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리움을 더해주는 그림 같은 여수바다.

4일간의 추석연휴.

 

어떤 사람에겐 짧은 시간이고, 어떤 사람에겐 긴 시간일 게다.

대부분 연휴기간 동안 어떻게 시간을 보낼지 많은 고민도 있지 않을까 싶다.

오랜만에 만나지 못한 가족을 만나고, 조상에 대한 차례와 성묘를 다할 것이며, 친구들을 만나 그 동안 나누지 못한 회포도 풀 것이다.

또 모처럼의 귀한 시간이라 해외여행을 떠나는 이들도 적지 않으리라.

 

1년 365일 근무하는 노동시간이기도, 편히 여가를 즐기는 휴가시간이기도, 하는 나.

‘특별’이라는 이름을 붙일 만한 추석 특별휴가는 나 홀로 떠난 여행으로 채웠다.

바닷가에서 나고 자라 바다 곁을 떠난 적이 없었던 나는 귀촌한지 3년의 시간이 흘렀다.

그 동안 몇 차례 고향을 찾아 바다를 보며 옛 추억에 잠겨 회상에 젖어보기도 하였건만, 바다가 그리워지는 것은 어쩔 수가 없는 모양이다.

 

집 인근 사찰여행이나 할까 싶어 인터넷을 뒤져보니 제법 이름나 있는 사찰은 다 가본 것만 같다.

하여 바다로 정했으나 또 어디로 갈지가 고민이다.

부산, 통영, 남해, 진도, 완도, 군산, 목포 등 여러 곳을 생각해봤지만 결정된 곳은 여수바다.

지난 세월 거제바다와 함께 살아왔지만, 다른 바다가 어떨까 싶어 그곳으로 떠나고 싶은, 얄팍한 욕심이 여수바다로 향하게 이끌었다.

거제바다도, 여수바다도, 모두 똑 같은 바다인데 말이다.

 

가을이라 그런지 시원하게 펼쳐진 바다는 짙푸르다.

추석 명절이라 사람을 집에 묶어놓았는지, 바다는 조용하고 한적하기만 하다.

차에서 잠시 내려 바다를 품었다.

거제바다와 다를 바가 없는 바다였지만, 여수바다는 깊은 상념에 빠지게 만든다.

내 기분 탓일까.

 

여수를 찾은 김에 제일 가보고 싶은 곳은 역시 수산물을 거래하는 재래시장이 우선이다.

내비게이션으로 여수수협공판장을 찾았으나 휴일이라 헛발질이다.

돌산대교를 건너 향일암으로 향했지만, 4차로에서 2차로로 접어드니 차가 밀려, 가다 서다를 반복한다.

길이 언제 풀릴지 싶어 목적지를 포기하고 차를 중간에서 돌리는데 눈이 들어오는 데가 한 군데가 있다.

야생화와 난 그리고 다육식물을 전시하는, ‘풀잎사랑’ 찻집이다.

 

아주 크지도, 그리 작지도 않은, 정원은 참 잘 꾸며져 있다.

10년 넘게 꾸몄다는 70대 안주인과 차를 나누며 정원 꾸미기에 대한 대화는 상호 공감을 느끼기엔 충분하다.

정원꾸미기에 있어 필수적인 요소는 야생화나 나무 등 식물을 제외하고도, 돌과 항아리 기왓장 등은 정원을 더욱 아름답게 꾸며주는 요소라는 것.

공감이 가고도 남는 조언이다.

 

다시 들르고 싶은 풀잎사랑 야생화 찻집을 나와 인근 지장대사에 들렀다.

지장보살을 모신 작은 사찰에는 몇몇 가족들만 있을 뿐 조용하다.

여기서도 여수바다는 진한 푸른빛이다.

 

여수여행 그리고 여수 가볼만한 곳, 여수수산시장.

 

마지막으로 들른 곳은 제일로 가보고 싶었던 여수 수산물시장.

최근에 새 단장을 했는지 수산시장은 깔끔하고 많은 사람들이 붐빈다.

살아 퍼덕이는 활어나 싱싱한 멍게 등 수산물을 구경하는 것만으로도 즐겁고 행복하다.

아침에 낚시로 잡은 제법 큰 삼치 한 마리를 3만원에 사서 여수바다를 떠났다.

혼자서 떠난 여수 바다여행을 마치고 돌아오는 내내, 차 안에는 여수바다의 진한 향기와 비린내가 뒤섞인 내음이 사라지지 않았다.

 

여수여행에서 꼭 가볼만한 곳이 있다면 여수수산시장도 빼 놓을 수 없는 곳이 아닐까 싶다.

 

[여수바다여행] 4일간의 추석연휴, 홀로 떠난 여수여행에서 꼭 가볼만한 곳 여수수산시장

 

Posted by 죽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gdlsg.tistory.com BlogIcon 도생 2019.09.14 21:4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추석 차례 올리고 손님들 모시느라 정신없이 보냈습니다.
    행복하세요^^


[사는이야기] 추석연휴가 시작되었습니다/여유와 편안한 마음가짐으로 추석을 보내야

/추석 교통사고 분석/추석 명절 사고


35번 고속국도 '중부선, 통영대전선' 통영 톨게이트.


내일(14일)부터 추석연휴가 시작된다.

많은 사람들이 추석을 맞아 고향으로 이동할 것이다.

들뜬 마음에 빨리 고향 땅을 밟고 싶은 마음도 있지만, 어떤 이는 추석 차례를 어떻게 지낼까 고민하는 사람도 많을 터.

이런 마음, 저런 마음이 뒤섞인 고향 가는 길은 연례행사로 피할 수 없는 일이 돼 버렸다.

그럼에도 중요한 일은 안전운전에 주의를 기울여야 한다는 것.


12일, 경찰청이 최근 3년간 추석연휴 기간 교통사고 분석 자료를 보면, 추석연휴 전날 교통사고 및 사상자가 최다 발생했다고 한다.

전체적으로는 추석연휴 기간 동안 하루 평균 교통사고 건수 및 사상자는 평소 주말보다 다소 감소했으나, 연휴 전날에는 평소 주말보다 일평균 사고건수는 240건(41%), 부상자는 221명(23%) 증가했으며, 사망자도 크게(4.4명, 34%) 늘어간 것으로 나타났다고 한다.


추석연휴 기간 고속도로 사고는 평소 주말 대비 일평균 사고건수(1.5건, 12%증가), 사상자(8.5명, 24%증가)가 모두 증가했으며, 일자별로는 추석 당일, 노선별로는 경부선에서 사고가 가장 많이 발생했다고 한다.


추석연휴, 고향으로 가는 길은 쉽지마는 않은 일.

많은 차량으로 도로는 혼잡하고, 육체와 정신은 피곤하리라.

이럴 때일수록 여유를 가지면서 차에 동승한 사람들과 대화를 나누는 것도 피로를 줄이는 방법이 되지 않을까.

필요하면 운전도 교대하면서 피로를 줄이는 것도 좋을 것이다.

추석을 맞아 '부담스러운 마음가짐' 보다 '여유와 편안한 마음가짐'을 가지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하다는 생각이다. 


아래 표는 추석연휴 경찰청이 제공한 교통사고 분석 자료이다.


□ 추석연휴 교통사고 현황(최근 3년간)

구 분

연휴

기간

추석연휴 일평균

주말 일평균

사고()

사망자

부상자

사고()

사망자

부상자

일평균

4.7

487.4

11.0

885.1

581.7

12.9

957.3


□ 추석연휴 일자별 교통사고 현황(최근 3년간)

구 분

연휴전날

추석전날

추석당일

추석다음날

사고

사망

부상

사고

사망

부상

사고

사망

부상

사고

사망

부상

일평균

822.0

17.3

1,178.0

505.3

15.3

865.0

448.0

10.0

1,013.3

450.0

8.3

822.0


□ 추석연휴 고속도로 교통사고 현황(최근 3년간)

구 분

연휴

기간

추석연휴 일평균

주말 일평균

사고()

사망자

부상자

사고()

사망자

부상자

일평균

4.7

14.2

0.8

43.7

12.7

0.7

35.3


□ 추석연휴 노선별 교통사고 현황(최근 3년간)

구 분

경부선

중부선

중앙선

서해안

영동

호남

서울외곽

기타

일평균

연평균

사고()

64.3

15

3.7

4.0

8.0

7.3

5.3

5.3

15.7

사망()

3.7

0.3

0.3

0.7

1.0

0.0

0.3

0.0

1.0

부상()

199.3

54.3

8.0

10.7

24.0

21.3

17.3

18.0

45.7


         □ 추석연휴 졸음운전 일평균 교통사고 현황(최근 3년간)

구 분

연휴

기간

추석연휴 일평균

주말 일평균

사고()

사망자

부상자

사고()

사망자

부상자

일평균

4.7

7.8

0.6

21.1

8.2

0.3

17.1


□ 추석연휴 졸음운전 시간대별 교통사고 현황(최근 3년간)

구 분

00

02

02

04

04

06

06

08

08

10

10

12

12

14

14

16

16

18

18

20

20

22

22

24

일 평 균

7.8

0.6

0.4

0.6

1.1

0.4

0.4

0.9

1.4

1.1

0.3

0.3

0.3


□ 최근 3년 추석연휴 일평균 어린이 교통사고

구 분

추석연휴기간

추석연휴 일평균

주말 일평균

사고

사망

부상

사고

사망

부상

사고

사망

부상

일평균

211.3

1.7

276.7

45.4

0.4

59.4

39.4

0.3

51.3

<경찰청 보도자료>

목포대교.


Posted by 죽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heysukim114.tistory.com BlogIcon *저녁노을* 2016.09.13 05: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무런 사고없는 명절 되었음 하는 맘입니다.

    잘 보고가요.

    행복한 추석보내세요^^

  2. Favicon of https://jongamk.tistory.com BlogIcon 핑구야 날자 2016.09.13 08:1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추석명절 건강하게 잘 보내세요

  3. Favicon of https://xuronghao.tistory.com BlogIcon 공수래공수거 2016.09.13 09: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급한 마음이 사고를 유발합니다
    천천히 가면 될텐데 말입니다

  4. Favicon of https://meloyou.com BlogIcon 멜로요우 2016.09.13 14:1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명절일수록 더 조심히 운전해야하는거 같습니다. 즐거운 명절 보내십시요

  5. Favicon of https://impresident.tistory.com BlogIcon 절대강자! 2016.09.13 15:2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풍성한 한가위 되시길 바랍니다. 언제라도 안전운전 하시구요~~~

 

[추석인사말] 무거운 마음의 짐을 내려놓아라

/추석연휴 그리고 추석의 유래와 의미/추석 보름달 뜨는 시간/슈퍼문

 

추석 보름달.

 

[추석인사말] 무거운 마음의 짐을 내려놓아라

/추석연휴 그리고 추석의 유래와 의미/추석 보름달 뜨는 시간/슈퍼문

 

9월 27일은 우리나라 최대 명절인 추석입니다.

추석은 중추절, 가배, 가위, 한가위라고도 부릅니다.

한해 농사를 마무리하고 오곡을 수확하는 시기이므로 가장 풍성한 명절입니다.

추석날 아침에는 차례를 지내고 성묘를 찾아 조상께 예를 올립니다.

 

추석은 고대사회 풍농제에서 유래했으며, 신라와 고려시대에도 추석명절을 지냈으며, 조선시대는 국가적으로 선대왕에게 추석제를 지낸 기록이 있다고 합니다.

추석에는 씨름, 소놀이, 거북놀이, 줄다리기 등 다양한 민속놀이도 전해오고 있습니다.

햅쌀로 술을 빚고 송편을 만들며, 무나 호박을 넣어 시루떡이나 인절미, 율단자도 만들어 먹습니다.

 

또 추석에는 보름달을 구경하는 재미가 있습니다.

올해 추석은 초대형 보름달이 뜨는 슈퍼문이라고 합니다.

슈퍼문은 평소 지구에서 달까지 거리인 약 38만km보다 약 2만 3천km가 가깝기 때문에 슈퍼문이라고 합니다.

추석 보름달이 뜨는 시간은 부산은 오후 5시 41분을 시작으로, 대구 5시 43분, 서울과 광주는 5시 50분쯤, 환한 보름달을 보여 줄 것이라고 예상합니다.

 

추석에는 멀리 떨어져 있는 가족이 다 함께 모여 즐거운 시간을 보냅니다.

이웃과 친지를 방문하여 덕담을 나누기도 합니다.

추석인사말에는 어떤 것이 있는지 인터넷을 검색해 보았습니다.

보편적으로 사용하는 인사말이 가득한데, 이곳에 옮겨 봅니다.

 

추석인사말

. 한가위 밝은 보름달처럼 넉넉한 한가위 되세요.

. 즐거운 한가위 내내 사랑하는 가족들과 함께 웃음꽃이 피어나는 행복한 나날 보내시기 바랍니다.

. 풍성한 한가위, 남은 한 해 보름달처럼 마음도 풍요로우시길 기원합니다.

. 모든 소원 이뤄지는 즐거운 추석되시길 소망합니다.^^

. 즐거운 명절 연휴 고향 가시는 길 안전운행 하시면서 몸은 고되지만 마음만은 풍성하고 행복한 한가위 되세요.

. 보름달과 함께 찾아온 한가위, 오랜만에 보는 가족들과 즐거운 시간 보내시고 귀성길, 귀경길 언제나 안전하길 기원합니다.

 

 

위와 같은 추석인사말도 있지만, 죽풍은 스님의 법문으로 추석 인사말씀을 드리고 싶습니다.

 

봉정암 법회 스님의 법문입니다.

 

"지금 짊어지고 온 짐은 몇 근이나 나갑니까?"

"서른 근 정도 됩니다."

"무거운 짐을 지고 힘들게 산행하고 난 뒤 그 짐을 내려놓으니 어떻습니까?"

"실로 가볍기 그지없습니다."

"그렇다면 마음의 무게는 어떻습니까?"

"천근만근이나 됩니다."

"그럼, 여기서 천근의 마음도, 만근의 마음도, 내려놓으면 더 없이 편안하겠죠?"

"..."

 

맞습니다.

우리는 필요 없는 '마음의 짐'을 지고 살아갑니다.

그 짐을 벗고 내려놓았을 때, 비로소 편안함을 느낄 수 있습니다.

오늘부터라도, 무거운 짐을 내려놓고 편안하게 사는 지혜를 가졌으면 좋겠다는 생각입니다.

 

26일부터 29일까지 추석연휴가 시작됩니다.

모두들 건강하시고 행복한 추석 맞이하시기를 바랍니다.

 

 

[추석인사말] 무거운 마음의 짐을 내려놓아라

/추석연휴 그리고 추석의 유래와 의미/추석 보름달 뜨는 시간/슈퍼문

 

Posted by 죽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su1624.tistory.com BlogIcon 도느로 2015.09.26 00:3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제 블로그도 오늘 달 사진입니다. ^^
    소원성취하시는 좋은 기를 한가위 달에게 받으시길 진심으로 비옵니다.ㅎㅎ

  2. Favicon of https://dragonphoto.tistory.com BlogIcon 드래곤포토 2015.09.26 11:1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보고 갑니다.
    즐거운 연휴되세요 ^^

  3. Favicon of https://gdlsg.tistory.com BlogIcon 도생 2015.09.26 15: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가족과 함께 행복한 한가위 보내세요^^

  4. 2015.09.26 17:1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