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행나무] 길 바닥에 떨어진 노란 은행잎, 아쉬움을 남기고 떠나가는 가을입니다

/은행나무 특징, 어떤 것이 있을까요/천연기념물 제30호 양평 용문사 은행나무/은행나무 열매의 효능

 

함양군청 앞 학사루 마당에 떨어진 은행잎이 가을을 떠나보내고 있다.

 

은행나무의 특징을 나열하면 어떤 것이 있을까요?

여러 가지가 있겠지만 크게 두 가지를 든다면 아래와 같은 것이 아닐까 싶습니다.

 

첫째는, 은행나무 열매에서 아주 심한 악취가 난다는 것입니다.

이 악취는 은행나무 열매의 과육부분에서 나는 것인데, 그 안에 들어있는 빌로볼은행산이 원인이라고 합니다.

열매가 길 바닥에 떨어져 사람들이 모르고 밟고 지나면 으깨져서, 냄새는 더욱 고약한 악취를 풍기면서 행인들을 괴롭히게 하죠.

예전에는 이런 뉴스들도 많이 나왔는데, 요즘은 은행나무 악취 관련 뉴스는 사라져버렸나 싶기도 합니다.

 

둘째는, 은행나무는 키가 크고 오래 살아 천연기념물로 많이 지정돼 있다는 것입니다.

우리나라에서 가장 오래된 은행나무는 경기도 양평 용문사에 있는 은행나무로 알려져 있는데, 나이가 1100년이 넘는다고 합니다.

이 은행나무는 고려시대 이전에 승려들이 중국에서 씨를 가져와 절 근처에 심은 것으로 추정되며, 이후 전국으로 번져가지 않았나 싶습니다.

양평 용문사 은행나무는 천연기념물 제30호로 지정돼 있으며, 수령은 1100년이며 높이는 60m이고 둘레는 14m라고 합니다.

현재 천연기념물로 지정된 은행나무는 21그루라고 합니다.

그러고 보니 내가 사는 함양에도 천연기념물 제406함양 운곡리 은행나무가 있는데, 수령이 약 800년 정도로 추정된다고 하며, 아직 구경을 못하고 있습니다.

 

 

 

 

 

이밖에도 은행나무와 관련하여서, 학창시절에 은행잎을 책갈피에 꽃아 추억으로 간직하곤 했는데, 요즘 젊은이들은 이런 추억거리를 만드는지도 모르겠군요.

 

전국에는 은행나무 길이 많이 있습니다.

함양 안의면에도 은행나무 길이 있는데 노랑 은행잎이 길바닥에 떨어져 늦가을의 정취를 느끼게 해 줍니다.

떨어진 은행잎이 보기 싫은 것일까요?

가게 주인들이 은행잎을 쓸어 쓰레기 포대에 담는 모습이 눈에 띕니다.

며칠만 좀 더 두었다가 처리하면 좋겠다는 생각이 들지만, 가게 주인은 당장 급한 모양인가 봅니다.

은행잎이 골칫덩어리 쓰레기가 돼 버리는 순간, 가을은 저 멀리로 도망을 가 버리고 추운 겨울이 옷깃을 여미게 할 것입니다.

 

은행나무 열매의 효능에는 어떤 것이 있을까요?

. 지방을 제거하고 골연화증을 예방하며 혈액순환을 도와준다고 합니다.

. 정력을 강화시키고, 면역기능을 증진시켜 준다.

. 하루에 5~6개의 은행 알을 먹으면 강정효과는 물론 혈관을 건강하게 한다.

. 소변이 불규칙할 때 은행 알을 구워 먹기도 하며, 기침할 때도 효능이 있다고 합니다.

 

<이상 은행나무 열매의 효능은 인터넷 자료를 참고하였습니다.>

 

함양군청 앞 학사루 마당에 떨어진 은행잎 사진입니다.

 

 

 

 

 

 

 

함양군 안의면 중심도로 옆에 선 은행나무 사진입니다.

 

 

 

 

[은행나무] 길 바닥에 떨어진 노란 은행잎, 아쉬움을 남기고 떠나가는 가을입니다

/은행나무 특징에는 어떤 것이 있을까요

/천연기념물 제30호 양평 용문사 은행나무/은행나무 열매의 효능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상남도 함양군 안의면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죽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heysukim114.tistory.com BlogIcon *저녁노을* 2018.11.10 05:0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노란잎이...지고 있군요.
    가을이 떠나가는 풍경...ㅠ.ㅠ

    잘 보고가요

  2. Favicon of https://xuronghao.tistory.com BlogIcon 공수래공수거 2018.11.10 11:3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리 동네 풍경과 비슷하네요.
    점점 옷을 벗고 있습니다.

  3. Favicon of https://gdlsg.tistory.com BlogIcon 도생 2018.11.10 19:0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양평 용문사 은행나무는 높아 가까이서 보면 목이 아픕니다.
    행복하세요^^


[행복찾기] 늦가을, 이때쯤이면 어김없이 추억을 만드는 노란 은행잎

/죽풍의 시/같은 은행(銀行)과 다른 은행(銀杏)죽풍원의 행복찾기프로젝트



어느 은행


높은 빌딩에서 돈이 뿌려진다

빈 종이를 줍는 정신없는 사람들

하늘에서 내린 복인가

사람이 뿌린 재앙인가

돈에 눈이 감겨버렸다

행운이 아니라면

찰나의 아픈 기억

가슴에 오래도록 남으리


나뭇가지에서 잎이 떨어진다

황금을 밟고 지나가는 사람들

자연이 준 선물인가

기분이 밝아 보이는 얼굴

예쁜 잎 한 장 주워

책갈피에 오래도록 두었네

영겁에 다시 보니

양쪽 책장까지 물이 들은

노란 은행 잎


은행은 재앙을 뿌리고

은행은 추억을 만든다

같은 은행(銀行)

다른 은행(銀杏)

나는

가을에 추억을 만드는

그 은행 속에서

행복을 찾는다


-竹 風-


거창 어느 길가.

늦가을, 이때쯤이면 어김없이 거리를 물들이는 황금빛 은행잎.

한 장 주워 책갈피 내 가슴에 저장해 두리.

영겁이 지나고 황금빛으로 물든 그대의 심장에서 내 심장도 황금빛이고 싶다.









Posted by 죽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jongamk.tistory.com BlogIcon 핑구야 날자 2017.11.13 07: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늘 비가 그치면 더 추워지겠네요 가을이 너무 아쉬워요

  2. Favicon of https://xuronghao.tistory.com BlogIcon 공수래공수거 2017.11.13 09:1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지난주는 실컷 은행 단풍을 보고 왔습니다
    이번주가 막바지일것 같네요^^

  3. Favicon of https://bubleprice.net BlogIcon 버블프라이스 2017.11.13 20:4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우와.. 이거 시 죽풍님이 지으신 건가요??
    너무 멋집니다.. 은행 단풍을 시로 표현을 해주셨군요. 이제 가을이 끝나가고 있습니다, 추운 겨울이 찾아오겠죠?
    새롭게 시작하는 한 주 멋지게 잘 보내시길 바래요

  4. Favicon of https://gdlsg.tistory.com BlogIcon 도생 2017.11.13 21:4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떨어진 낙엽을 보며 행인들은 가을의 정취를 느낄 수 있지만, 쓸어도 다시 쌓이는 낙엽을 청소하시는 분들을 보면 조금 안쓰럽다는 생각이 듭니다.
    행복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