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제도에서 육안으로 보이는 일본 땅 대마도(쓰시마)

 

산 뒤로 보이는 일본 땅 대마도(쓰시마). 거제시 아주동 옥녀봉 봉수대에 본 모습입니다.

 

거제도에서 육안으로 보이는 일본 땅 대마도(쓰시마)

 

거제도에서 맑은 날이면 육안으로 일본 땅 대마도가 보입니다.

특히, 기온이 낮은 겨울철이면 더욱 선명하게 섬의 형태를 볼 수 있습니다.

거제도 동남부 지역 어느 곳에서나 볼 수 있는 '대마도'라 불리는 쓰시마.

쓰시마에 대해 알아 봅니다.

 

쓰시마는 일본 나가사카현에 딸린 섬으로, 면적은 695.9㎢입니다.

일본의 행정단위는 도, 도, 부, 현, 시, 정, 촌 등 7개로 나누어져 있으며,

쓰시마는 우리나라의 시·군에 해당하는 행정구역인 '쓰시마시'에 해당합니다.

인구는 3만 4천명(2010년 2월 기준) 정도로,

시 아래로는 6개정(이즈하라, 미쯔시마, 도요타마, 미네, 가미아가타, 가미쯔시마)이 있습니다.

 

쓰시마는 부산에서 약 50km 거리에 있어 예부터 한국과 관계가 있었습니다.

거제도에서도 제일 가까운 곳 또한, 일운면 지역으로 이곳에서도 약 50km 정도 떨어져 있습니다.

어릴 적 동네 어른들로부터 들은 이야기가 있습니다.

 

 

 

수평선 뒤로 희미하게 일본 땅 대마도가 보입니다.

 

"그놈들은 달이 없는 밤을 틈타 배를 타고 여기까지 와서 밭에서 고구마와 다른 작물을 훔쳐 배를 타고 달아났지."

 

어른들의 이야기를 들어보면 당시의 생생한 기억이 그대로 전해오는듯 느껴집니다.

노략질을 일삼던 왜구의 습성을 아직까지 버리지 못해서일까요?

최근 일본군위안부 피해자에 대한 그들의 망언을 보면 더욱 화가 치밀어 오릅니다.

독도문제 역시 그들의 그릇된 역사인식이 뿌리 깊다는 생각입니다.

 

오늘 글쓰기는 거제도에서 볼 수 있는 대마도에 설명하려다,

이상하게 흘러가면서 제 기분도 나빠지려 합니다.

 

그냥 사진으로만 감상해 주시기 바랍니다.

 

 

 

거제도에서 육안으로 보이는 일본 땅 대마도(쓰시마)

Posted by 죽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redcrowlife.tistory.com BlogIcon 이른점심 2014.02.02 09: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거제도에서 대마도가 보이는군요. 미처 몰랐던 사실ㅎ 잘 보고 갑니다^^

  2. Favicon of https://happysoyi.tistory.com BlogIcon 자전거타는 남자 2014.02.02 11: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대마도까지 보이는군요

  3. Favicon of http://life-lineup.tistory.com BlogIcon +요롱이+ 2014.02.02 12: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거제도에서 대마도를 볼 수가 있군요!!

  4. Favicon of http://stockm.tistory.com BlogIcon S매니저 2014.02.02 14:5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대마도까지 보이는군요.ㅎ
    왠지 신기한데요?ㅎ

  5. Favicon of https://happyqueen.tistory.com BlogIcon 가을사나이 2014.02.02 15:3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대마도까지 잘 보이는 곳이군요

  6. Favicon of https://iconiron.tistory.com BlogIcon 레오 ™ 2014.02.02 19:5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기막힌 현실입니다 눈에 보이는 저 가까운 곳이 일본땅이라니 ..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

  7. Favicon of https://gdlsg.tistory.com BlogIcon 도생 2014.02.02 22:3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기도 옛날에는 우리 땅이었는데...
    독도는 우리땅 , 대마도도 우리 땅 !!!
    지금은 일본 땅이지만요...
    행복하세요^_^

  8. 2014.02.02 23:4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9. 박성제 2014.02.03 07:3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죽풍님 명절은 잘 지내셨는지요 혹시 독도가 일본땅이고 대마도가 우리땅아닌지요.
    혹시일본놈들이 바꾸자면 바꾸는것도 괜찬을것 같은대요
    덕분에 구경잘하고 갑니다.

  10. Favicon of https://moimoihair.tistory.com BlogIcon MINi99 2014.02.04 10: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대마도가 이렇게 까지 가까이 보인다는거 처음 알았습니다. 막연히 가까운 섬이지 하던것과 다르게 직접 보니 더 생생하네요^^

  11. Favicon of https://hym9981.tistory.com BlogIcon 마니7373 2014.02.05 11:0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과거지만 옛날에 대마도를 우리가 가져야만 했는데...
    이렇게 시간이 지나니 참 아쉬운 마음입니다~

  12. BlogIcon 나이스 2015.08.29 00:2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대마도(쓰시마)는 캠핑 및 낚시하기 좋은 곳이지요 수평선에서 바라보니 신기하군요

  13. Favicon of https://youngtan.tistory.com BlogIcon 강영탄 2017.06.14 17: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해운대에서 보이는 부분은 섬 위쪽만인가보네요.

 

부산에서 대마도 오션플라워호로 1박 2일 대마도여행 ①

/대마도배편 및 면세점/이즈하라 히타카츠 항

 

 

부산에서 대마도 오션플라워호로 1박 2일 대마도여행 ①

/대마도배편 및 면세점/이즈하라 히타카츠 항

 

올 여름 휴가는 일본 땅 대마도를 다녀왔습니다.

지난 8월 4일부터 6일까지 1박 2일간의 짧은 여정이었지만, 많은 것을 보고 느끼며 돌아왔습니다.

오늘부터 시리즈로 대마도에 관한 이야기를 실을까 합니다.

 

8월 4일 아침 8시.

부산시 중구 중앙동에 위치한 부산국제여객선터미널에 도착하여 짐을 풀었습니다.

터미널은 수많은 여행자들로 붐볐고, 여행안내를 맡은 가이드를 찾아 여권과 승선권을 확인했습니다.

현지에서 사용할 엔화도 환전을 마쳤습니다.

한국 돈 200,000원.

엔화로는 16,000엔(환율 1,180원)으로, 거스름돈 11,200원을 돌려받았습니다.

 

대마도에서 음료수 등 물건 구입으로 4,000엔을 사용하였습니다.

1,000엔은 기념으로 집에 소장하기로 했습니다.

당초 환전한 16,000엔 중 5,000엔을 제한 나머지 11,000엔은 한국 돈으로 환전하니 118,800원을 내어 주더군요.

한국 돈으로 환전 시 환율은 1,080원으로, 매입할 때 보다는 100원이 더 싸다는 것을 알았습니다.

대마도에서 한국 돈 47,200원을 쓴 셈입니다.

참, 저녁 식사 시 마신 소주 한 병 800엔을 더하면 4,800엔으로, 56,640원을 쓰게 되었네요.

  

 

 

 

기다리는 시간 동안 면세점을 둘러보았습니다.

인천국제공항과는 비교가 안 될 정도로 크기나 규모가 작은 면세점이었습니다.

시간도 보낼 겸 찬찬히 둘러보니 그래도 제일 먼저 눈에 들어오는 것이 주류 판매점입니다.

술을 좋아하다보니 외국 여행 시 제일 먼저 발길을 옮기는 곳이 바로 이곳 주류점입니다.

 

그 중에서도 발렌타인 30년산(700㎖)이 눈에 바로 띄는군요.

시중에서는 1,050,000원에 판매한다고 합니다.

이 술을 구입하려다 "귀국할 때 사야지"라는 짧은 생각에 그냥 지나쳤습니다.

그런데 귀국할 때 배 안에서 판매하는 가격과 조금 차이가 난다는 것을 알았습니다.

결국 배 안에서 조금 비싸게 주고 사기는 했지만요.(한국 돈 245,000원)

 

 

부산 북항대교(상)와 부산 영도(하).

 

출항할 시간이 되자, 여객선은 뱃고동을 울리며 부산항을 출발합니다.

눈앞으로는 부산 감만동과 청학동을 잇는 북항대교 건설공사 현장이 보입니다.

이 다리는 총 연장 3.3km로 2014년 4월 준공 예정으로 현재 공정 90%라고 합니다.

웅장한 다리 상판을 지나 망망대해로 여객선은 달려갑니다.

여행객을 실은 '오션플라워'호는 대마도를 향해 손 쌀같이 달려갑니다.

파도는 거의 없는 상태라 여객선은 크게 출렁이지 않았습니다.

 

한 시간여를 달린 끝에 시야에 들어오는 대마도.

섬 앞으로는 방파제도 보이고 큰 건물도 보입니다.

드디어 목적지인 히타카츠항에 도착하였습니다.

9시 30분 부산항에서 출발한 여객선은 10시 40분 도착함으로서 1시간 10분이 소요되었습니다.

 

 

 

 

대마도 히타카츠 항.

 

그런데 입국수속을 하는데 지문을 찍더군요.

지금까지 5회에 걸쳐 약 20개국의 외국여행을 다녔지만 지문을 찍기는 처음이었습니다.

모든 절차를 마치고 밖으로 나오니 내리쬐는 태양은 얼굴을 따갑게 만듭니다.

한국이나 대마도나 기온은 별 차이가 없는 듯합니다.

여행자를 기다리는 버스에 오르니 에어컨 바람이 그나마 더위를 식혀줍니다.

곧 출발할 예정인 버스는 일행 25명을 싣고 떠날 채비를 하고 있습니다.

 

이날 '오션플라워(OCEAN FLOWER)'호를 타고 내린 한국인 여행자는 대략 400여 명이라고 들었습니다.

 

<내일 계속됩니다.>

 

 

히타카츠항에 정박한 어선.

 

 

부산에서 대마도 오션플라워호로 1박 2일 대마도여행 ①

/대마도배편 및 면세점/이즈하라 히타카츠 항

Posted by 죽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jentleoh.tistory.com BlogIcon 오브로 2013.08.10 09: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배타고 하는 대마도 요즘 저렴하고 좋더군용

  2. Favicon of https://dragonphoto.tistory.com BlogIcon 드래곤포토 2013.08.10 10: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대마도에 가고 싶네요
    우리 조상의 흔적들도 있는 곳이죠
    무덥지만 좋은 주말 되세요 ^^

    • Favicon of https://bamnwind.tistory.com BlogIcon 죽풍 2013.08.11 20: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대마도는 우리 선조의 역사가 많이 숨어 있는 곳입니다.
      기회가 되면 한번 떠나 보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3. Favicon of https://june20y.tistory.com BlogIcon 눈깔 사탕 2013.08.10 10: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부산에서 꽤 가깝네요~ 저번에 부산 놀러갔을 때 해운대쪽에서 가끔 보인다고 하더니
    그래서 그랬나봐요 ㅎㅎ^^
    즐거운 휴가 보내셨겠어요~

  4. Favicon of https://megusta.tistory.com BlogIcon Me gusta 2013.08.10 10:5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1시간 정도면 금방 가네요.
    면세점이 있다는게 신기..^^

    • Favicon of https://bamnwind.tistory.com BlogIcon 죽풍 2013.08.11 20: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1시간 정도면 대마도를 갑니다.
      당일치기 여행도 있다고 하더군요.
      기회가 되면 한번 다녀 오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5. Favicon of http://stockm.tistory.com BlogIcon S매니저 2013.08.10 14: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여행떠나고 싶은..ㅎ
    덕분에 잘 보고 갑니다~

  6. Favicon of http://life-lineup.tistory.com BlogIcon +요롱이+ 2013.08.10 17:2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아~ 떠나고 싶어집니다 ㅎ
    잘 보고 갑니다^^

  7. Favicon of https://ggng2.tistory.com BlogIcon 헬로끙이 2013.08.13 23:1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배타는걸 좋아하진 않는데 왠지 떠나보고싶네요 ^^

    • Favicon of https://bamnwind.tistory.com BlogIcon 죽풍 2013.08.14 08: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배 타는 것을 좋아하지 않는가 봅니다.
      그래도 한 시간은 참을만 하지 않을까요?
      기회가 되시면 한번 대마도여행을 떠나 보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8. 대마도 2014.04.29 21:4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대마도는 원래 우리 땅이다.
    부산에서 선박으로 1시간 20분이면 갈 수 있다.
    일본인들이 일본 본토섬에서 먹고살기 힘들 때,
    우리나라 대마도에 일본해적들이 점령한 것이다.
    한국사람들이 살고있는 섬을 일본해적들이 점령해서
    해적본부로 이용한 것이다.
    우리나라의 남해안의 기름진 평야에서 거두어들인
    쌀을 약탈하기 위해서이다.

    세종 원년에 227척의 해군함과 17,000 명의 군인을
    보내어 대마도에 있는 해적들을 소탕하고 해적들의 항복을
    받아내었다.

    그렇다면, 대마도는 원래 우리 땅이므로 일본은 대마도를
    한국에 반환해야한다. 왜냐하면, 세종대왕이 해적들에게 대마도를 사용하라고
    준 것이지 일본에게 사용하라고 준 것이 아니기 때문이다.
    지금은 일본인 해적이 없는 것으로 알고 있다.
    일본과 한국의 좋은 관계를 이어가기 위해서
    일본은 스스로 대마도를 한국에 반환해야 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