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꼭 가 보고 싶었던 곳".
이런 생각을 하게 된 계기가 있었고, 그 시간도 2년을 훌쩍 넘겼다.
지난 13일(음력 6월 23일), 생일을 맞아 지리산으로 힐링을 떠나면서 2년 전에 바랐던 그 생각의 실천을 이뤘다.

2018년 5월 16일 극한직업 502회에서 방영된, <정원 만드는 사람들> 편은 전원생활을 하는 내게 큰 충격으로 다가왔다.
평소에도 야생화와 정원 가꾸기에 큰 관심을 가지고 있었고, 작은 집에 대규모 정원은 아니지만, 그래도 200백평이 넘는 마당을 어떻게 가꾸어 나가야 할지가 고민이었던 것.
정원 가꾸기에 대한 책을 구입해서 보거나, 여행을 떠날 때면 인터넷 검색으로 이름 난 정원으로 견학을 다니기도 했다.
남은 인생 아름다운 정원을 가꿔 보겠다는 일념에서.



그토록 가보고 싶어했던 정원은 함양군 마천면에 소재한 <송제헌> 펜션.
바로 인근으로는 덕전천 계곡이 흐르고, 주변 산세는 말 그대로 아름다움 그 자체에 휩싸인 곳이다.
송제헌 펜션 앞 도로에서 정원을 구경하는데, 주인으로 보이는 분에게 말을 건네니, 맞다고 하면서 집 안으로 들어가 구경해도 좋다고 먼저 권한다.

감사하다며 정원으로 들어가 보니 환상적인 '꿈의 정원'이라 해도 전혀 손색이 없을 정도로 잘 가꾸어져 있다.
옆으로는 모양이 다양한 큰 바위 사이로 흐르는 냇물은, 그 소리만 들어도 한 여름 더위를 싹 날려 버릴 정도다.
오래 지속된 장마로 많은 물이 불어난 영향도 있었으리라.



수형이 잘 잡힌 소나무는 경지에 달한 예술작품이다.
조경석에 야생화와 키 작은 나무는 작은 산 하나를 마당에 가져다 놓은 모양새다.
자연석에서 느껴지는 미묘한 느낌은 이루 말할 수 없는 감정이 생겨난다.
작은 폭포와 제주석으로 만든 도랑으로 흐르는 물길, 그 옆으로 식재된 오죽은 대숲에서 부는 바람이 가슴에 시원하게 와 닿는다.
넓은 잔디밭에 소나무와 향나무 등 몇 그루만 배치한, 군더더기 없는 조경은 깔끔하면서도 환상적인 연출 공간이라 평할 만하다.

구경을 마치고 나오는 길에 주인과 잠시 대화를 나눴다.
생일을 맞아 이곳에 와 보고 싶었다고 말하니, 주인도 오늘이 생일이란다.
그래서 어디 가서 점심이나 같이 하자니, 일손이 바쁘다며 정중히 사양한다.
그러면서 이 정원은 자신이 직접 설계하고 시공하였으며, 전국에 걸쳐 조경사업을 한다는 설명이다.
이 곳 정원 가꾸기에 들어간, 수령이 오래된 묘목 값만 해도 30억 원이 넘게 들었다고 한다.



집 정원 가꾸기에 조언을 들으며 이런저런 대화를 마치고 돌아서는데 명함 한 장을 건넨다.
<둘레조경> 김선창.
직함도 새겨지지 않은 명함에서 느끼는 감정이란, 자연을 예술로 승화시키는 참된 '자연예술가'라 이름 불러줘도 부족하다는 생각이다.

앞으로도 꿈의 정원을 조성하여 보다 많은 사람들에게 자연예술을 느끼게 해 줄 것을 기대하며 그의 건승을 빌어본다.
팬션 숙박은 <송제헌펜션> 싸이트에서 인터넷으로 예약하며 비용도 비싸지 않다는 전언이다.



언제 하룻밤 집을 떠나 이곳 송제헌펜션에서 자연과 예술을 느끼며 힐링하고 싶은 마음이다.
참고로, 송제헌이란 '소나무로 둘러 쌓인 곳'이라는 설명이다.





Posted by 죽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jane3324.tistory.com BlogIcon :), 2020.08.13 21:4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 힐링 그 자체인 곳이에요^^

  2. Favicon of https://cjsdnl0131.tistory.com BlogIcon 버들새싹 2020.08.13 23:1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 이런 럭셔리한 펜션도 있네요~ 가보고 싶네요

  3. Favicon of https://lovegodzj1990.tistory.com BlogIcon 김지민사랑 2020.08.14 10:0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너무나도 아름답고 참 멋쪄요
    좋은 하루 되시고 좋은 정보
    잘 보고 갑니다


2020년 8월 12일.(음력 6월 23일)
생일을 맞아 집에서 약 50km 떨어진 함양군 마천면 강청리에 위치한 백무동 계곡을 찾았습니다.
이곳은 같은 함양군에 소재하면서도 50km나 떨어진 먼 거리로, 1시간이 훌쩍 넘겨 걸렸습니다.


백무동계곡은 지리산에 있는 많은 계곡 중 하나로 지리산 천왕봉을 오르기 위한 등산코스입니다.
지리산 백무동 등산코스는 세석평전을 오르거나, 장터목대피소를 경유하여 천왕봉에 오를 수 있는 지리산 등산코스 중 하나입니다.
이 코스는 지난 1980년 후반 수차례 올랐던 등산코스로 약 30여년 만에 백무동계곡을 찾은 셈입니다.
이젠 지리산 천왕봉을 오르고 싶어도 힘이 들어 마음 뿐이라는 사실이 안타깝기만 합니다.

지리산 백무동계곡 백무동로 174에 자리한 고불사 풍경입니다.
산 중턱 울창한 숲속에 자리한 고불사는 전각이 서너동 돼 보이는 작은 절이지만 부처님을 친견하러 꼭 가봐야겠습니다.


지리산 백무동 등산코스 안내소 입구까지 갔다가 작은 계곡에서 흘러내리는 시원한 물줄기만 보며 발길을 돌려야만 했습니다.
돌아오는 길에 생일을 축하한다며 이웃이 사 준 향어회로 하루를 보냈습니다.
이웃님께 감사의 마음을 전합니다.

 

Posted by 죽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8월초, 함양 용추계곡 작은 폭포 모습입니다.
웅장한 물소리가 가슴을 시리게 합니다.


Posted by 죽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함양 가볼 만한 곳, 서암정사 풍경입니다.
특히 대웅전 전각은 웅장하면서도 화려한 단청과 곡선미 넘치는 건축물은 예술의 극치를 보여줍니다.
서암정사 하면 역시 석굴이지요.
그 오랜 세월 석공들의 피땀어린 열정을 볼 수 있는 곳이라 불자로서 많은 생각을 일어나게 합니다.

함양여행에서 가볼 만한 곳, 서암정사 그리고 대웅전과 석굴을 관람하러 떠나 보시기 바랍니다.

Posted by 죽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함양의 숨은 비경, 용추폭포입니다.

용추폭포는 함양군 안의면 상원리 963번지(안의면 용추계곡로 623)에 소재한 용추사 100m 전방에 자리한 함양군을 대표하는 폭포입니다.

여름철 피서하기 좋은 곳, 함양 가볼만한 곳으로 손꼽히는 경남 함양의 용추폭포입니다.

 

 

 

Posted by 죽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전국의 사진작가들이 많이 모여 드는 곳 중 하나인 함양 지안재.
함양 지안재는 함양읍에서 지리산 칠선계곡과 백무동계곡에 이르는 지리산 가는 길로 지안재를 넘는 꼬불꼬불한 길로 풍경이 아름답습니다.
하여, 많은 사진작가들이 이곳에 사진을 촬영하러 오는, 함양 가볼만한 곳으로 유명합니다.

특히, 야간에는 차량 불빛으로 인한 야경이 좋아 사진 찍기에는 더없이 좋은 곳이기도 합니다.
함양여행에서 함양 가볼만한 곳으로 적극 추천하는 함양 지안재 풍경입니다.

지난 1월 2일 오후 지인들과 함양여행을 하면서 촬영한 함양 지안재 풍경입니다.



Posted by 죽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gdlsg.tistory.com BlogIcon 도생 2020.01.04 21: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눈이 왔을 때만 빼면 1년 사시사철 멋지게 보이는 도로입니다.
    행복하세요^^

 

한국의 아름다운 건축물입니다.
함양 지리산 칠선계곡에 자리한 서운정사를 아시나요.
겹팔작지붕에 황금색 단청으로 단장된 서운정사 대웅전 건물입니다.
부처님 계신 그곳.
그 고귀함에 절로 고개가 숙여지는 곳입니다.

 

Posted by 죽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gdlsg.tistory.com BlogIcon 도생 2020.01.03 20:5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대웅전 위에서 보면 열십자 모양이겠네요.
    행복하세요^^

함양 가볼만한 곳, 광풍루.

광풍루는 함양 안의면에 소재한 누각으로 광풍루 앞으로는 남강이 유유히 흐르고 있습니다.

 

강변에는 10여 그루의 고목이 있는 오리숲이 있고, 최근에는 오리숲 주변으로 환경을 정비하여 많은 여행자가 찾고 있습니다.

 

지난 10월 26일.

함양 가볼만한 곳, 광풍루 앞 오리숲의 가을 풍경입니다.

부산에서 찾아 왔다는 여행자의 모습에서 행복 가득한 모습을 느낍니다.

 

이 좋은 가을 날.

가을을 만끽하러 어디든 떠나보는 것도 좋을 것입니다.

 

[함양여행] 함양 가볼만한 곳, 안의면에 소재한 광풍루 앞 오리숲 가을 풍경

 

 

Posted by 죽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함양 가볼만한 곳, 화림동 계곡과 농월정.

 

함양여행에서 한 번 쯤 들러보고 싶은 데가 있다면 어디일까요?

함양 화림동 계곡은 옛 선비들이 풍류를 즐기던 정자가 많이 있었던 곳으로 유명합니다.

그 많은 정자 중에서도 제일 유명한 곳을 꼽으라면 단연 농월정이 아닌가 싶습니다.

 

지난 10월 초에 내린 비로 화림동 계곡은 많은 물이 불어났습니다.

농월정 앞 화림동 계곡으로 흐르는 물은 덕유산에서 발원하여 남강을 따라 진주댐까지 이르게 됩니다.

물은 바위에 부딪혀 하얀 포말을 일으킵니다.

흐르는 물길을 보는 것만으로도 속이 시원할 정도입니다.

우울한 기분도 저 물길에 쓸려 내려갔으면 좋겠습니다.

 

함양여행에서 함양 가볼만한 곳, 화림동 계곡과 농월정입니다.

 

[함양여행] 함양 가볼만한 곳, 화림동 계곡과 농월정

Posted by 죽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gdlsg.tistory.com BlogIcon 도생 2019.10.14 21:0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나뭇잎 색깔이 가을이라는 것을 보여주고 있네요.
    행복하세요^^

Posted by 죽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gdlsg.tistory.com BlogIcon 도생 2019.08.09 19:0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자연과 세월이 독특한 모습의 바위를 만들었군요.
    행복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