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장 ‘방문하고 싶은 국립공원’은 어디일까, 한려해상국립공원이 뽑혀

 

한려해상국립공원에 위치한 대한민국 명승 2호인 '거제 해금강'

 

가장 '방문하고 싶은 국립공원'은 어디일까, 한려해상국립공원이 뽑혀

 

살아가면서 ‘여행’을 떠나보지 않은 사람이 있을까?

그렇다면 여행을 가게 된다면, 어디로 가야할까 고민이 될 것이다.

제 마다의 취향에 따라 특별히 ‘가고 싶은 곳’도 다를 것이리라.

산을 좋아하는 사람이 있고, 바다나 강을 찾는 사람도 있을 것이기 때문이다.

하지만, 일반인들이 보편적으로 생각하는 여행지는 어디일까?

 

국립공원을 대상으로 하는 설문조사 결과가 있어 눈길을 끈다.

 

6일, 국립공원관리공단이 전국 7대 도시의 성인남녀 1천 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한 결과, ‘방문하고 싶은 국립공원’으로는, 234명이 응답한 ‘한려해상국립공원’이 1위를 차지했다고 한다. 다음으로, 다음은 한라산(198명)ㆍ다도해상(66명)ㆍ지리산(58명)ㆍ태안해안(53명) 순이었다.

 

또, ‘가장 좋아하는 국립공원’으로는 ‘설악산(318명)’이며, 그 다음으로, 지리산(134명)ㆍ북한산(81명)ㆍ한라산(74명)ㆍ주왕산(61명) 등 전국의 유명산들이 뒤를 이었다.

 

선호도가 가장 낮은 국립공원은 태안해안으로 6명만 가장 좋아한다고 답했다. 치악산(7명)ㆍ오대산(11명)ㆍ변산반도(15명) 등도 선호도가 상대적으로 낮았다. 반면 태안해안은 불과 415명만 안다고 답해 인지도가 가장 낮았다.

 

한려해상국립공원에 위치한 대소병대도. 가운데 뒤로 보이는 작은 섬은 갈매기섬이라 불리는 '홍도'.

 

국립공원 추가 지정이 적합한 곳(복수응답)으로는 가장 많은 614명이 울릉도ㆍ독도를 들었다. 태백산(305명)과 비무장지대(240명)ㆍ팔공산(215명)도 '차기 국립공원'으로 꼽혔다.반달가슴곰과 산양 등 멸종위기 종 복원사업에 대해 558명이 '매우 지지한다', 283명이 '지지한다'고 답했다. '지지하지 않는다'고 답한 사람은 한 명도 없었다.

 

언론보도에 따르면, 환경부는 지난 해 12월 27일 국립공원위원회를 열고, 광주에 위치한 ‘무등산국립공원 지정 및 공원계획 결정(안)’을 확정한다고 밝혔다. 이는 우리나라에서 21번째 국립공원이 지정되는 것으로, 지난 1988년 월출산과 변산반도가 국립공원 지정 이후 24년만이고, 무등산은 1972년 도립공원으로 지정된 지 40년 만에 승격되는 것이다.

 

지난 7일, 국립공원관리공단 홈페이지 접속한 결과 ‘무등산국립공원’ 관련 자료와 링크된 홈페이지는 찾아 볼 수 없었다.

 

 

한려해상국립공원에 위치한 거제 '외도'(상)와 거제시 남부면에 위치한 여차섬(아래).

 

가장 '방문하고 싶은 국립공원'은 어디일까, 한려해상국립공원이 뽑혀

Posted by 죽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hanwhablog.com BlogIcon 한화호텔앤드리조트 2013.01.11 10:0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가장 방문하고 싶은 국립공원으로 한려해상국립공원이 뽑혔군요~
    죽풍님이 올려주신 사진을 보니 정말 말이 필요없네요! ^^
    잘 보고 갑니다 :-)

    • Favicon of https://bamnwind.tistory.com BlogIcon 죽풍 2013.01.12 10:4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예. 정말 아름다운 해상국립공원입니다.
      섬과 섬들이 옹말졸망 있는 모습이 여러 사람이 함께 살아 가는 공동체 모습을 하고 있는 것만 같습니다.
      참으로 아름다운 바다입니다.
      즐거운 주말과 휴일 보내시기 바랍니다.

 

[부안맛집] 남도 꽃게장 젓갈정식으로 허기진 배를 채우다

 

[부안젓갈정식맛집] 한 상 가득 차려진 화려한 진수성찬입니다.

 

[부안맛집] 남도 꽃게장 젓갈정식으로 허기진 배를 채우다

 

비가 내린 지난 13일.

충남 당진에서 15번 고속국도를 따라 전북 군산IC로 나와,

시내에 위치한 일본식 사찰인 동국사에 잠깐 들렀다가, 전북 부안 곰소만으로 향했습니다.

남도음식의 자랑이라 할 수 있는 젓갈 맛을 보기 위해서입니다.

새만금방조제가 끝나는 새만금전시관에서 우회전하여, 30번 국도를 따라 약 32km를 달리니,

부안군 진서면사무소 주변에 도착할 수 있었습니다.

 

인근에는 곰소항이 있고, 주변으로 변산반도 회타운과 젓갈 판매 센터가 즐비합니다.

구경하기에도 정신이 없을 정도입니다.

다양한 종류의 젓갈은 각 가지 다른 색과 맛으로 여행자의 입맛을 자극합니다.

점심시간을 훌쩍 넘긴 때늦은 시간이라 우선 허기부터 해결해야만 했습니다.

주변에 물어물어 젓갈정식을 전문으로 하는 식당을 추천받았습니다.

 

 

'남도 꽃게장 젓갈 정식' 식당.

식당 주변에는 관광지로 조성하려는지 부지가 잘 정리돼 있었고, 주차장도 넓어 주차 하는 데는 문제가 전혀 없었습니다.

사실, 여행을 떠나 관광명소나 식당으로 가는데 제일 큰 문제가 바로 주차문제라는 생각입니다.

 

평일 때늦은 점심시간이라 그런지, 넓은 식당은 손님이 몇 테이블에만 있습니다.

1인분에 15,000원 짜리 젓갈정식을 시켰습니다.

어리굴젓, 명란젓을 비롯한 14가지의 젓갈과 간장 꽃 게장 하나가 나왔습니다.

섬에서 태어나고 자라서인지, 아무리 배가 고파도 젓갈 하나 있으면,

밥 한 그릇 비우는 데는 문제가 없을 정도로 젓갈을 좋아하는 편입니다.

상추에 밥 한 숟가락과 젓갈을 얹고 한 입 가득 넣었습니다.

참, 맛이 있었습니다.

 

 

 

 

 

 

 

 

2012. 3. 2일에 KBS 생생3도에 맛집으로 소개됐다는 사진액자도 벽에 걸려 있습니다.

이 식당에서는 꽃게장을 포장하여 전국택배도 한다고 합니다.

 

☞ 곰소 남도 꽃게장 맛집 찾아 가는 길

. 위치 : 전북 부안군 진서면 곰소리 858번지

. 상호 : 남도 꽃게장 젓갈정식

. 취급메뉴 : 꽃게장정식, 젓갈백반, 꽃게탕, 꽃게무침, 각종 탕류

. 전화번호 : 063-581-7677, 010-6676-8777

. 주차문제 : ★★★★★

 

 

 

 

 

 

[부안젓갈정식맛집] 남도 꽃게장 젓갈정식 맛집입니다.

 

[부안맛집] 남도 꽃게장 젓갈정식으로 허기진 배를 채우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전라북도 부안군 진서면 | 남도꽃게장정식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죽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박성제 2012.08.20 09:5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메 어메 맛이 있겠습니다
    햐얀 쌀밥에 젓갈을 언저 먹으면 밥공기가 몇개인지 잘모르죠

  2. BlogIcon 김 덕이 2014.07.11 18:4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절대 아님. ㅡ. 급 실망. 솔직히 5000 원이면. ᆞᆞᆞ. 궁금하면 먹어봐. 가지마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