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제의 지명이야기④ 일운면/거제의 관광 중심지

/거제도여행추천/거제도 가볼만한 곳

 

 

거제의 지명이야기④ 일운면, 거제의 관광 중심지

/거제도여행추천/거제도 가볼만한 곳

 

거제의 지명에 대한 문헌은 1996년 12월 초판으로 나온 거제지명총람으로 2003년 재판 인쇄된 것이 전부다. 이 총람은 한 권의 책에 300여 개의 마을 이름을 고스란히 담고 있어 거제의 귀중한 문화유산이다. 거제지명총람을 바탕으로 현재의 것을 더해 거제의 마을 지명을 소개한다.

 

대명리조트 거제가 지난 6월 문을 열면서 체류형 관광지의 중심지로 떠오르고 있는 일운면. 일운면은 외도, 내도, 지심도 등 아름다운 섬과 공곶이, 구조라해수욕장, 와현모래숲해변, 지세포항, 그리고 서이말 등대 등 천혜의 자연을 갖고 있다. 또, 거제요트학교, 조선해양문화관을 끼고 있는 지세포항은 아름다움의 극치다. 단연 거제의 관광일번지라해도 손색이 없다.

 

거제시 일운면 옥림리에 속한 지심도. 1박 2일 촬영지로 유명하며, 동백섬으로 잘 알려져 있다. 섬 뒤로는 일본 땅 대마도가 희미하게 보인다.

 

영조 45년(1769) 방리 개편으로 고현면 일운에 남문(南門), 서문(西門), 사동(寺洞), 문동(門洞), 삼거리(三巨里), 지세포(知世浦), 주림포(舟林浦), 항리(項里), 왜구미(倭仇味), 망치(望峙), 양화정(楊花亭) 등 11방(坊)을 뒀다. 고종 26년(1889) 면리제(面里制) 개편으로 고현면(古縣面)이 일운면(一運面)과 이운면(二運面)으로 나눠졌다.

 

일운면은 장평(長坪), 연곡(淵谷), 서문, 동문, 용산(龍山), 문동(門洞), 삼거와 소동(小洞), 주림, 대동(大洞), 회진(會珍), 교항(橋項), 선창(船艙), 와현(臥峴), 미조(彌助), 왜구(倭寇), 지심도(只心島), 조라도(助羅島), 항리(項里), 망치(望峙), 양화 등 21개 리(里)로 개편됐다.

 

고종 26년(1889) 11월 12일 한일통어장정(韓日通漁章程·우리나라와 일본 사이에 맺어진 어로협정)으로 일본 어민이 구조라와 지세포로 117가구 688명이 옮겨오자 1913년 처음으로 고현리 남문에 일운면사무소를 두었다. 15년 뒤인 1928년 지세포로 옮겼다.

 

1915년 6월 1일 경상남도령 제20호 법정 동리령에 의해 망치, 구조라, 와현, 지세포, 소동, 옥림, 장평, 고현, 상동, 문동, 삼거의 11개 리(里)로 통합됐다.

 

 

일운면 공고지에서 바라 본 내도.

 

1942년 5월 1일 2차 대전 때 전시행정을 위해 부락구제 시행으로 양화, 망치, 구조라, 와치, 예구(曳龜), 선창, 교항, 회진, 대신(大新), 대동, 상촌(上村), 하촌(下村), 연곡(淵谷), 서문, 동문, 상동, 용산(龍山), 문동, 삼거 등 11개 리(里) 22부락에 구제가 실시됐다.

 

1944년 11월 20일 고현지역 5개 리 8부락의 행정을 위해 일운면 고현출장소를 설치했다.

 

1953년 5월 9일 UN군 포로수용소 지역주민 1,116세대의 소개(疎開·전쟁이나 화재로 마을 주민들을 대피시키는 것)로 8월 23일 고현출장소를 일운면에 통합했다.

 

1953년 7월 27일 한국전쟁 휴전협정으로 소개민이 돌아와 1956년 7월 1일 고현출장소를 부활했다.

 

1963년 1월 1일 법률 제1175호(1962년 11월 21일 공포)로 신현면(新縣面)을 설치하고, 일운면은 6개 법정리, 14개 행정리가 됐다. 그 후 구조라를 삼정(三亭)과 수정(水晶)으로 분리하고, 소동에서 신촌(新村)을 분리해 모두 17개 행정리가 됐다. 망치리는 망치, 양화, 망양, 구조라는 수정, 삼정, 와현은 와현, 예구, 지세포는 선창, 교항, 회진, 대신, 대동, 공령, 소동은 신촌, 소동 1,2,3이다.

 

1987년 1월 1일 대통령령 제12007호로 일운면 옥림리 중촌 1,2동은 대림(大林) 1,2동으로 이름을 바꿔 장승포읍(長承浦邑) 장승포리(長承浦里) 편입됐다.

 

 

 

거제도 대표적인 봄 여행지로 알려진 일운면 예구리 공곶마을. 사람들은 '공고지'라 부는다.

 

망치

본래 망골 또는 망티라 했다. 거제현을 고현에서 옛 명진현의 서쪽 3리에 옮긴 후 고자산치가 너무 가팔라 숙종 14년(1688년) 계룡산 중허리에 큰 길을 내다가 과도한 역사를 책해 안찰사에 의해 파직되자 뒷산 고개에서 넓은 바다를 바라보며 마음을 달랬다는 현령 김대기(金大器)를 상징해 망치라 했다.

 

구조라

본래 자라의 목처럼 생겼다 해서 조라목, 조랏개, 조라포, 목섬, 목리 또는 항리라 했다.

성종 원년(1470) 거제칠진의 조라진을 두어 만호병정을 했는데 임진왜란 후 선조 37년(1604) 옥포진 옆 조라로 옮겼다가 효종 2년(1651) 다시 돌아옴에 따라 구조라라 했다.

 

와현

본래 누우래, 누우뢰, 눌일, 눌일티 또는 와현이라 했다. 이는 지세포 고개가 낮아 올라서 보니 남에는 구조라마니고 북에는 지세포만이 드나드는 고깃배를 누워서 보다가 잠이 들어 누우래라 하고 와현이라 했다.

 

지세포

포구가 있다 해서 지세포 또는 지싯개라 한데서 지세포라는 이름이 생겼다.

 

소동

옥녀봉의 서쪽 밑 양지 바른 곳에 위치해 초지(草地)가 풍성해 소골, 우동 또는 소동몰이라 했다. 지석기(支石基) 3기가 있는 유서 깊은 마을이다. 본래 지세포방에 속했던 작은 마을로 소동(小洞)이라 했다.

 

옥림

영조 45년(1769) 방리 개편으로 주림포방(舟林浦坊)이라 했다. 주림포는 배숲개라는 뜻이다. 고종 26년(1889) 주림리라 했고, 고종 32년(1895) 칙령 제98호로 옥림리로 이름을 바꿨다. 옥녀봉 및 송림이 울창하다는 뜻이다.

 

 

 

거제도 최고의 여행지라 할 수 있는 '외도'. 외도는 '외도 보타니아'라고 합니다.

 

거제의 지명이야기④ 일운면, 거제의 관광 중심지

/거제도여행추천/거제도 가볼만한 곳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상남도 거제시 일운면 |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죽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joaramission.tistory.com BlogIcon 별이~ 2013.11.25 00:2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별이 주말인사드리고갑니다^^
    오후부터 비가 내리네요~ 내일부터 많이 쌀쌀해다네요^^
    감기 걸리지 않게 따듯하게 입고 다니시고, 건강유의하세요^^
    주말 마무리 잘하시고, 좋은꿈 꾸세요^^

  2. Favicon of https://moldone.tistory.com BlogIcon 청결원 2013.11.25 07: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거제 참으로 멋진 곳이네요

  3. Favicon of https://yahoe.tistory.com BlogIcon 금정산 2013.11.25 08:2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덕분에 보타니아 구경잘하고 갑니다. ㅎㅎ저도 포스팅을 해야하는데 자구 밀리네요

  4. Favicon of https://hansik07.tistory.com BlogIcon Hansik's Drink 2013.11.25 10:3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덕분에 좋은곳 잘 둘러보고 갑니다 ^^
    좋은 한 주를 시작해보세요~

  5. Favicon of https://tiktok798.tistory.com BlogIcon 린넷 2013.11.25 11: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한주가 시작되는 월요일입니다.
    건강하고 활기찬 한주 되시고 감기 조심하세요.

  6. Favicon of http://stockm.tistory.com BlogIcon S매니저 2013.11.25 13:0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거제지명에 관한 이야기 잘 보고 가요^^
    즐건 하루 보내시길 바래요~

  7. Favicon of http://lifetips.tistory.com BlogIcon 생활팁 2013.11.25 14:0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거제도, 느긋하게 몇일간 둘러볼만한
    명소군요.

  8. Favicon of http://life-lineup.tistory.com BlogIcon +요롱이+ 2013.11.25 15: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덕분에 좋은 곳 너무 잘 둘러보고 갑니다^^

  9. Favicon of https://kokopi.tistory.com BlogIcon 그러할진데 2013.11.25 15: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따뜻한 다운을 입었는데 춥군요
    좋은글 보고 갑니다
    오늘도 화이팅 하시기 바랍니다

  10. Favicon of https://redbullog.tistory.com BlogIcon 레드불로거 2013.11.25 15:5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거제 갔던지가 꽤 오래됐는데 정말 오랜만에 보네요^^

  11. Favicon of http://aduyt.tistory.com BlogIcon 어듀이트 2013.11.25 17: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거제 꼭 한번 가봐야겟어요 정말로.ㅎ

  12. Favicon of https://ajatrend.tistory.com BlogIcon by아자 2013.11.25 22:0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거제 여행에 대해 많이 배워갑니다..^^*

  13. Favicon of https://gdlsg.tistory.com BlogIcon 도생 2013.11.25 22: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겨울연가에 나온 외도가 일운면에 속해 있었군요.
    이국적인 정취가 풍기는 아주 멋진 곳입니다.
    행복하세요^_^

  14. Favicon of https://kimstreasure.tistory.com BlogIcon Zoom-in 2013.11.25 22: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외도 정말 가보고 싶네요.

  15. Favicon of https://joaramission.tistory.com BlogIcon 별이~ 2013.11.25 23: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거제도 이야기 잘보고갑니다^^
    하루 마무리 잘하시고, 좋은 저녁되세요^^

  16. Favicon of https://ggoms.tistory.com BlogIcon 호야호 2013.11.26 21:0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거제 지명 이야기 잘 봤습니다~
    거제도 여행 하고 싶어지네요^^



거제여행, 거제도 '황제의 길'을 아십니까?

거제여행, 거제도 황제의 길을 아십니까?

요즘 여행의 트렌드는 무얼까? 시대가 바뀌고, 삶의 질이 높아지고, 다양한 문화가 발전하는 가운데 여행 패턴도 많은 변화를 가져왔다고 할 수 있을 것 같다. 마시고 춤추며 노는 관광버스 단체여행에서, 가족끼리 이동하기 쉬운 승용차까지. 그 뒤를 이은 자전거여행 그리고 무슨, 무슨 하는 '길'이라는 이름의 도보여행.

대표적인 길 여행 코스로는 제주도 '올레길'과 지리산 '둘레길'을 들 수 있다. 그 외에도 지역마다 그 지역의 문화와 특성을 잘 살린 '길' 여행코스를 개발하여 여행상품화를 시도하고 있는 것이 현실이다.

그런데 내가 사는 거제도에는 최근 지자체별로 개발한 코스가 아닌, 아주 오랜전부터 있던 '길'이 있다. 부르는 그 이름은 '황제의 길'. 거제시 동부면과 일운면 경계지점으로부터 일운면 망치삼거리에 이르는 3km 구간이다.


그럼 왜 '황제의 길'이라 이름 하였을까?

지금으로부터 43년 전으로 돌아가 보자. 1968년 5월 18일부터 20일까지 아프리카에 위치한 에티오피아 '하일레 셀라시에 1세' 황제는 대한민국을 국빈 자격으로 방문하게 된다. 에티오피아는 1950년 한국전쟁 당시, 황제의 친위대를 포함하여 6,037명을 파견, 123명이 전사하고 536명이 부상했다는 기록이 있다. 이런 연유로 한국을 찾은 셀라시에 황제는 대통령 예방과 강원도를 방문하게 되고, 공식일정을 마무리 한, 5월 20일 거제도를 찾게 된다.

황제 일행은 쪽빛 푸른 바다가 내려다보이는 언덕에 올라서자 탄성을 지른다. 울창한 숲과 푸른 바다 그리고 섬이 한데 어우러진 풍경은 탄성을 지르고도 남을 정도로 충분히 아름다웠다는 것.

'이렇게 아름다운 풍경을 보고서도 어찌 감탄하지 않을 수 있는가'라고 하면서, 황제께서는 '원더풀'을 7번이나 연속하여 외쳤다고 한다.

당시 일행을 수행했던 거제군청 고위관계자의 증언이다. 이후, 이 증언은 두고두고 언론의 검증을 받기 시작한다. 주요 핵심은 '셀라시에 황제가 그 당시 거제도를 방문했느냐는 것'. 필자 역시 2005년 9월 28일자, 인터넷신문 <오마이뉴스>에 여행 기사를 올리는 과정에 당시 '외무부'에 몇 번의 확인을 거치는 작업을 해야만 했다. 그러나 아쉽게도 '비공식 일정이라는 이유로, 정확히 거제도를 방문했는지는 알 수 없다'는 답변만 들을 수 있었다. 그 이후에도 지역 언론으로부터 다방면에 걸친 집요한 추적으로, 당시 황제가 거제도를 다녀갔다는 '사실관계증언'만 들을 수 있었던 것으로 결론이 난 셈.

어찌됐건, 당시 셀라시에 황제 일행을 모셨다던 거제군청 고위관계자의 증언에 따라, '황제의 길'이 만들어지게 된 것. 그 동안 이야기로만 전해 오던 '황제의 길'에 지난 11월, 지역을 사랑하는 단체에서 '황제의 길'이라는 표지석을 세웠고, 이 길을 기념하고 있다.

망치고개에서 본 망치마을 앞 바다. 가운데 윤돌섬이 보인다.

내가 황제가 된 기분으로, 황제가 걸었다던 그 길을 다시 걸으며, '원더풀'을 외쳐 본다.

"원더풀, 원더풀, 원더풀, 원더풀, 원더풀, 원더풀, 원더풀"이라고.

2005년 9월 28일자 <오마이뉴스> 여행기사
거제도, '황제의 길'을 아십니까?


http://www.ohmynews.com/NWS_Web/view/at_pg.aspx?CNTN_CD=A0000283296&PAGE_CD=





거제여행, 거제도 '황제의 길'을 아십니까?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상남도 거제시 일운면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죽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dragonphoto.tistory.com BlogIcon 드래곤포토 2011.12.23 22:0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박통시절에 에디오피아 셀라시에황제가 우리나라를 왔었습니다.
    몰 랐던사실이네요

  2. Favicon of https://bamnwind.tistory.com BlogIcon 죽풍 2011.12.26 10:1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렇습니다. 거제지역에 황제의 길이 탄생한 배경이라 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