칠선계곡과 백무동계곡이 있는 함양 마천면 어느 작은 마을에 선 간판 하나, '포크레인 출입금지'.

연일 삼십오륙 도를 넘나드는 폭염이 계속되고 있다.

집안에만 있기 무덥고 갑갑하기도 해서 이웃과 함께 외출에 나섰다.

함양의 이름난 피서지, 지리산 칠선계곡과 백무동계곡이 있는 마천면을 찾았다.

 

차를 타고 가는 내내 계곡 주변으로는 물놀이 하는 피서객들로 붐볐다.

계곡 사이로 흐르는 물만 보더라도 가슴까지 시원해 오는 느낌이다.

 

“나도 저 물가에서 발이나 한 번 담가봤으면 얼마나 좋을까.”

 

큰일을 보러 간 것은 아니지만 일을 보고 돌아 나오는 길.

얼마나 높은 위치에 자리하고 있는 마을일까, 지리산 하늘 아래 첫 동네라는 작은 마을에 들렀다.

오래전 지리산에 미쳐 산행할 때 몇 번 와 본 곳이기도 하다.

그때 그 마을은 옛 모습 그대로 변한 게 별로 없다.

낯선 게 있다면 마을 주변으로 펜션이 몇 채 들어섰다는 것 뿐, 논밭도, 산도, 도로도, 옛 집도 그대로다.

 

옛 정이 물씬 풍겨 나는 것을 느끼며 마을로 들어서니 붉은 글씨로 된 작은 간판 하나가 눈에 들어온다.

 

‘포크레인 출입금지’

 

노란 바탕에 붉은 색으로 ‘포크레인 출입금지’라 적혀있고, 아래쪽엔 ‘적발 시 과태료 100만 원 부과’라는 경고 멘트와 함께 연락처도 적혀있다.

붉은 글씨로 치장한 것을 보니 엄중 경고의 의미도 담았으리라.

 

나는 이 간판을 보면서도 예사롭게 생각했다.

하지만 같이 동행한 이웃은 “참 웃기는 간판이네. 이 마을에 공사를 하게 되면 포크레인이 들어오지 않고 어떻게 공사를 하지”라는 것이다.

 

문득, 신발 가게 주인이 생각났다.

신발을 파는 주인장은 지나가는 사람들의 신발에 제일 관심을 둔다는 말을 들었기 때문이다.

그러고 보니, 포크레인 일을 하는 사람도 포크레인 글자만 봐도 무슨 생각이 일어나는 모양이다 싶었다.

아마 자신이 하는 일은 어디를 가더라도 같은 분야에 대해서는 그 관심이 끊어지지 않는 것만 같았다.

같이 동행한 이웃은 포크레인 일을 하는 사장님이었기에.

마을에 무슨 특별한 사정이 있었을까?

‘포크레인 출입금지’라는 간판을 세운 것을 보면, 뭔가 특별한 사정이 있었으리라.

하지만 이 마을에 포크레인이 필요한 공사를 하게 되면, 언젠가는 철거되지 않을까 싶기도 하다.

 

[백무동계곡] 함양 지리산 하늘 아래 첫 동네에 선 이상한 간판 하나, ‘포크레인 출입금지’

 

 

 

 

Posted by 죽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gdlsg.tistory.com BlogIcon 도생 2019.08.07 16: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계곡에 그늘까지 있어서 무더위를 식히기에 아주 좋은 장소네요.
    행복하세요^^

 

[함양여행] 함양여행코스로 추천할만한, 천연기념물 제358함양 목현리 구송

/지리산제1관문 오도재를 지나 칠선계곡과 백무동 여행코스/함양 가볼만한 곳, 휴천면 아름드리 소나무 구송

 

함양군 휴천면에 소재한 천연기념물 제358호 '함양 목현리 구송'. 

 

우리나라 최고의 명산 지리산.

지리산을 가려면 여러 갈래의 길이 있지만, 지리산의 칠선계곡이나 백무동계곡을 가려면 함양을 거치는 길이 빠르다.

함양읍내에서 칠선계곡이나 백무동계곡을 가려면 지리산제1관문이 있는 오도재를 넘어가는 길을 택하면 빨리 갈 수 있다.

 

그럼에도 시간적인 여유가 있어 휴천면사무소를 경유하는 길이라면, 휴천면에 소재한 함양 목현리 구송을 감상하고 가는 것도 좋은 여행의 방법일 수도 있으리라.

함양군청에서 휴천면사무소까지는 약 7km로 길은 2차선 도로가 나 있다.

또 휴천면사무소에서 약 400여미터 떨어진 곳에 천연기념물 제358호로 지정된 함양 목현리 구송이라는 아름드리 소나무가 있는데 잠시 들렀다가는 것도 좋으리라.

함양여행코스와 함양 가볼만한 곳으로 참고하면 도움이 될 것이다.

 

 

 

함양 목현리 구송

 

천연기념물 제358

경남 함양군 휴천면 목현리

 

이 나무는 소나무의 한 품종인 반송이다.

반송은 밑동이서부터 굵은 가지가 여러 갈래로 퍼지는 특징을 가지고 있다.

이 나무는 가지가 9갈래로 갈라져 구송이라 불리는데 그 중 2개는 죽고 7개의 가지가 남아 있다.

높이 약 15m, 가슴높이의 직경 1.6m의 크기로 약 270년 전 이 마을에 처음 들어온 진양 정씨 학산공이 심었다고 전해진다.

 

 

구송대공원에 대한 안내문이다.

 

 

이곳 구송대공원의 구송(九松)은 천연기념물 제358(19884)로 지정되어 관리되고 있으며, 소나무 한 그루에 아홉 가지가 있어 구송이라 한다.

학산공 정대영(진양인, 1838. 7. 1~1903. 8. 1. 당곡 정희보 선생의 10세손, 고대 정경운 선생의 8세손) 선생께서 이 소나무를 보설펴 키우며 그 밑에 축대를 쌓아 호연지기의 장으로 구송대라고 하였는바, 오늘날 휴천면의 대표적인 명소이며, 이를 기념하기 위한 구송대유제(46)가 매년 지역유림들에 의해 거행되고 있다.

 

공원화사업은 휴천면 소재지 종합정비사업의 일환으로 천연기념물의 보호와 주민들의 힐링과 여가활용을 위한 공간으로 활용코자 하는 목적에서 20156월에 착공 20188월에 완공에 즈음하여 그 유래와 취지를 표지석에 새겨 깊이 남기고자 한다.

 

20188월 일

 

함양군 휴천면 종합정비사업추진위원회

 

 

구송대공원에는 체육시설과 정자가 있어 힐링하기에 좋은 장소로 함양군민의 사랑을 받고 있다.

 

 

 

 

 

 

 

 

[함양여행] 함양여행코스로 추천할만한, 천연기념물 제358함양 목현리 구송

/지리산제1관문 오도재를 지나 칠선계곡과 백무동 여행코스

/함양 가볼만한 곳, 휴천면 아름드리 소나무 구송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상남도 함양군 휴천면
도움말 Daum 지도

'제2의고향함양 > 함양가볼만한곳' 카테고리의 다른 글

[함양여행] 함양은 어떤 곳일까, 함양의 문화재를 배우는 수업시간/함양 속의 우리 문화재 보물 제375호, 함양 덕전리 마애여래입상(咸陽 德田里 磨崖如來立像)/함양여행코스, 함양 가볼만한 ..  (2) 2018.10.29
[함양여행] 함양문화원의 생생문화제, 김종직 선생의 숨결따라, 나의 생생유람기 참가/함양군수를 역임한 김종직의 조의제문/함양여행코스와 함양 가볼만한 곳, 지리산전망대 추천  (3) 2018.10.20
[함양여행] 함양여행코스로 추천할만한, 천연기념물 제358호 ‘함양 목현리 구송'/지리산제1관문 오도재를 지나 칠선계곡과 백무동 여행코스/함양 가볼만한 곳, 휴천면 아름드리 소나무 구송’  (2) 2018.10.01
[함양여행] 가을을 대표하는 꽃, 가을에 피는 꽃 종류는 어떤 것이 있을까요?/명품 중의 명품 꽃, 석산이라고도 부르는 꽃무릇/고창 선운사와 함양 상림공원 꽃무릇/함양여행코스/함양 가볼만..  (1) 2018.09.22
[함양여행] 천년의 숲 함양 상림공원, 백련의 지는 모습/2018 함양산삼축제, 상림공원 일원에서/함양여행코스와 함양 가볼만한 곳, 상림공원 추천/3000년이 지나도 새싹을 틔우는 연꽃 씨앗  (2) 2018.09.06
[함양여행] 함양 상림공원 연꽃단지에 화려한 연꽃이 활짝 피었습니다/함양여행코스/함양 가볼만한 곳/7월 함양여행지/연꽃꽃말은 순결, 군자, 신성, 청정  (2) 2018.07.17
Posted by 죽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xuronghao.tistory.com BlogIcon 공수래공수거 2018.10.01 09: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멋진 나무입니다.
    천연기념물 지정될만 하군요.

  2. Favicon of https://gdlsg.tistory.com BlogIcon 도생 2018.10.01 22:1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나무도 멋지고 주변 경관도 아주 좋습니다.
    행복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