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농사일기] 어릴 적 추운 겨울날 밤, 땅속에 저장하던 살짝 언 생고구마 맛을 잊을 수가 없습니다

/고구마 빼떼기(빼때기)/고구마 효능/멧돼지 고구마 습격/죽풍원의 행복찾기프로젝트


텃밭에서 수확한 고구마.


텃밭에 심은 고구마를 지난 4일에서야 수확을 하였습니다.

고구마 캐는 시기는 벌써 지났지만, 보관 문제로 최대한 늦추다보니 이제야 마치게 되었네요.

며칠 전 멧돼지 습격이 없었다면 수확을 더 미루었을지도 모를 일입니다.

고구마를 캐 보니 생각보다 많은 양은 아닌 것 같습니다.

그래도 두 박스 조금 넘은 양이라 충분하다는 생각입니다.(앞서 두 박스 정도 수확하였음.)


어릴 적 부모님이 짓던 고구마 농사는 제법 대농에 속하였습니다.

가을이면 온 동네 사람들이 모여 고구마를 캤으며, 그 땐 삯으로 돈을 주지 않고 현물인 고구마를 주는 것으로 대신했습니다.

고구마 농사를 짓지 않던 이웃 사람들에게는 오히려 큰 도움을 받는 것으로 생각할 정도였죠.


당시엔 고구마를 저장할 뾰족한 방법이 없었습니다.

개인이 저장창고를 가진다는 것은 상상도 할 수 없는 일이었고, 동네 차원에서도 없다 보니 고구마를 얼지 않게 겨울을 나게 하는 것은 큰 숙제가 아닐 수 없었습니다.

사람이 잠자는 방에 나무로 칸을 만들어 고구마를 보관하기도 하고, 땅을 파고 짚을 사방으로 둘러쳐서 땅의 찬 기온을 막는 방법도 강구되기도 하였습니다.

그래도 남는 고구마는 뻬떼기(빼때기)를 만들어 수매하는 곳에 넘기기도 했습니다.


고구마는 어릴 적 주식으로 먹을 정도였습니다.

그땐 쌀이 귀한 시절이었으니까요.

그래도 뭐니 뭐니 해도 제일 맛나게 먹었던 고구마는 겨울철 땅속에 보관하던 것을 꺼내 껍질을 벗기고 생으로 먹는 것이었습니다.

요즘 냉장고에 보관한 것처럼 시원하기 그지없을 정도였으니까요.

그때 먹었던 시원했던 그 고구마 맛을 다시는 느낄 수가 없을 것만 같습니다.


그때 이후로 지금까지 거의 먹지 않았던 고구마.

지금까지 먹은 고구마를 손가락으로 센다면 두 손까지도 넘어가지도 않을 것이라는 생각입니다.

그런데 고구마 농사를 직접 짓고 수확해서 하나 먹어보니 기가 찰 정도로 맛이 있습니다.

건강상 술도 끊은 탓에 입이 심심하고 간식이 당기는 요즘 고구마는 ‘딱’이라는 생각입니다.

한 소쿠리 삶아 놓으면 이틀 정도면 사라질 정도입니다.


고구마는 건강에도 좋다고 하니 많이 먹고 건강관리에 도움이 되기를 바랍니다.

고구마 효능에 대해 알아봅니다.


 

 고구마 효능


 . 칼로리가 낮아 다이어트에 좋으며, 피로회복과 노화방지에도 도움이 됩니다.

 . 풍부한 칼륨 성분으로 고혈압 환자에게 좋고, 성인병 예방에 도움이 됩니다.

 . 수용성 식이섬유가 풍부해 장에 좋습니다.

 . 비타민 C가 풍부하여 피부미용에도 좋습니다.

 . 고구마의 노란 속은 베타카로닌 성분이 들어 있어 폐암과 위암을 예방하며, 항암 효과도 있다고 합니다.


<인터넷 백과사전 참고>





멧돼지 습격으로 고구마 밭을 쑥대밭으로 만들었습니다.


Posted by 죽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xuronghao.tistory.com BlogIcon 공수래공수거 2017.11.16 09: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사상에 쓸려고 고구마를 한 박스 사다 놓은게
    잇어 아직 잘 먹고 있습니다
    고구마 아주 좋아합니다 ㅎ

  2. Favicon of https://doridoribob.tistory.com BlogIcon 해피인포 2017.11.16 14:5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고구마를 좋아하는데 그것을 멧돼지가 습격을 해버린다니..
    상상만 해도 무섭습니다.

  3. Favicon of https://iamnot1ant.tistory.com BlogIcon 베짱이 2017.11.16 15: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캐기 어려우셨을 텐데.. 고생하셨네요.

  4. Favicon of https://gdlsg.tistory.com BlogIcon 도생 2017.11.16 21: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예전에는 고구마 종류가 별로 없었는데, 요즘은 다양한 종류의 고구마가 판매되고 있더군요.
    행복하세요^^

  5. Favicon of https://janiceshin86.tistory.com BlogIcon jshin86 2017.11.17 04: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수확량이 상당히 많으네요.

  6. Favicon of https://travelyoungdo.tistory.com BlogIcon 영도나그네 2017.11.17 14:1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햐!
    드디어 수확의 즐거움을 만끽하는 시간을
    가지셨군요..
    역시 열심히 노력의 댓가는 언제나 정직한것
    같구요..
    건강을 지키는 고구마는 맛과 영양을 고루갖춘
    식품이기도 하구요..
    수고 많았습니다..


[농사일기] 미뤄왔던 고구마 수확, 결국 멧돼지의 습격을 받았다

/고구마 밭을 쑥대밭을 만든 멧돼지의 횡포/죽풍원의 행복찾기프로젝트 


죽풍원 고구마 밭에서 멧돼지가 캐 먹다 버린 고구마.


설마 설마 하던, 우려되든 일이 현실로 나타났다.

멧돼지가 고구마 밭을 습격했기 때문이다.

지난해 귀촌한 후 올해 처음으로 지은 고구마 농사는 멧돼지가 쑥대밭을 만들어놨다.

밭에서 캔 고구마는 반에 반도 먹지 않고 난도질만 해 놓은 채 유유히 떠난 멧돼지 무리. 

TV에서 CCTV화면으로만 본 멧돼지의 출현은 나에게도 예외는 아니었다.


지난해 집을 짓는 과정에서 집 터 위에 위치한 밭주인과 나눈 대화.

"이제 좀 괜찮을까 모르겠습니다."

"네, 무슨 일 있으신가요?"

"멧돼지가 여기까지 내려와 고구마를 캐 먹고 밭을 헤집고 다녔는데, 이제 집이 들어서고 사람이 사니 멧돼지가 내려오지 않을 것 같아서요."

"여기도 멧돼지가 내려오나요?"

"아이고, 말도 마세요. 새끼들을 데리고 온 밭을 헤집고 다녀 피해가 이만저만이 아닙니다."


올 봄, 이웃 할머니는 고구마 농사를 포기해야만 했다.

사방이 확 트인 차량이 다니는 길 옆, 고구마 줄기를 심은 밭 주변으로 그물망을 쳐 놓았다.

그런데 어느 날 보니 고구마 줄기가 하나도 보이지 않고 대신 그 밭엔 깻잎이 심겨져 있었다.

할머니를 만나 사연을 물었다.

"엊그제 보니 고구마 줄기를 심었던데, 깻잎이 심겨져 있네요. 어떻게 된 일입니까?"

"아휴, 말도 마세요. 멧돼지가 고구마 두둑을 파헤쳐 놓아 고구마 농사를 지을 수가 없어 다른 것으로 대체하게 됐습니다."

"아니, 이렇게 사방이 확 트인 이런 곳도 멧돼지가 나타납니까?"

"동네 한 복판까지 오기도 하는데, 이런 데야 때를 가리지 않고 나타나죠."


/멧돼지 습격/멧대지 횡포/멧돼지 쑥대밭/


지난 9월 어느 날, 새벽 3시경.

축포소리에 놀라 잠에서 깨어났다.

"이런 야심한 밤에 무슨 축제를 한다고 난리야!"

계속해서 터지는 축포소리에 놀라 문을 열고 밖으로 나가 하늘을 보니 조용하다.

그리고 인근에서 들려오는 사람들의 대화소리.

"어이, 이쪽으로 묶어. (잠시 뒤) 논에 빠지지 않도록 조심해."

알고 보니 축포소리는 총소리였고, 사람들은 멧돼지를 포획해 옮기는 중이었다.


지난봄부터 멧돼지 공격을 당한 며칠 전까지 조용했던 죽풍원.

사실, 고구마 밭에 지금까지 멧돼지가 나타나지 않은 것이 더 이상하다고 생각해 왔던 게 사실이다.

벌써 수확을 했어야 함에도 여러 가지 이유가 있어 미뤄왔던 건데, 결국 멧돼지의 공격을 허락하고 말았으니 나의 책임이리라.

그렇다고 재산상의 피해가 있고 이런 것은 아니기에 별 문제가 되는 것도 아니다.

오히려 나의 집을 방문한(?) 멧돼지와 조금 나눠 먹었다고 생각하면 그것도 행복이라 생각한다.


그럼에도 멧돼지가 언제, 몇 마리가 나타났는지가 궁금했다.

집에는 4대의 CCTV가 설치돼 있어 사방을 모니터 할 수 있도록 돼 있다.

그런데 며칠에 나타났는지 낮 시간을 제외하고 밤 시간을 대상으로 탐색을 해 봐도 아직 찾지를 못했다.

8배속을 돌려도 시간이 너무 걸리기 때문에 지켜보는 것도 지겹고, "뭐, 이거 찾아 뭐하나"라는 생각으로 찾아보고 싶은 마음도 별로 들지 않는다.

큰 피해 없이 지나간 일, 알아서 무엇하랴 싶다.


죽풍원에는 온갖 동물이 나타난다.

죽풍원이 동물원이라는 생각도 든다.










Posted by 죽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heysukim114.tistory.com BlogIcon *저녁노을* 2017.11.11 06: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요즘 멧돼지로...골머리를 앓더라구요.
    에효....ㅠ.ㅠ

  2. Favicon of https://jongamk.tistory.com BlogIcon 핑구야 날자 2017.11.11 07: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멧돼지의 습격으로 속이 좀 상하시겠어요

  3. Favicon of https://xuronghao.tistory.com BlogIcon 공수래공수거 2017.11.11 09: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죽풍원이 이제 자리를 잡아가는군요
    멧돼지..겁납니다

  4. Favicon of https://bestin7.tistory.com BlogIcon 베스트인포 2017.11.11 12:2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멧돼지의 위력은 정말 대단하군요..
    저는 군부대 있을 때. 멧되지 가족 6마리 정도 봤었는데. 새끼는 저금통처럼 귀여웠으나 부부 멧되지는 마티즈 만한 크기에 놀랐던 것 같습니다. 그런데 밭에 있는 고구마를 건들다니 정말 곤란하군요..

  5. Favicon of https://gdlsg.tistory.com BlogIcon 도생 2017.11.11 18: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힘들여 키운 농작물을 멧돼지 때문에 엉망이 되었네요.
    행복하세요^^

  6. Favicon of https://bubleprice.net BlogIcon 버블프라이스 2017.11.11 18:4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힘들게 키워오신 작물들이 멧돼지의 습격으로 인해 피해를 입으셨군요.. 티비에서 cctv로만 보던 것이 남일이 아니군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