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버섯이야기] 송이버섯보다 더 좋다는 능이버섯

 

 

[버섯 이야기] 송이버섯보다 더 좋다고 알려진 능이버섯

 

능이버섯

아직까지 인공재배가 되지 않는 버섯 중의 왕이라 불리는 능이버섯.

일반적으로 송이버섯을 최고로 알지만, 사실 버섯의 순위를 매긴다면, ①능이 ②송이 ③표고 순서로 알려져 있습니다.

또한, 능이를 먹어 본 사람이라면, 송이를 먹지 않을 정도로 맛이 있다 합니다.

그만큼 능이버섯이 좋다는 것입니다.

 

 


능이버섯의 효능

1. 혈중 콜레스테롤을 저하시키며, 암세포를 억제시킴

2. 소화불량 해소나, 육류를 먹고 체했을 때

3. 다량의 비타민을 함유하고 있음


능이버섯 요리법

1. 고기와 굽어 먹는 것이 좋음

2. 끓는 물에 능이를 데친 다음, 초고추장에 찍어 먹어도 좋음(능이숙회)

3. 능이 볶음 - 참기름에 소금을 약간 넣고 재빨리 볶음

4. 능이 국

5. 다른 버섯처럼 다양하게 요리를 해 먹을 수 있음

 

능이버섯

 

※ 주의사항

능이버섯은 삶으면 시커먼 국물이 나오는데, 웬만하면 먼저 데친 후, 재료로 사용하는 것이 좋음(국물은 찌꺼기를 버리고 물을 마셔도 좋다고 함). 그대로 사용할 경우 국물이 시커멓게 되므로, 외관상 보기가 좋지 않을 수도 있으나, 먹는 데는 지장이 없음


참고사항

우리나라에서는 오래전부터 고급요리에 이용되어 왔으며, 특히 육류를 먹고 체했을 때 소화제로 사용되었고, 건조하면 매우 강한 향기가 있어 ‘향이’이라고도 불려지고 있다. 향기가 진해 옛날부터 채식요리의 진귀한 채소로 쓰는 외에 지방의 민간약으로 쓰이기도 하고, 추출물은 화장품으로도 이용되었다.


향버섯은 떫은맛이 강하므로 일반적으로는 먼저 떫은맛을 빼는 것이 무난하다. 그대로 냄비에 넣게 되면 국물이 새까맣게 되고 만다. 채취하게 되면 바로 건조시켜 요리를 할 때에는 데쳐 내서 떫은맛을 없앤다. 떫은맛을 빼면 개성적인 맛은 대부분 없어지나, 취사한 밥이나 전골, 튀김 프라이, 조개국물, 볶음나물, 필라프(밥에 고기,새우 따위를 넣고 버터로 볶은 음식)계란 무침 등 여러 가지 요리에 이용된다.

 

 

 

 

송이버섯

 

[버섯이야기] 송이버섯보다 더 좋다고 알려진 능이버섯

Posted by 죽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바따 2012.11.16 16:4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능이버섯 아직 못 먹어봤네요.
    이렇게 죽풍님의 세세한 글 보니 그 향이라도 한번 맡아보고 싶어집니다.
    물론 먹어보면 더욱 좋겠지요? ㅎㅎ

  2. Favicon of https://hanwhablog.com BlogIcon 한화호텔앤드리조트 2012.11.18 12:5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아직 능이버섯을 맛보지 못했는데, 송이버섯보다 더 좋군요~
    잘 보고 갑니다. 남은 주말도 즐겁게 보내시길 바랍니다 :-)

 

[함안 특산물] 함안군 특산물인 수박에 새긴 삶의 예술을 보다

 

 이것이 무엇일까요? 그림일까요, 조각일까요?

 

[함안여행지] 함안군 특산물인 수박에 새긴 삶의 예술을 보다

 

지난 11월 첫 주, 2012 경남특산물박람회가 열린 창원컨벤션센터(CECO).

경상남도 전 시군지역에서 각 지역의 특산품이 한 자리에 모인 행사가 있었습니다.

2012 경남특산물박람회였습니다.

 

농민이 힘들게 지은 농산물이 있는가 하면,

어민이 힘겹게 잡은 수산물도 가득합니다.

장인이 만든 명품인 수제품도, 하나 사고 싶을 정도로 마음이 이끌립니다.

육류도 싸게 공급되고 있습니다.

 

그 중에서도 단연 눈길을 끄는 하나가 있습니다.

아름다운 꽃과 고래 그림이 글과 함께 새겨져 있는 작품이 그것입니다.

그런데 자세히 보니 이런 모양의 그림과 글을 새긴 것은 다름 아닌 수박이었습니다.

함안군의 특산물인 수박에 함안군을 홍보하는 글귀와 그림을 그린 것이었습니다.

 

수박에 새겨진 꽃 모양은 정말로 화려합니다.

별도로 붉은 물감을 칠할 필요가 없습니다.

수박의 붉은 색이 물감을 칠해 놓은 듯하기 때문입니다.

 

참으로 놀라운 발상이자 참신한 아이디어라 생각합니다.

역시, '모든 창작물은 예술품으로 태어난다'라는 생각입니다.

이 보다 더 좋은 함안군의 홍보가 없을 것만 같습니다.

 

 

 

『기업하기 좋은 함안군』, 『둑방의 고장』이라는 글자가 새겨져 있습니다.

 

함안군에서 수박으로 만든 예술품, 한번 감상해 보시기 바랍니다.

 

 

 

 

 

[함안여행] 함안군 특산물인 수박에 새긴 살아 있는 삶의 예술

Posted by 죽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함안여행 2012.11.12 23:2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예술이네요...

  2. Favicon of https://bamnwind.tistory.com BlogIcon 죽풍 2012.11.13 08: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렇죠. 수박으로 그림같은 조각을,,,
    정말 예술입니다.

  3. 김병원 2012.11.20 09:4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거제 관광에 관계하시는 분들은 전국의 많은 곳을 돌아보고 좋은 점은 벤쳐마킹하여 우리의 관광상품과 축제행사로 만들어 가야할 것입니다. 시의원님들의 외국 나들이 보다는 국내에도 좋은 곳이 많으니 전국을 한번 돌아 보심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