깨달음을 알고자 떠난 연꽃기행/연화십유/연화시중의 미소

/거제도 가볼만한 곳/거제도여행추천/거제8경/거제100경

 

 

깨달음을 알고자 떠난 연꽃기행/거제도 가볼만한 곳/거제도여행추천

 

깨달음은 아직도 멀었는데... 연꽃을 보고 미소 짓는 나

거제 다공․상덕마을, 한 여름 뙤약볕에 핀 연꽃

 

오락가락 긴 장마가 계속되는 7월의 한 여름이 계속되고 있다. 어떨 땐 억수같은 비가 내려 물난리를 안기면서도, 또 어떤 때는 땡볕으로 사람을 지치게 만든다. 나 역시도 날씨만큼이나 오락가락하며 지쳐가는 요즘이다. 그럼에도, 사진 한 장이 눈길을 사로잡는다. 11일. 출근길에 잠시 본 페이스 북에 뜬 붉은 연꽃을 보니 그간 쌓였던 피로가 조금은 사라지는 것만 같다. 

 

 

 

부처님께서 영취산에서 대중을 모아놓고 설법을 하던 중, 연꽃 한 송이를 들게 된다. 그런데 아무도 그 뜻을 깨닫지 못하고 있을 때, 가섭만이 홀로 미소 지었다고 한다. 부처님이 깨달음에 이른 진리를 말로 설명할 길이 없어, 연꽃을 들어 보인 것. 이에 가섭은 부처님이 깨달은 그 진리를, 똑 같이 깨달았기에 엷은 미소로서 답할 수 있었다. 그래서 이를 ‘염화시중’의 미소라 하고, “마음과 마음이 통한다”는 ‘이심전심’이라고도 한다.

 

 

 

연꽃 사진을 보니 실제로 연꽃을 보고 싶은 마음이다. 외근 길에 거제 연초면 다공마을에 조성한 연꽃 밭에 잠시 들렀다. 이곳은 연초면주민자치위원회와 다공마을 주민들이 「2012년 살기 좋은 마을 만들기 사업」의 일환으로 조성한 생태학습장으로 조성한 곳. 약 5천㎡의 면적에 연꽃과 수련을 심고 농막 2동도 설치해 쉼터를 제공하고 있다.

 

내리쬐는 뙤약볕은 드러내 놓은 얼굴과 팔등을 따갑게 만든다. 진한 연두색 넓은 잎은 싱그럽기 그지없다. 꽃대와 꽃잎은 바람에 버틸 힘이 없어 보인다. “해 볼 테면 해 보라”는 식으로 바람에 제 몸을 맡겨 놓은 모습이다. 햇볕을 가려주는 작은 농막에는 아낙들의 재잘거리는 소리가 멀리까지 들려온다.

 

진흙과 흙탕물에서 핀 연꽃, 때 묻지 않은 그 순수함을 배우고 싶다

 

 

사람들은, ‘연꽃’하면 불교를 상징하는 꽃으로 잘 알고 있다. 연꽃의 자태와 특성은 불교의 뜻을 잘 함축하고 있으며, 오묘한 불법을 펼치기도 한다. 진흙과 흙탕물에서 자라면서도 물에 젖지 않으며, 흙에 더럽혀지지 않은 채 아름다운 꽃을 피운다. 세월을 초월한 듯 청아함과 고결한 모습은 ‘꽃 중의 꽃’이라는 ‘화중군자’에도 손색이 없다.

 

 

 

한 여름 뙤약볕 속에 고행(?)한 나. 불교에서 보살이 수행해야 할 10가지 선행에 비유한 ‘연화십유(蓮華十喩)’를 옮겨 적으며, 나 자신의 어리석음을 잠시나마 깨달아 보고 싶다.

 

이제염오(離諸染汚) 더러움에 물들지 아니하고

불여악구(不與惡俱) 악함과 함께 있지 않으며

계향충만(戒香充滿) 청아한 향이 충만하고

본체청정(本體淸淨) 청정함을 잃지 않고

면상희이(面相熙怡) 그 모습을 보기만 해도 흐뭇하고

유연불삽(柔軟不澁) 그 맛이 부드럽고 떫지 않으며

견자개길(見者皆吉) 그 모습을 보는 것만으로도 길하며

개부구족(開敷具足) 꽃과 열매가 함께 하니 빠짐이 없으며

성숙청정(成熟淸淨) 성숙해서도 청정하고

생이유상(生已有想) 그 삶은 상념에 들게 한다

 

 

거제에는 또 다른 연꽃 밭이 조성돼 있다. 옥포2동 상덕마을에 위치한 이곳은 지난 2011년, 약 4천여㎡의 유휴농지에 연꽃 밭을 조성, 농가소득은 물론 관광명소로도 활용하고 있다. 이제 막 연을 심은 논에는 올챙이 떼가 헤엄을 치고 있다. 연꽃 생태학습장으로 자연학습을 나온 꼬맹이들이 그물채로 잠자리를 잡으려 애를 쓰지만 딱 거기까지. 논바닥에서 이리저리 몰려다니는 올챙이 떼와 장난치는 아이들의 모습이야말로 자연의 모습이다. 나도 언제 저런 때가 있었을까 싶다.

 

 

붉은 연꽃 무리 속에, 순백의 빛깔로 고귀하게 홀로 핀 백련. 진흙땅에 피면서도 때 묻지 않은 그 순수함을 존경하고 사랑하지 않을 수가 없다. 깨달음은 아직도 멀었는데, 연꽃을 바라보며 엷은 미소를 짓는 나를 발견하고 있다.

 

 

 

 

 

깨달음을 알고자 떠난 연꽃기행/거제도 가볼만한 곳/거제도여행추천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상남도 거제시 연초면 | 다공마을회관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죽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안심지 2013.07.13 11:0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거제에도 이런곳이 있었네요.~
    가깝고 좋은곳 추천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 Favicon of https://bamnwind.tistory.com BlogIcon 죽풍 2013.07.15 08: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거제도에도 둘러볼 좋은 곳이 많습니다.
      감사합니다.
      새로운 한주가 시작되었습니다.
      즐겁고 유익한 한주 시작하시기를 바랍니다.

  2. Favicon of https://imrich.tistory.com BlogIcon 리치R 2013.07.13 12:1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거제도는 이름만 들어도 넘 좋은것 같아요
    맛있는 활어회도 강추!!!
    외도도 강추
    근데 요즘 외도 더 잘해놨나요? 궁금하네요

    • Favicon of https://bamnwind.tistory.com BlogIcon 죽풍 2013.07.15 08: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맞습니다.
      거제도, 이름만 들어도 뭔가 싸한 느낌이 들지 않으신가요?
      맛있는 회도 그렇고 아름다운 외도도 참으로 좋습니다.
      감사합니다.
      새로운 한주가 시작되었습니다.
      즐겁고 유익한 한주 시작하시기를 바랍니다.

  3. Favicon of https://ggng2.tistory.com BlogIcon 헬로끙이 2013.07.13 13: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와 ^^ 저도 연꽃여행 가고싶은걸요 ~? 너무 이쁜것 같아요
    즐거운 주말 되세요 !

    • Favicon of https://bamnwind.tistory.com BlogIcon 죽풍 2013.07.15 08: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연꽃 여행 한번 해 보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새로운 한주가 시작되었습니다.
      즐겁고 유익한 한주 시작하시기를 바랍니다.

  4. Favicon of http://stockm.tistory.com BlogIcon S매니저 2013.07.13 15: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덕분에 잘 보고 간답니다~
    행복한 하루 되시길 바래요~

  5. Favicon of http://life-lineup.tistory.com BlogIcon +요롱이+ 2013.07.13 15: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너무 잘 보고 갑니다^^
    참 좋은 곳이로군요!

  6. 상불경 2013.07.15 09:1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정보넘감사합니다
    꼬~옥가보도록할께요^^~
    거제도에도가볼만한곳이너무많네요~~~

  7. Favicon of https://breastpark.tistory.com BlogIcon 가슴성형 2013.07.16 11:0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글 잘 보고갑니다. 오늘도 행복한 하루 되세요 ^^

  8. Favicon of https://travelyoungdo.tistory.com BlogIcon 영도나그네 2013.07.25 18: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지금은 온 천지가 연꽃세상 같습니다..
    연꽃은 고고한 아름다움과 함께 열가지 선행에 비유한 "연화십유" 도 잘보고 간답니다..

시장님, 대리운전비 좀 주세요

권민호 거제시장, 면․동 순방 참관기


권민호 거제시장이 2013년 새해가 시작되자, 취임 후 처음으로 19개 면․동을 공식 순방했다. 만난 시민도 1천여 명이 넘었다. 180명으로부터 260건이 넘는 건의사항도 받았다. 즉석에서 답이 가능한 민원은 바로 해결했고, 어려운 숙제는 보따리에 싸 고민 중에 있다. 건의한 시민에게 곧, 답이 돌아갈 것만 같다. 2월 확대간부회의에서 건의사항에 따른 보고회도 갖겠다고 약속했다. 시장의 의지가 담긴 대목이다.


시정을 시민에게 알리고 시민에게 협조를 구한다는 목적으로 계획한 시정설명회. 지난 달 18일. 첫 순방으로 동부면을 찾았다. 이 자리에는 지역구 의원인 시의회 의장도 자리를 같이했다. 박수와 환영을 받은 건 물론이다. 시장으로서 답변하기 껄끄로운 질문도 잘 넘겼다.


“시작하지 않으면, 또 다른 40년이 걸린다.”


거제 서남부 지역민의 오랜 숙원사업인 명진터널사업추진에 대한 답이다. 다시 40년을 기다리게 해서는 안 될 일로, 일단 시작해 놓고 일을 추진하겠다는 강력한 의지의 표현이다. 참석한 시민들도 고개를 끄덕이며 공감대를 형성하는 분위기다. 지역민들 입장에서도 적극 협력하겠다는 의사도 보였다. 국도 승격 등 어려운 난제가 있는 건 분명한 일이지만, 노력하면 잘 되겠다는 희망이 보이는 것도 사실이다.


지난 달 30일. 마전동에서도 박수가 터져 나왔다. 보고에 앞서 바닥에 엎드린 채, 어르신들에게 큰 절을 올리는 시장. 오래오래 건강하게 살아 주셨으면 하는 간절한 마음이 담긴 소망이다. 이에 고마움을 대신하는 큰 박수가 터져 나왔다. 부모님을 대하듯 시민들을 대하는 시장의 진심어린 모습에 감동했기 때문. 연출이 아닌 실제 상황으로, 보기 흐뭇한 장면이 아닐 수 없다.


시민의 안전이 우려되는 건설공사 현장도 찾았다. 손발이 어는 혹한에도 거제발전을 위해 노력하는 분들을 위해 손을 건넸다. 얼음장 같은 차가운 손을 잠시나마 녹게 했고, 이러한 정을 통해 안전사고 예방에도 도움이 되리라는 생각이다. 굴 생산 현장의 근로자를 격려했고, 잠시 수출길이 막힌 굴 생산도 그 길이 열리도록 힘썼다. 사회복지시설과 병원을 방문해서는 환한 웃음으로 격려했다. 웃음은 모든 병을 치료할 수 있다는 가능성을 보여 주었다. ‘우환여산일소공(憂患如山一笑空)’, 걱정이 태산 같으나 한번 소리쳐 웃으면 그만인 것을. 우리는 간단한 이런 진리를 모르고 살 뿐이다.


전통시장에 들러서는 고단한 삶의 이야기를 나누었고, 공동주택사업 현장을 찾아서는 행복이 가득한 집이 건축되도록 당부했다. 중소기업이 잘 돼야 나라가 튼실함을 강조하며 관계자를 격려했다. 새 정부 인수위도 중소기업 육성의 중요성을 강조한 것은 언론을 통해 다 아는 사실이 아니던가.


시장에게 시민도 중요하지만, 소속 동료들도 중요함은 마찬가지. 소속 직원의 도움 없이 시장 혼자서 어떻게 시정을 이끌고 나가겠는가? 보고를 마친 후 시장과 직원간의 대화에서 허리띠 풀어놓고 진지한 이야기도 나눴다. 진정함이 있으면, 서로가 통하는 법. 시장은 공무원의 청렴성을 강조하면서도, “직원들이 행복해야 시민이 행복하다”고도 했다. 음주운전 근절을 위해 특별한 주문도 아끼지 않았다. “대리운전 경비가 없으면 시장에게 빌려달라든지, 좀 주라든지 하세요”라고. 시장에게 ‘돈 좀 주세요’하는 간 큰(?) 직원이 나왔으면 좋겠다는 생각이다. 음주운전을 하지 않을 수만 있다면.


시장님, 대리운전비 좀 주세요

Posted by 죽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