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양여행] 가을의 끝자락에서 함양 가볼만한 곳, 남계서원으로

/서원이란/조선시대 교육기관/사액이란/서원과 향교의 차이점/함양 남계서원과 청계서원/조선 사림파 학자 일두 정여창

 

사적 제499호 함양 남계서원(咸陽 灆溪書院). 경남 함양군 수동면 남계서원길 8-11에 위치해 있다.

 

경남 서북부에 자리한 함양.

함양은 선비의 고장이라 부를 정도로 선비문화와 관련한 유적이 많이 남아 있는 곳입니다.

오늘은 함양여행코스에서 빼 놓을 수 없는 곳, 남계서원(灆溪書院)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그럼 서원(書院)’의 기원은 언제이며, 우리나라에는 언제부터 시작되었을까요?

먼저 서원의 기원은 중국 당나라 말기부터 시작됐다고 하지만, 본격적으로는 송나라에 들어와서부터라고 합니다.

우리나라의 경우 조선 중종 38(1543) 풍기군수 주세붕이 고려 말 학자 안향(安珦)을 배향하고, 유생을 가르치기 위해 경상도 순흥에 백운동서원(白雲洞書院)을 창건한 것이 그 효시라고 합니다.

 

다음으로 서원이란, 무엇을 하는 곳일까요?

서원이란, 크게 두 가지 목적을 가지고 있는데, 그 첫째는 선비들이 모여 학문을 강론하는 장소로, 둘째는 석학이나 충절로 죽은 사람의 제사를 지내던 곳입니다.

 

 

 

 

 

여기서 조선시대 교육기관에는 어떤 곳이 있을까요?

조선시대 교육기관에는 서당, 서원, 향교, 4, 성균관이 있었는데, 간략하게 설명하면 아래와 같습니다.

. 서당 : 초등교육기관

. 서원 : 앞서 설명한 첫 번째 목적인 지방의 중등교육기관

. 향교 : 지방의 중등교육기관

. 4: 한성을 중심으로 한 중앙의 중등교육기관

. 성균관 : 지금의 국립대학이라 할 수 있음

 

마지막으로 서원과 향교의 차이점은 무엇일까요?

서원은 사림양반이 세운, 요즘 말로 사설기관이고, 향교는 나라에서 지방교육을 위해 세운, 공립기관 정도로 이해하시면 될 것 같습니다.

 

서원이란 무엇이며 어떤 곳인지 대충 알았으니, 이제 함양 가볼만한 곳으로 잘 알려진, 남계서원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함양 남계서원(咸陽 灆溪書院)은 사적 제499(2009. 5. 26. 지정)로 경남 함양군 수동면 남계서원길 8-11에 위치해 있습니다.

남계서원에 대한 설명은 문화재청 사이트 문화재검색에서 나오는 자료를 그대로 인용함을 밝힙니다.

 

 

 

 

 

 

함양 남계서원(咸陽 灆溪書院)

사적 제499(2009. 5. 26. 지정)

 

정여창의 학문과 덕행을 기리고 지방민의 유학교육을 위하여 조선 명종 7(1552)에 지었다.

명종 21(1566)에 나라에서 남계라는 사액을 내려 공인과 경제적 지원을 받게 되었다. 정유재란(1597)으로 불타 없어진 것을 선조 36(1603)에 나촌으로 옮겨 지었다가, 광해군 4(1612) 옛 터인 지금의 위치에 다시 지었다. 숙종 때 강익과 정온을 더하여 모셨다. 따로 사당을 짓고 유호인과 정홍서를 모셨다가, 고종 5(1868)에 이는 훼철되었다. 앞쪽 낮은 곳에는 공부하는 강학공간을 두었고, 뒤쪽 높은 곳에는 사당을 두어 제향공간을 이룬 전학후문에 배치를 하였다.

누문인 봉수루를 들어서면 강당인 명륜당이 있고, 그 앞쪽 양 옆으로 유생들의 생활공간인 양정재와 보인재가 있다. 재 앞에 각각 연못과 애련헌·영매헌이 있다. 내삼문 안쪽으로 사당이 있어 위패가 모셔져 있다. 이 밖에 전사청과 고직사·묘정비각 등이 있으며, 서원 입구에는 홍살문과 하마비(下馬碑)가 있다.

지금은 교육적 기능은 없어지고 제사의 기능만 남아있으며, 어정오경백편·고려사등의 책을 소장하고 있다.

정여창을 모신 서원은 전국적으로 9곳에 이르며, 그중 주된 곳이 남계서원이다. 소수서원에 이어 두 번째로 세워진 남계서원은 흥선대원군의 서원철폐 때에도 존속한 47개 서원 중 하나이다.

 

사액(賜額)이란 : 임금이 사원이나 서원에 이름을 지어 편액(扁額)을 내리던 일.

 

 

 

 

 

 

오늘은 조선시대에 있었던 서원에 대해 알아보았으며, 조선시대 교육기관에 대해서도 공부하였습니다.

또 서원과 향교의 차이점에 대해서도 알았습니다.

 

선비의 고장이라 부르는 함양에는 사적 제499호로 지정된 남계서원이 있습니다.

또한, 남계서원 바로 옆에는 조선 연산군 때 학자인 문민공 김일손(14641498)을 기리기 위한 서원으로, 문화재자료 제56호로 지정된 청계서원이 자리하고 있습니다.

김일손은 성리학의 대가 김종직의 제자로, 다음번에는 청계서원에 대해 알아보겠습니다.

 

함양여행은 어린 자녀들과 함께하는 문화역사 여행지로서 적합한 곳이라 생각합니다.

가을의 끝자락을 보는 이때 함양 여러 곳을 둘러보면서 아름다운 추억을 쌓아 보시기 바랍니다.

 

 

 

 

 

[함양여행] 가을의 끝자락에서 함양 가볼만한 곳, 남계서원으로

/서원이란/조선시대 교육기관/사액이란/서원과 향교의 차이점

/함양 남계서원과 청계서원/조선 사림파 학자 일두 정여창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남 함양군 수동면 원평리 586-1 | 남계서원
도움말 Daum 지도

'제2의고향함양 > 함양가볼만한곳' 카테고리의 다른 글

[함양여행] 함양8경 중 제3경 용추비경 용추사와 용추계곡 입구에 자리한 돌모리 전설  (3) 2019.07.13
[함양여행] 지리산 전역을 한 눈에 조망할 수 있는 곳, 지리산조망공원휴게소/지리산의 다른 이름은/함양 마천면 지리산가는길, 지안재, 오도재, 지리산제1관문/함양여행코스/함양 가볼만한 곳  (2) 2018.11.24
[함양여행] 가을의 끝자락에서 함양 가볼만한 곳, 남계서원으로/서원이란/조선시대 교육기관/사액이란/서원과 향교의 차이점/함양 남계서원과 청계서원/조선 사림파 학자 일두 정여창  (5) 2018.11.13
[지리산둘레길] 함양문화원의 ‘김종직 선생 숨결 따라, 나의 생생유람기’ 참가기/깊어가는 가을날에 떠난, 지리산이 있는 함양여행/함양여행코스, 함양 가볼만한 곳 지리산둘레길을 떠나면..  (3) 2018.11.03
[함양여행] 함양은 어떤 곳일까, 함양의 문화재를 배우는 수업시간/함양 속의 우리 문화재 보물 제375호, 함양 덕전리 마애여래입상(咸陽 德田里 磨崖如來立像)/함양여행코스, 함양 가볼만한 ..  (2) 2018.10.29
[함양여행] 함양문화원의 생생문화제, 김종직 선생의 숨결따라, 나의 생생유람기 참가/함양군수를 역임한 김종직의 조의제문/함양여행코스와 함양 가볼만한 곳, 지리산전망대 추천  (3) 2018.10.20
Posted by 죽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koreabackpacking.com BlogIcon 코리아배낭여행 2018.11.13 04:1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함양에 이런 곳이 있었네요.
    다음에 기회가 되면 한번 들러복 싶은 곳이네요.
    행복한 하루되세요.

  2. Favicon of https://xuronghao.tistory.com BlogIcon 공수래공수거 2018.11.13 08:4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남계서원 한번 다녀 올곳입니다.
    관리도 잘 되어 있는듯 보입니다.

  3. Favicon of https://gdlsg.tistory.com BlogIcon 도생 2018.11.13 18:0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인성교육은 유학만한 것이 없습니다.
    행복하세요^^

  4. Favicon of https://redmarx.tistory.com BlogIcon 슬픔에 관한 것 2018.11.13 22:0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한번 찾아보겠습니다

  5. Favicon of https://siait.tistory.com BlogIcon 施兒 2018.11.14 02:2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함양에 갈 일 생기면 찾아가 봐야 겠네요
    사진이 예쁩니다



함양여행, 여행하며 공부하는 함양 상림숲 '역사 인물 공원'을 찾아서 2


 

함양여행, 함양 상림숲 '역사 인물 공원'에 있는 비석.

함양여행, 여행하며 공부하는 함양 '역사 인물 공원'을 찾아서

어제(6일)에 이어 함양 상림숲에 있는 '역사 인물 공원'을 찾았다.
흉상비 뒷면 설명문에 따르면 요즘 젊은이들이 이해하기 어려운 한자체의 단어가 많이 들어 있음을 느낀다.
알기 쉽게 풀어 써 놓았으면 어린아이들에게도 읽기 쉽고, 이해하기 편하지 않았을까 하는 생각이다.

뇌계 유호인

 

뇌계 유호인(1445~1494)

조선초 학문에 통달한 충효의 표본이며 3대 문장가 중의 1인이다. 함양 형곡(가성)에서 태어나 뇌계천(위천) 위 대덕에서 살았으며 성종 5년 문과에 급제하였다. 공은 점필재를 스승으로 섬기고 점필재는 공을 벗으로 대접했으며 학문과 문장 진충효양으로 인해 임금의 총애를 받았다. 어버이 봉양을 위해 주로 외직을 택했으며 가세가 청빈하여 사후에 하사하신 부의로 장례식을 치뤘고 후임군수(합천) 어득강이 유고를 출간해 주고 묘비를 세워 주었다. 충효청겸하고 침중간엄하며 시문이 고고하고 필력이 힘이 있어 당대의 삼절이라 했기에 후인들이 그의 학문과 인품을 흠모하고 있다. 저서로 '뇌계시집'이 있다.

일두 정여창

 

일두 정여창(1450~1504)

초선초기의 문신 성리학의 대가로 경사에 통달한 조선 5현의 1인이다. 함양 개평에서 태어나 성종 21년 문과에 급제하였다. 3년간 지리산에서 5경과 성리학을 연구했으며 체용의 학을 궁명하여 경명수행한 실천철학자로서 독서를 주로 하였다. 김굉필과 더불어 한국유학의 논리적 핵심부분인 이기론의 꽃봉오리를 맺게 하였다. 안음현감 재직 시는 문교, 산업, 부역, 조세, 형제 등을 개혁하여 주민들의 복지치화에 주력하였고, 왕도정치의 이상을 추구하여 선정을 베풀었다. 공의 학문과 역행실천 도학사상이 만인의 추앙을 받고 있다. 저술은 무오사화로 소실되었고, 현재 '일두문집'이 남아 있다.

옥계 노진

 

옥계 노진(1518~1578)

조선중기 영남 유림의 거유이며 청백리로서 효행과 덕행이 남달라 신망이 두터운 인물이다. 함양 개평에서 태어나 명종 원년 문과 급제하고 지레현감 재직 시는 아전들의 비행과 불법을 밝혀 선정을 베풀어 높은 치성으로 칭송을 받았고 가는 곳마다 송덕비 유애비를 세워 공의 선정과 청덕을 길이 흠모하였다. 효제가 생활철학이며 근검절약으로 소박하고 사치와 허영을 몰랐다. 대사간, 대사헌, 이조판서 등 중책에 임명되었으나 수차 상소하여 사양하였다. 경을 수양의 요체로 삼아 위기지학에 치중하고 당파의 기미가 보이자 조정변을 제론하고 왕도정치에 노력했다. 저서로 '옥계문집'이 있다.
 
개암 강익

 

개암 강익(1523~1567)

조선중기 성리학에 밝고 향토를 빛낸 학자이다. 함양 모간(우명리) 사람으로 명종 4년 진사시에 합격 대과나 벼슬에는 뜻이 없고 학문과 시문을 벗삼으며 후학 양성에 힘썼다. 천품이 맑고 밝으며 기국이 크고 침착과묵하며 학행이 독실정밀하고 실천을 중시했다. 일두선생의 한을 풀기 위해 유생 30여 명을 설득하여 일두선생 숭모사업을 착수하였다. 1552년 사림에서 뜻을 모으고 군수의 지원을 받아 남계서원 건립을 시작했으나 어려운 여건과 재정부족으로 공기가 연장되어 3명의 군수를 거치면서 어려움을 극복 10년 만에 완공하여 선비고장의 긍지를 높이고 학풍을 잇게 하여 군민의 존경을 받고 있다. 저서에 '개암집'이 있다.

함양여행, 여행하며 공부하는 함양 '역사 인물 공원'을 찾아서 2
Posted by 죽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dbfldn.tistory.com BlogIcon 승현이라 불러줘 2012.03.07 00:3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
    역사공부 잘 하고 갑니다.
    즐건날 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