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제맛집] 거제여행 중 밤바다 풍경을 즐기며 먹는 해산물 맛이란...

 

[거제맛집] 거제시 일운면 구조라마을 유람선터미널 주변에 있는 해산물 가게 '하얀바우' 맛집. 해삼 알이 짭짤하게 참으로 맛이 있습니다.

 

[거제맛집] 거제여행 중 밤바다 풍경을 즐기며 먹는 해산물 맛이란...

 

거제도의 밤바다 풍경이 참으로 아름답습니다. 포구에는 어선들이 깊은 잠에 빠졌습니다. 출렁이는 물결에 이리저리 몸이 흔들리지만, 아랑곳하지 않은 작은 어선은 잠에서 깨어날 줄 모릅니다. 참으로 아름다운 풍경입니다. 깊은 잠에 빠진 아이가 어머니가 흔들어도 깨어 나지 않는 것과 똑 같다는 생각이 듭니다.

 

반면 인근 해산물을 파는 가게는 사람들로 북적거립니다. 신이 난 것을 보면, 타지에서 온 여행객들로 보입니다. 이미 술기운이 올랐는지, 여러 사람이 동시다발적으로 하는 말은 밤바다로 퍼져 나갑니다. 참으로 즐겁고 기분이 좋은 모양입니다.

 

"아줌마, 갑오징어는 얼마예요. 갑오징어 한 접시만 더 썰어 줘요."

"사람들이 많으니 해산물은 좀 푸짐하게 주세요."

 

[거제도맛집] 거제시 일운면 구조라마을 유람선터미널 주변에 있는, 해산물 포장 전문점인 자연산 회 막썰이 식당인 '하얀바우' 맛집. 사진은 3만 원짜리 해산물입니다.

 

인심이 좋아 보이는 안주인은 멍게를 하나 더 집어 올립니다. 남편은 수염을 길게 기른 모습이 털보아저씨를 연상케 합니다. 부부가 하는 해산물 가게는 손님들의 발길이 끊어지지 않습니다. 이 부부는 펜션도 함께 운영을 하는데, 펜션 이름은 '외도 가는 길'라고 합니다. 바로 옆에는 외도와 해금강을 오가는 유람선터미널이 있습니다. 그래서인지, '외도 가는 길'이라는 펜션이름이 잘 어울립니다.

 

 

[거제맛집추천] 거제시 일운면 구조라마을 유람선터미널 주변에 있는 '하얀바우' 맛집. 3만 원짜리를 시키면 갑오징어와 해산물을 넉넉히 담아 줍니다.

 

해산물은 2만 원에서부터 다양합니다. 애교 섞인 사정으로 '좀 더 주세요'면, 멍게 한 둘은 더 담아 주는 해산물집 주인 부부입니다. 주인장의 넉넉한 인심 탓인지, 해산물을 먹으러 오는 손님들은 주인이 운영하는 펜션을 많이 찾는다고 합니다.

 

말만 잘하면 펜션 비용도 좀 깎아주기도 한다네요. 거제여행에서 밤바다 풍경을 즐기고 싶다면, 이곳 해산물 포장 전문점인 자연산 회 막썰이 식당인 '하얀바우' 맛집을 찾아보시기 바랍니다. 아름다운 거제의 밤바다와 넉넉한 해산물이 여행자를 풍족하게 만들 것입니다.

 

[거제도여행] 거제도 구조라유람선터미널 주변에 있는 '하얀바우' 맛집에는 거제여행 밤바다를 구경하러 나온 여행객들로 북적입니다.

 

☞ 찾아 가는 곳

. 위치 : 경남 거제시 일운면 구조라마을 유람선터미널 주차장

. 상호 : 하얀바우

. 전화번호 : 055-681-6585. 010-5329-3985. 010-5329-3965

 

 

 

 

[거제여행] 거제시 일운면 구조라마을 유람선터미널 주변 해산물 전문점인 '하얀바우' 맛집.

 

 

 

 

[거제맛집추천] 거제시 일운면 구조라마을 유람선터미널 주변에 있는 '하얀바우' 맛집. 주인 부부는 '외도 가는 길'이라는 펜션도 함께 운영하고 있어 손님들에게 더욱 친절한 모습을 보여주려 노력하는 모습이다.

 

 

[거제맛집] 거제여행 중 밤바다 풍경을 즐기며 먹는 해산물 맛이란...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상남도 거제시 일운면 | 구조라유람선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죽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blog.daum.net/chosm1115 BlogIcon 마운틴 2012.06.24 12:3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신선한 해산물이 절로 입맛을 다시게 하네요~~^^

    • Favicon of https://bamnwind.tistory.com BlogIcon 죽풍 2012.06.24 20:0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그렇습니다. 절로 입맛이 나는 해산물, 소주도 같이 마시면 더욱 맛이 납니다. ㅎㅎㅎ,,,소주 한잔 생각나네요.

[거제여행] 유람선터미널 주변 해산물 파는 곳, 말만 잘하면 공짜

 

[거제도여행] 거제도 유람선터미널 주변에서 싱싱한 해산물을 맛 볼수 있다.

요즘 낙지는 금값으로 소문나 있다.

 

 

[거제여행] 유람선터미널 주변 해산물 파는 곳, 말만 잘하면 공짜

 

여행은 봄과 가을이 제철인 모양입니다.

지난 5월의 주말과 휴일. 

거제도는 여행객들로 넘쳐났습니다.

어제(2일). 6월 첫 주말을 맞았지만, 여행객은 5월과 별반 다를 바 없을 정도로 거제도를 찾고 있습니다. 

거제 여행의 1번지는 뭐니 뭐니 해도 아직까지는 외도와 해금강이 아닌가 싶습니다.

그런데, 이곳을 가기 위해서는 유람선터미널을 타야만 합니다.

 

[거제도여행] 바다의 장미라고 불리는 멍게. 멍게는 지금이 제철로, 독특한 향기는 입 안 가득 오래 남아 있다.

멍게를 먹고 물 한 모금 마시면 달달한 맛을 오래 느낄 수 있다.

 

거제도는 유람선터미널이 6개소가 있습니다.

거제시 장승포동에서 남부면까지 이어지는 유람선터미널을 소개하면 다음과 같습니다.

 

장승포동 거제문화예술회관 바로 인근에 위치한 장승포유람선터미널,

일운면 와현해수욕장 주변 와현유람선터미널과 바로 인근 구조라해수욕장이 있는 구조라유람선터미널,

동부면 학동흑진주몽돌해변이 있는 학동유람선터미널,

남부면 도장포 바람의 언덕이 있는 도장포유람선터미널과 마지막으로 해금강이 바로 눈앞으로 볼 수 있는 해금강유람선터미널이 있습니다.

 

 

[거제도 가볼만한 곳] 거제도 유람선터미널 주변에는 싱싱한 해산물을 맛볼 수 있다.

아래 사진 해삼은 크기가 상당하다.

 

외도와 해금강을 오가는 유람선은 운항하는 시간이 정해져 있는 것이 아니라, 부정기적으로 운항합니다.

그렇기 때문에 유람선을 타려면 일정 시간 출발 시간을 기다려야 하는 인내(?)가 필요합니다. 

이렇게 기다리는 시간을 달래기 위해서는 뭔가가 있어야 하지 않을까요?

그런 기다림을 풀어주기 위한 것이, 바로 해산물을 맛보는 것입니다.

유람선터미널이 있는 곳 주변 대부분은 해산물을 파는 곳이 있기 때문에, 이곳에서 거제도 청정해역에서 잡은 해산물을 맛보는 것도 좋은 추억으로 남을 것입니다.

 

 

[거제여행] 거제도 청정해역에서 잡은 소라, 낙지, 굴, 개불, 멍게 등 싱싱한 해산물이 다양하다.

 

오늘 소개하는 사진은 거제시 일운면 구조라유람선터미널 주변 해산물을 파는 곳입니다.

여러 사람이 해산물을 팔고 있지만, 값은 같은 가격으로 취급하고 있습니다.

혹여, 말만 잘하면 공짜로 줄지도 모를 일입니다.

해산물 한 종류를 주문하면 한 접시에 2만원, 여러 종류를 섞어 주문하면 3만 원이라고 합니다.

유람선을 기다리는 동안 배터지게(?) 먹지 않을 것인 만큼 간단히 먹을 요량이면, 2만 원짜리 한 접시 시켜 소주 한잔 간단하게 맛보는 것도 좋으리라 생각합니다.

거제도에서 해산물과 소주 한잔 맛보면서 아름다운 추억 쌓아 보시기 바랍니다.

 

 

[거제여행] 거제도 유람선터미널 주변에서 2만원이면 싱싱한 해산물 한 접시를 맛볼 수 있다.

여기에 소주 한잔 빠질 수 있겠는가?

 

[거제여행] 유람선터미널 주변 해산물 파는 곳, 말만 잘하면 공짜

Posted by 죽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사랑 two 2012.06.25 10:5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먹음직스런 싱싱한 해산물 사진
    소주한잔 확~땡기네요
    아침부터.. ㅋㅋ
    화이팅하시구요^^

    • Favicon of https://bamnwind.tistory.com BlogIcon 죽풍 2012.06.25 18:1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ㅎㅎㅎ,,,
      이제 퇴근시간이네요. 해산물이랑 소주 한잔 하러 가야겠습니다. 즐거운 저녁시간 되기를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