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의 부처님] 백년이 잠깐인데 어찌 배우지 않으며, 행화스님

/오늘의 법문에서

 

경북 영천시 청통면 소재 은해사 극락보전.

 

[나의 부처님] 백년이 잠깐인데 어찌 배우지 않으며, 행화스님

/오늘의 법문에서

 

백년이 잠깐인데 어찌 배우지 않으며/ 행화스님

 

백 년이 잠깐인데 어지 배우지 않으며,

일생이 얼마나 된다고 닦지 않고 놀기만 하려나.

이 마음속에 애욕이 없는 이를 사문이라 하고,

세상일을 그리워하지 않는 것을 출가라고 하네.

 

원효스님께서 <발심수행장>이란 곳에서 말씀하신 것입니다.

우리는 흔히들 출가라고 하면 집을 떠나

머리를 깎고 스님이 되는 것을 말하지만,

진정한 출가는 헛된 생각이나 부질없는 말과

행동을 하지 않고 진리에 맞는 말과 행동을

하는 것을 출가라고 합니다.

 

즉, 출가라는 것은 일체의 집착이나 탐욕으로부터

벗어난 것이므로 출진이라고도 하는데,

그것은 세상을 살면서 생긴 거칠고 때 묻은 마음을 버렸다는 뜻입니다.

 

 

그래서 출가를 하면 재물에 대한 욕심이나

이성에 대한 욕심은 물론 육신에 대한 집착마저

끊어버리겠다는 의지와 표현으로 머리를 깎는 것입니다.

 

출가는 기존에 가지고 있던 잘못된 가치관과

기득권을 모두 버리는 것입니다

세속에서 형성된 가족 관계나 학문적 지식을 비롯한

사회적인 지위도 모두 벗어 던져야만

진리의 길에 들어설 수 있습니다.

 

그렇다면 머리를 깎지 않고 부처님의 가르침을

배우고 실천하는 재가불자들은 어떨까요?

 

부처님께서는 <화수경>에서

"비록 승복을 입지는 않았더라도 마음에 물듦이 없다면

이를 곧 불법에서는 참다운 출가라 한다."

고 하셨습니다.

 

우리가 일반적으로 알고 있는 출가만이 출가가 아님을 알 수 있는 말씀입니다.

우리 재가 불자들도 머리를 깎고 출가한 스님들처럼 출가라는 정신으로 살아야

괴로움에서 벗어나 행복한 삶을 누릴 수 있을 것입니다.

 

 

[나의 부처님] 백년이 잠깐인데 어찌 배우지 않으며, 행화스님

/오늘의 법문에서

 

 

Posted by 죽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8910.tistory.com BlogIcon 여행쟁이 김군 2014.12.14 08:3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 보고 갑니당~~~^^
    즐거운 주말 되시길

  2. Favicon of http://landbank.tistory.com BlogIcon landbank 2014.12.14 08: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 말씀 너무 잘듣고갑니다

  3. Favicon of http://bbs2014.tistory.com BlogIcon 뉴론7 2014.12.14 11: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절을 짓고 운영하는것도 어렵네요 인간리라면 밥3끼 먹고 해야되니 스님들 누가 먹여 살리는지 전 무교라요

  4. Favicon of https://gdlsg.tistory.com BlogIcon 도생 2014.12.14 16:5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복잡다단한 현실세계에서 바른 길을 가기란 코끼리가 바늘구멍 통과하기와 같을 겁니다.
    성불하세요^^

  5. Favicon of https://chelll.tistory.com BlogIcon 자운님 2014.12.14 22:0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진리의 말씀이긴한데 실제로
    실천이 안되고 자꾸 욕심과 탐욕만 늘어나는 제가 싫습니다 더 마음수련 해야겠네요

  6. Favicon of https://0572.tistory.com BlogIcon 『방쌤』 2014.12.14 23:3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떻게 그게 가능할까요?
    조금 줄이지조차 못하는 제 모습으로는 상상도 안되네요
    출가의 깊은 뜻, 잘 보고 갑니다

  7. Favicon of https://hanwhablog.com BlogIcon 한화호텔앤드리조트 2014.12.15 11: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요즘 템플스테이가 유행이더라고요.
    저도 템플스테이로 마음을 깨끗하게 정화하고 싶네요.

 

‘백년에 한 번 볼 수 있다’는, ‘행운’이라는 이름의 고구마 꽃

올 여름이 다 가기 전, 내게 행운이 찾아올까/고구마 꽃이 피는 이유

 

 

‘백년에 한 번 볼 수 있다’는, ‘행운’이라는 이름의 고구마 꽃

올 여름이 다 가기 전, 내게 행운이 찾아올까/고구마 꽃이 피는 이유

 

이 포스트는 인터넷뉴스인 <오마이뉴스> 메인에 실렸습니다.

<오마이뉴스> 관련기사 바로가기

 

올 여름처럼 더위가 이렇게 오랫동안 계속되기는 드문 것만 같다. 지역에 따라 다르겠지만, 기상청 자료를 보더라도, 매년 8월 초순에는 많은 비가 내리기도 했다. 특히, 거제도지역은 8월 초순 경 비가 내릴 경우, 첫 주말을 전후로 모든 피서객이 떠나가고 없는 실정이다. 여름 한철 장사도 이로써 끝나는 시기.

 

그런데 올해는 7월은 물론, 8월 초순을 넘어 중순경까지도 비 한 방울 내리지 않는 무더위가 계속되고 있다. 그래서일까. 평소 볼 수 없었던 꽃을 본 것이다. 17일. 따가운 땡볕을 맨 얼굴로 맞이하며 걷다 고구마 줄기에서 꽃이 핀 것을 보았다. 꼭 나팔꽃 같은 모양으로 아름답기만 하다.

 

 

 

 

 

관심이 없어서 그런지는 몰라도, 고구마에서 꽃을 피운다는 것은 들어보지도 못했고, 직접 보는 것도 처음. 1970년대 어릴 적, 집에서 1000여 평의 밭에 고구마를 경작했지만, 기억이 안 나서 그런지는 몰라도, 고구마 꽃을 본 적은 없는 것만 같다.

 

고구마는 원산지가 중․남아메리카로 일조량이 많고 기온이 높은 곳에서 꽃을 피운다고 한다. 이번에 꽃을 피운 고구마도 그동안 계속되는 많은 일조량과 높은 기온 때문이 아닌가 싶기도 하다. 그런데도 옆쪽 밭에 심겨진 고구마는 꽃을 피우지 않은 것을 보면, 어떻게 이해를 해야 할지 궁금할 뿐이다. 고구마가 꽃을 피웠다는 말을 전하니 동료들도 한마디 건넨다.

 

“난이 꽃을 피울 때는 물을 많이 주지 않고 힘든 시기를 거쳐야만 한다고 들었습니다. 고구마 꽃도 아마 긴 가뭄으로 인해 생존하기 위한 수단으로 꽃을 피우지 않았을까 하는데요.”

 

그럴싸한 말이지만 과학적인 설명인지는 확신이 들지 않는다. 고구마 꽃말은 ‘행운’이라고 한다. 어느 누가 지은 이름인지는 몰라도, ‘그만큼 보기 어려운 것을 본다’는 행운의 의미가 담겨 있다는 뜻일 게다.

 

 

 

 

 

 

 

 

 

 

춘원 이광수는 ‘백년에 한 번 볼 수 있는 꽃’이라며 회고록에 적었다고 한다. 그만큼 고구마 꽃을 보기 어렵다는 뜻이리라. 춘원은 백년에 한 번 볼 수 있는 고구마 꽃이라 했지만, 나는 백년은 아니더라도, 그 반을 넘기고 조금 더 넘긴 해 보는 행운을 얻고야 말았다. 그렇다면 올 여름이 다 가기 전, 내게 행운이 찾아올지 기대해 보고 싶은 마음이다.

 

‘백년에 한 번 볼 수 있다’는, ‘행운’이라는 이름의 고구마 꽃

올 여름이 다 가기 전, 내게 행운이 찾아올까/고구마 꽃이 피는 이유

Posted by 죽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infohana.tistory.com BlogIcon 베스트v라인 2013.08.20 00: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고구마 꽃 정보 잘 보고 가요
    좋은 꿈 꾸시구요 좋은 내용 잘 읽었네요

  2. Favicon of https://www.walkview.co.kr BlogIcon 워크뷰 2013.08.20 05:5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고구마꽃의 이름이 행운이었군요^^

  3. Favicon of https://moldone.tistory.com BlogIcon 청결원 2013.08.20 07: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고구마꽃 첨 보네요^^

  4. Favicon of https://happysoyi.tistory.com BlogIcon 자전거타는 남자 2013.08.20 07:2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늘 행운이 넘칠거 같아요

  5. Favicon of https://yahoe.tistory.com BlogIcon 금정산 2013.08.20 10: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고구마곷이 나팔꽃 비슷하군요 ㅎㅎ
    이쁘게 보고 갑니다. 즐거운 화욜 시원하게 시작하세요

    • Favicon of https://bamnwind.tistory.com BlogIcon 죽풍 2013.08.21 08:3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저도 처음에는 나팔꽃인줄 알았습니다.
      행운을 주는 꽃이라 생각합니다.
      오늘도 건강하게 보내시기 바랍니다.

  6. Favicon of https://hsk0504.tistory.com BlogIcon 한석규 2013.08.20 12:2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고구마꽃 너무나 이쁘네요^^
    고구마꽃하니까 아들이 생각납니다 ㅎㅎ
    4살난 아들이 "무궁화 꽃이 피었습니다" 이걸
    "고구마꽃이 피었습니다" 이러더라구요 ㅎㅎ
    무궁화라고 바로 알려줘도 습관이 되서 그런지 고구마꽃이라고 해요 ㅋ
    잘 보고 갑니다^^
    점심 맛있게 드시고 오늘 하루도 덥지만 힘차게 보내세요^^

    • Favicon of https://bamnwind.tistory.com BlogIcon 죽풍 2013.08.21 08: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어떻게 아들이 고구마꽃을 알고 그렇게 말했는지 신기하군요.
      아마도 아들에게 많은 행운이 가리라 생각합니다.
      오늘도 행복하시기를 바랍니다.

  7. Favicon of http://stockm.tistory.com BlogIcon S매니저 2013.08.20 12:3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덕분에 잘 보고 간답니다^^
    행복하고 즐거운 일만 가득한 하루 되시길 바래요~

  8. Favicon of https://ggng2.tistory.com BlogIcon 헬로끙이 2013.08.20 12:3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고구마꽃 처음봐요 ^^ 너무 이쁘네영 ㅎㅎ

  9. Favicon of http://life-lineup.tistory.com BlogIcon +요롱이+ 2013.08.20 12: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고구마 꽃을 보는건 처음인걸요^^
    덕분에 잘 보고 갑니다!

  10. Favicon of https://ptnet.tistory.com BlogIcon 진율 2013.08.20 13:1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나팔꽃 같이 생겼네요..
    귀한 녀석을 덕분에 보는데요..^^~!

  11. Favicon of https://hansik07.tistory.com BlogIcon Hansik's Drink 2013.08.20 15: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예쁘네요~ ^^
    빠져드는 매력이 있습니다~ ㅎㅎ

  12. Favicon of https://bcwedding.tistory.com BlogIcon 베어캐슬 2013.08.21 14: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고구마 꽃이 있었군요. 처음알았네요.
    나팔꽃 같이 생겼는데..
    잘보고 갑니다.
    행복한 하루되시기 바랍니다.

  13. Favicon of https://dragonphoto.tistory.com BlogIcon 드래곤포토 2013.08.21 22:3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귀한 사진 보고 갑니다.
    편안한 밤 되세요 ^^

 

백년에 한번 꽃을 피운다는 세기식물 용설란/거제도여행추천

 

백년에 한번 꽃을 피운다는, 그래서 세기식물이라 부르는 용설란 꽃줄기(오른쪽 부분).

 

백년에 한번 꽃을 피운다는 세기식물 용설란/거제도여행지

 

잎이 용의 혀같이 생겼다고 부르는 용설란. 멕시코가 원산지입니다. 어제(16일), 거제 구조라마을 아는 형 집에 김장용 배추를 뽑기 위해 들렀다가 낫으로 베어진 용설란을 보았습니다. 주인한테 20년 이상 키운 식물을 왜 베었는지 물었더니, 용설란은 꽃줄기가 자라서 꽃이 핀 후에는, 죽는다고 합니다. 마치 연어가 알을 낳고 죽는 것처럼 말입니다. 물고기가 알을 낳듯, 이 용설란도 옆에 새로운 새끼 용설란이 자란다고 합니다. 자연의 신비함을 느낄 수 있습니다.

 

이 꽃은 백년에 한번 꽃을 피운다고 알려져 있어, 이 꽃을 보면 행운을 얻는다고 전해져 오고 있으나, 사실 용설란은 10년 이상 자라면 꽃을 피운다고 합니다.

 

 

 

 

네이버 <두산백과>에 나오는 용설란에 대한 설명입니다.

 

높이 1∼2m이다. 잎은 거꾸로 선 바소꼴로서 길이 1m 이상 자란다. 육질이고 가장자리에 날카로운 가시가 있으며 흰빛을 띤다. 10년 이상 자란 것은 잎의 중앙에서 10m 정도의 꽃줄기가 자라서 가지가 갈라지고 큰 원추꽃차례를 이루며 끝에 많은 꽃이 달린다.

 

꽃은 연한 노란색이고 통처럼 생기며 화피는 6개로 갈라지지만 완전히 벌어지지는 않는다. 6개의 수술과 1개의 암술이 있고 씨방은 하위(下位)이다. 열매는 삭과(蒴果)로서 10월에 익으며 긴 타원형이다. 꽃이 핀 다음 밑에 작은 싹이 생기고 원줄기는 죽는다. 번식은 종자나 포기나누기로 한다.

 

멕시코 원산이며 한국에서는 귀화식물로서 주로 온실에서 관상용으로 기른다. 잎이 용의 혀같이 생겼다고 용설란이라고 한다. 10여 년 동안 꽃이 피지 않기 때문에 100년에 1번 핀다고 과장하여 세기식물(century plant)이라고도 한다. 잎에서 섬유를 채취하고 꽃줄기에서 수액을 받아서 풀케(pulque)라는 술을 만든다. 잎 가장자리에 가시가 있어 열대지방에서는 산울타리로 심기도 한다. 잎 가장자리에 노란빛을 띤 흰색 테두리가 있는 것을 얼룩용설란(var. variegata)이라고 한다.

 

 

 

 

 

배추가 속이 꽉 찼습니다. 애기동백도 활짝 피었습니다.

 

백년에 한번 꽃을 피운다는 용설란/거제도 가볼만한 곳

Posted by 죽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