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제도여행코스] 백중 날, 고현동 계룡사에 지낸 49재기도 우란분재

/거제도 가볼만한 곳

 

 

[거제도여행코스] 백중 날, 고현동 계룡사에 지낸 49재기도 우란분재

/거제도 가볼만한 곳

 

불교 4대 명절은, 석탄재일(음력 4월 8일), 출가재일(음력 2월 8일), 성도재일(음력 12월 8일) 그리고 열반재일(음력 2월 15일)이다.

여기에 백중날인 음력 7월 15일인 '우란분재'일을 포함하여 '불교 5대 명절'이라고 한다.

 

우란분재는 다른 말로 우란분절, 우란분회라고도 한다.

이 날은 "죽은 사람이 사후에 거꾸로 매달리는 고통을 받고 있는 것을 구하기 위해, 후손들이 음식을 마련하여 승려들에게 공양하는 것"으로, 흔히 백중이라는 부르는 음력 7월 15일 사찰에서 거행하는 불교 행사다.

 

 

 

우란분재 유래

 

우란분재는 불교 경전인 <우란분경>, <목련경>에 나온다. <우란분경>에 의하면, 부처의 십대제자 중에 신통력이 제일 뛰어난 제자인 목련은 어머니가 선행을 닦지 못해 아귀도에 떨어져 배가 고파 피골이 상접해 있음을 알게 되었다. 목련이 음식을 가져다주었으나 입에 들어가기도 전에 새까맣게 타서 먹을 수가 없었다. 목련은 비통해하며 그 원인을 물으니 부처는 죄 없는 뿌리가 너무 깊어 그렇게 된 것이므로, 시방의 여러 승려들의 위신력만이 구제할 수 있다고 하였다.

 

그 방법으로 모든 승려들이 스스로의 잘못을 점검하는 자자를 행하는 7월 15일에, 과거의 7세 부모와 현세의 부모 중에 재앙에 빠진 자가 있으면 밥을 비롯한 백 가지 음식과 다섯 가지 과일을 우란분에 담고 향과 촛불을 켜서 시방의 승려들에게 공양하도록 하였다. 그리하여 수행하고 교화하는 모든 승려들이 이 공양을 받으면, 현재의 부모가 무병장수하며 복락을 누리고, 돌아가신 조상은 고통에서 벗어나 하늘에 태어나 끝없는 복락을 누린다고 하였다.

 

그런데 이런 의식을 7월 15일인 자자일에 행하는 것은, 수행 정진하는 하안거 석 달 동안 보고 듣고 의심하던 일들을 서로 논의하고 잘못을 고백하여 마무리 짓는 마지막 날이어서 승려들에게 공덕을 올리기 좋은 날이기 때문이다.

 

<출처 : 국립민속박물관 한국세시풍속사전>

 

지난 6월 29일(음력 6월 3일).

이날 전국 대부분의 사찰에서는 '49재기도'를 시작하는 입재가 시작되었습니다.

7일마다 일곱 번을 지내면 우란분재일인 7월 15일에 '49재 기도'를 마치게 됩니다.

 

거제시 고현동에 소재한 계룡사에서도 49재기도가 시작되었습니다.

저도 이 기도에 동참하였으며, 한 주도 빠짐없이 참석하여 열심히 기도를 올렸습니다.

6월 29일 초재를 시작으로, 7월 6일, 13일, 20일, 27일, 8월 3일 그리고 8월 10일 등 일곱 번의 기도를 올렸습니다.

올해는 재를 지내는 날이 마치 일요일인지라, 마음 편히 참석할 수 있었습니다.

 

 

 

 

 

 

오전 10시에 시작하는 기도는 천수경을 시작으로, 반야심경 등 경전을 독송하며 재를 올리면서 12시 반경 마치는 일정이었습니다.

특히, 일곱 번의 재를 지내는 동안 큰 스님에 따라 불자들 모두 '지장경' 한 권 전체를 독송하였습니다.

 

일곱 번의 재를 지내는 마지막 날인 8월 10일(음력 7월 15일).

이날은 특히 많은 불자들이 참여하여 대웅전 법당을 가득 채웠습니다.

기도를 마치고는 야외 용왕각에서 재를 올렸으며, 신주를 적은 종이를 소지하는 것으로 마무리하였습니다.

49재기도에 동참한 거제 계룡사 불자들 모두 성불하기를 기원합니다.

 

 

 

 

[거제도여행코스] 백중 날, 고현동 계룡사에 지낸 49재기도 우란분재

/거제도 가볼만한 곳

 

Posted by 죽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thinkdenny.tistory.com BlogIcon 신비한 데니 2014.08.14 08:0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마음을 비우러가기 좋은곳 같습니다^^

  2. Favicon of https://toyvillage.net BlogIcon 라이너스™ 2014.08.14 08:1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보고갑니다. 행복한 하루되세요~

  3. Favicon of https://gdlsg.tistory.com BlogIcon 도생 2014.08.14 21:2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기 계신 어머님들은 당신들 자신보다 가족들을 위해 기도하시는 모습으로 보입니다.
    어머님들의 마음이 성불한 마음으로 보입니다.
    행복하세요^_^

[거제여행] 쉽게 접할 수 없는 오카리나 연주, 그 소리에 빠져들다

 

[거제도여행] 오카리나 연주, 그 소리에 빠져들다.

 

[거제여행] 쉽게 접할 수 없는 오카리나 연주, 그 소리에 빠져들다

 

오카리나. 이 악기를 잘 몰라 인터넷 백과사전을 찾아보니 공 모양의 플루트라고 한다. 19세기 말 토기로 만든 이탈리아의 전통적인 사육제 호루라기에서 발전해 나왔으며, 흔히 새 모양으로 되어 있고 1~2 음만을 낸다고 한다.

 

1930년대 미국 대중음악의 화성에서 다양한 크기의 이 악기가 사용되면서부터, 전문가들 사이에서도 인기를 끌었다는 오카리나. 악기의 역사와 내력은 잘 모르지만, 음색 하나만큼은 아름다운 소리를 낸다는 것.

 

 

 

[거제도여행] 오카리나향기 앙상블 단장 강미정님의 연주

 

 

[거제여행] 거제시 고현동에 소재한 계룡사.

 

부처님 오신 날을 맞아 축하 공연이 펼쳐졌다. 지난달 28일, 부처님 오신 날을 맞아 거제 고현동에 소재한 계룡사에서는 작은 연주회가 열렸다. 연주자는 거제예술모임 운영 위원이자, 오카리나향기 앙상블 단장인 강미정.

 

[거제여행] 오카리나 연주자 강미정님이 무대에 서 연주를 준비하고 있다.

 

그가 무대에 오르자 밝은 조명이 빛을 발한다. 마이크 앞에 선 그는 두 손을 포개 오카리나를 포개 품는다. 입속에 나오는 바람은 두 손 사이를 뚫고 오카리나 구멍을 통해 천상의 하늘나라로 향한다. 고요한 밤은 오카리나 소리에 귀 기울이며, 깊이깊이 빠져들고 있다. '인연(왕의 남자 OST)', '고구려 벽화의 노래' 등 2곡의 연주를 하는 내내 관객도 나도, 그 깊은 소리에 빠져들고야 말았다.

 

 

 

[거제도여행] 오카리나향기 앙상블 단장 강미정님의 연주

 

[거제여행] 부처님 오신 날, 사람도 절도 강미정님의 오카리나 연주에 깊이 빠져들었다.

 

[거제여행] 쉽게 접할 수 없는 오카리나 연주, 그 소리에 빠져들다

Posted by 죽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