsg.tistory.com BlogIcon 도생 2019.03.27 17:2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쉬움은 크시겠지만, 죽풍님이 쌓아 올린 공든탑은 블로그를 오랫동안 운영한 사람도 쉽게 할 수 없는 기록일 겁니다.
    행복하세요^^

  3. Favicon of https://koeiking11.tistory.com BlogIcon 개발자와코더사이 2019.03.29 22:2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로 대단하세요!
    저도 그런 열정이 있었으면 좋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