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영동피랑여행] 한국의 몽마르뜨 언덕, 통영 동피랑 벽화마을

 

[통영동피랑여행] 한국의 몽마르뜨 언덕, 통영 동피랑 벽화마을

 

한국의 '몽마르뜨 언덕'이라고 불리는 통영 동피랑 벽화마을.

동피랑은 원래 이순신 장군이 설치한 통제영의 동포루가 있었던 자리로, 약 50여 가구가 살았다고 한다.

시에서 동포루 복원을 위해 집 몇 채만 철거하고 그대로 보존했는데,

이때, 전국에서 미술대학 18개 팀이 벽화를 그리면서 새롭게 탄생한 마을이 바로 동피랑마을.

 

그런데, 사람들은 동피랑을 '동피르뜨'라고 부르기도 한다.

동피랑의 '동피'와 몽마르뜨의 '르뜨'를 합친 '동피르뜨'.

이름이 그럴싸할지 몰라도, 나는 동피랑이라는 이름이 가슴에 더 와 닿는다.

 

 

 

 

'동피랑'이라는 이름이 궁금해서 알아보니 이렇다.

피랑은 '벼랑'을 뜻하는 경남지역 사투리로, '동쪽에 있는 높은 벼랑'이라는 뜻이란다.

처음에는 동비랑으로 불리다, 자연스레 동피랑이라고 불려졌다고 한다.

 

동피랑마을에는 조상들의 삶이 녹아 있고, 아프고 슬픈 이야기가 숨어 있다.

골목과 골목 사이사이로, 작은 사랑이야기도 있고, 꿈도 미래도 희망도 있으리라.

동피랑 최고 높은 언덕에서 내려다보는 통영항은 아름답기 그지없다.

크고 작은 배는 통영사람들의 삶을 대변하는 듯 하다.

 

 

 

 

대부분의 사람들은 동피랑을 대변하는 이미지가, 벽면에 그린 동화 같은 그림이라 생각할 것이리라.

하지만, 나는 벽면에 써 놓은 토영사람들의 구수한 사투리가 제일 먼저 떠오른다.

사투리는 그 지역만이 가지는 끈끈한 삶을 있는 그대로 표현하기 때문에.

통영사람들은 통영을 토영이라고도 부른다.

어찌 보면 통영보다는 토영이 더욱 정감이 가는 것도 그런 이유이리라.

 

 

 

 

 

[통영동피랑여행] 토영사람들의 삶이 그대로 표현돼 있는 구수한 사투리. 통영사람들은 통영을 토영이라고 부른다.

 

[통영여행] 동피랑 언덕에서 내려다본 통영항.

 

[통영동피랑여행] 한국의 몽마르뜨 언덕, 통영 동피랑 벽화마을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상남도 통영시 정량동 | 동피랑마을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죽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sooandjoshua.tistory.com BlogIcon 출가녀 2012.09.08 08:2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동피르뜨~ㅎㅎㅎ 재밌네요~*^^*ㅋㅋㅋ
    정감있는 벽화따라 걸으면 정말 좋을거 같아요~*
    잘보고 갑니다~ 즐거운 주말 보내세요~*

    • Favicon of https://bamnwind.tistory.com BlogIcon 죽풍 2012.09.08 20: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맞죠. 정말, 아름다운 골목길 벽화에 그려진 동심을 엿볼 수 있습니다. 언제 시간 날때 한번 다녀 가시기 바랍니다. 감사합니다.

  2. 박성제 2012.09.08 15:4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정겨운 우리동네 사투리 멀리 객지에서는 우리경상도 말을 들어면
    얼마나 기분이좋은지 말도 못해서요 그냥바라보면서 고향을 그리워도 했지요
    다시 동피랑의글을보니 지난추억이 세로워지네요 죽풍님 덕분에 지나간 주마등도
    돌려보고 추억에 젓어봅니다 감사합니다 즐건 주말돼세요

    • Favicon of https://bamnwind.tistory.com BlogIcon 죽풍 2012.09.08 21:0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맞습니다. 사투리는 우리네 삶이요, 정이 듬뿍 담긴 인간의 모습입니다. 통영 동피랑에 한번 기회되면 가 보시기 바랍니다. 정말 아름다운 골목길, 추억이 생생 돋아나는 우리네 모습입니다.

 

[거창여행] 우리네 삶을 그대로 느낄 수 있는, 수승대관광지 황산벽화마을

 

[거창 가볼 만한 곳] 거창군 위천면 황산벽화마을.

 

[거창여행] 우리네 삶을 그대로 느낄 수 있는, 수승대관광지 황산벽화마을

 

거창하면 사과가 먼저 머리에 떠오릅니다. 무엇이든 첫 느낌이 중요하다는 것이며, 그러한 첫 느낌이 머리 속에 오래 남기 때문이 아닐까요? 그 다음으로 거창하면, 수승대와 거창연극제도 뒤이어 일어나는 느낌입니다. 지난 주 거창 수승대에 갔다가 황산벽화마을을 돌아보았습니다. 농촌에 잘 어울리는 풍경들이 골목 안에 가득하였습니다. 정말 살 겨운 우리네 삶의 모습이 고스란히 담겨 있었습니다.

 

 

 

[거창여행] 거창군 위천면 황산벽화마을. 벽화가 참으로 아름답게 그려져 있습니다.

 

황산마을은 거창신씨 집성촌으로 인근에서 보기 드문 대지주들이 살던 곳이었다고 들었습니다. 마을은 실개천을 사이에 두고 양쪽으로 분포해 있으며, 돌담길이 아름다운 마을입니다. 마을 벽면에는 페인트, 대리석 그리고 타일 등을 사용하여 예쁜 그림과 조각품을 만들어 벽면을 아름답게 꾸며 놓았습니다. 거창특산품으로 잘 알려진 유명한 거창사과도 빠지지 않고 등장합니다. 거창대리석도 유명하다고 합니다.

 

 

 

 

[거창 황산벽화마을] 거창군 위천면 황산벽화마을의 벽화. 

 

골목길 벽면에는 어느 화가들이 그렸는지, 그림은 살아 있는 모습보다 더 훌륭하게 묘사하였습니다. 황소가 벽을 뚫고 나오는 모습은 실제와 같은 느낌으로 다가옵니다. 개구리와 무당벌레가 기어오르는 모습, 나비와 잠자리가 나는 그림은 환상에 빠질 정도로 착각에 빠져 들게 합니다.

 

무표정한 모습으로 발을 문턱에 걸친 개 한 마리와 똑 같은 표정을 한 다른 개 등 두 마리의 개 그림이 그려져 있는 곳에 이르면 발길이 멈춰지고 정신 줄을 놓기에 이릅니다. 참으로 잘 그렸으며, 작가가 어떤 분인지 한번 만나보고 싶다는 생각까지 듭니다.

 

 

 

 

[거창수승대] 거창 위천군 거창수승대 인근 황산벽화마을.

 

이런 그림은 어릴농촌에서 모두의 삶이었지만, 어른이 돼 다시 이런 모습을 골목길 벽화에서 마주하는 것은 참으로 행복한 일이 아닐 수 없습니다. 황산마을의 정확한 역사를 알 수는 없지만, 수백 년 전통이 아직까지도 그대로 살아 있는 모습입니다. 이렇게 아름다움을 간직한 마을 풍경과 삶의 궤적이 그대로 녹아있는 골목길을 훼손하지 않고 대대손손 후손에게 물주었으면 하는 바람입니다.

 

풀잎 하나, 지푸라기 둘, 그리고 동물의 살아 있는 표정 셋 등 세심하게 그려진 화가의 불타는 열정을 볼 수 있는 거창 황산벽화마을. 벽화를 그린 화가들에게  찬사의 박수를 보내지 않을 수 없습니다.

 

[거창여행] 거창군 위천면 거창 수승대 인근 황산벽화마을.

 

수승이라 대 이름 새로 바꾸니

봄 맞은 경치는 더욱 좋으리라.

먼 숲 꽃망울은 터져 오르는데

그늘진 골짜기엔 봄눈이 희끗희끗.

좋은 경치 좋은 사람 찾지를 못해

가슴속에 회포만 쌓이는구려.

뒷날 한 동이 술을 안고 가

큰 붓 잡아 구름 벼랑에 시를 쓰리라.

 

퇴계 이황

 

 

[거창 가볼 만한 곳] 거창군 위천면 수승대 인근에 위치한 황산벽화마을.

 

[거창여행] 우리네 삶을 그대로 느낄 수 있는, 수승대관광지 인근 황산 벽화마을

Posted by 죽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baniworld.tistory.com BlogIcon 반이. 2012.07.11 02:5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벽화들이 너무 예쁘네요..
    사진 찍기 딱 좋을 것 같아요~!

    • Favicon of https://bamnwind.tistory.com BlogIcon 죽풍 2012.07.12 07: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그렇습니다. 벽화가 너무 사실적으로 표현돼 있었습니다. 우리네 삶이 고스란히 담장에 그려져 있었습니다. 좋은 여행이 되리라 믿습니다.



거제여행, 거제 구조라 벽화마을엔 동심이 숨어 있다

거제여행, 거제도 구조라 벽화마을엔 동심이 숨어 있다.

거제여행, 거제도 구조라 벽화마을엔 동심이 숨어 있다

거제시 일운면 구조라리에 속한 '구조라관광어촌마을'.

구조라마을은 거제 최고의 해변을 자랑하는 '구조라해수욕장'이 있고, 우리나라 명승 2호 '해금강'과 천국의 섬 '외도'를 여행하는 유람선터미널이 있는 마을이다.
2004년도 행정자치부(현. 행정안전부)에서 정보화마을로 선정돼, 250여 가구 750여 주민들이 합심하여 살기 좋은 마을 건설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구조라리에는 '수정'과 '삼정' 등 2개의 행정마을이 있다.

구조라 남쪽 수정봉에는 수정석이 있었다고 전해지는데, 구조라진성을 쌓아 수정산성이라 하였으며, 1975년 분동 시 수정마을이라 이름 지었다.
삼정마을은 구조라의 목 국도변에 위치하는데, 옛날에 세 그루의 정자나무가 있어 길손이 쉬어가는 세 개의 정자가 있었던 곳으로 삼정이라 하였다.

거제여행, 거제 구조라관광어촌마을. 오른쪽 골목길로 접어 들면 벽화거리가 나온다.

최근, 이 마을도 벽화마을로 유명세를 타고 있다.

2010년 삼성중공업 거제조선소 '월아트봉사단'이 500m 골목길 벽체에 그림을 그려 주민들로부터 좋은 반응을 받았다. 회색도시를 연상하는 삭막한 이미지를 벗어나 화려한 색으로 채색된 골목길은 안정되고 풍성한 느낌을 주어 좋다. 그래서 일까, 이 곳을 지나쳐 가는 여행자들로부터 호평을 받는다고 한다.

거제도여행, 거제 구조라관광어촌마을 벽화. 동심이 보인다.

구조라 마을 역사

영조 405년(1769) 방리 개편으로 '항리방'이었는데, 고종 26년(1889) '조라도리'와 '항도리'로 분할 개칭 하였다가, 같은 해 32년(1895) 칙령 제98호로 '조라리'라 개칭 통합되어 1915년 6월 1일 도령 제20호로 '구조라리'라 개칭하여 법정리가 되었으며, 1942년 5월 1일 부락구제였다가 1961년 10월 1일 거제군 조례 제4호로 행정리제로 되었는데, 1975년 삼정과 수정이라는 마을로 분할하였다.

본래 자라의 목처럼 생겼다 하여 '조라목', '조랏개', '조라포', '목섬', '목리' 또는 '항리'라 하였으며, 성종 원년(1470) 거제칠진의 '조라진'을 두어 만호병정을 하였는데, 임진왜란 후 선조 37년(1604) 옥포진 옆 조라에 옮겼다가, 효종 2년(1651) 다시 돌아왔으니 '구조라진'이라 한 것이다.

거제도여행, 거제 구조라관광어촌마을 벽화거리. 오른쪽 끝으로 돌아서 올라 가면 '샛바람 소리길'이 나온다.


거제여행, 거제 구조라관광어촌마을 벽화거리. 동심이 숨어 있다.


거제여행, 거제 구조라관광어촌마을 벽화거리. 이 골목으로 들어가면 '샛바람 소리길'이 나온다.


거제여행, 거제도 구조라 벽화마을엔 동심이 숨어 있다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상남도 거제시 일운면 | 구조라어촌관광정보화마을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죽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borisu1004.tistory.com BlogIcon 누리나래 2012.03.09 04:0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블로그를 통해서 다양한 벽화마을을 보게 되는데 이곳은 어린시절의 추억을 떠올리게 되네요..
    샛바람 소리길이라는 길이름이 너무 예쁩니다..^^

    • Favicon of https://bamnwind.tistory.com BlogIcon 죽풍 2012.03.09 08: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감사합니다. 벽화마을에서 동심을 봅니다.
      샛바람 소리길도 정감있는 이름이지요.
      다음에 포스팅 할 계획입니다.

  2. 올리브 2012.03.09 05:5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거제도에 이런 풍경도 있었군요...
    꼬맹이들이랑 주말 나들이 고고씽~~~~
    좋은글 감사.늘 번창하시길~

  3. 인생이야기 2012.03.09 07:57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요즘은 벽화마을이 인기를 끄네요. 동네 골목 한 바퀴 돌며 동심에 빠져 보는 것도 좋겠다는 생각입니다.
    잘 보고 갑니다.

  4. Favicon of https://eunbangkoo.tistory.com BlogIcon EUNBANGKOO 2012.03.09 12:1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름다운 거제에 벽화마을까지 ㅎㅎㅎ 나중에 함 꼭 가봐야겠습니다~

  5. 박성제 2012.03.10 18:0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구조라 마을 정말 멋지네요
    부러워요 우리 마을 은 언제나 평화가 올까

  6. Favicon of http://ry.saclongchampel.com/ BlogIcon longchamps 2013.04.09 22:5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기쁨을 나눌 때 약속을 하지말고, 슬플때 대답을 하지 말고 분노에서 결정을 하지 말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