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양여행] 역사와 사연을 안고 있는 함양의 정자, 동호정(경남 문화재자료 제381)

/함양여행코스/함양가볼만한곳/함양 구로정/함양 농월정/ 함양 경모정/ 함양 군자정/ 함양 거연정

<!--[if !supportEmptyParas]--> <!--[endif]-->

경남 함양군 서하면에 자리한 동호정.

<!--[if !supportEmptyParas]--> <!--[endif]-->

경남 함양군 안의면과 서하면 일대는 역사가 깊은 수많은 정자가 자리하고 있습니다.

안의면 구로정에서 화림동 계곡을 따라, 농월정, 경모정, 동호정, 군자정 그리고 거연정까지 이어집니다.

정자는 저마다의 사연과 깊은 역사를 안고 있습니다.

<!--[if !supportEmptyParas]--> <!--[endif]-->

오늘은 동호정(東湖亭)을 찾아가 봅니다.

동호정은 경상남도 문화재자료 제381호로 지정돼 있으며, 경남 함양군 서하면 황산리 842번지에 위치해 있습니다.

동호정에 관한 상세한 설명은 아래 안내판을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if !supportEmptyParas]--> <!--[endif]-->

동호정 앞으로는 아름다운 계곡이 흐르는데, 화림동 계곡이라고 합니다.

계곡 중간에는 엄청나게 크고 넓은 너럭바위가 있는데, 수백 명이 앉아도 남을법한 큰 바위입니다.

계곡 건너편에는 아름다리 소나무가 하늘 높이 솟아 있어 숲에서 여름을 보내는 것은 신선놀음이라 할 정도입니다.


함양 동호정

<!--[if !supportEmptyParas]--> <!--[endif]-->

경상남도 문화재자료 제381

함양군 서하면 황산리 842번지

<!--[if !supportEmptyParas]--> <!--[endif]-->

조선시대 임진왜란 당시 선조 임금의 의주몽진을 도와 공을 세운 동호 장만리 선생이 관직에서 물러난 뒤 이곳에서 유영하던 곳으로, 그 충성심을 기리기 위하여 그의 9대손 가선대부오위장을 지낸 장재헌 등이 중심이 되어 1890년 건립한 정자이며, 1936년에 중수가 있었다.

<!--[if !supportEmptyParas]--> <!--[endif]-->

동호정은 정면 3, 측면 2칸 규모로 세워진 단동의 중층 누각건물이며 겹처마에 팔작지붕 형식이다. 동호정은 호반의 자연암반 위에 건립된 정자건물로서 화림동의 계곡의 정자 중 가장 크고 화려하며 그 아래 수정 같은 맑은 물이 흐르며 물 가운데 차일암이라는 너럭바위가 있어 수백 명이 들어설 수 있는 널찍한 암반으로 경관과 조화를 이루고 있다.

<!--[if !supportEmptyParas]--> <!--[endif]-->


정자 2층으로 오르는 나무계단이 정겨움이 넘쳐납니다.

일일이 손으로 나무를 깎아 만든 정성을 느낄 수 있어 좋습니다.

신발을 벗고 정자 마루에 올라섰습니다.

벽에는 작은 글씨로 빼꼭하게 쓴 편액이 걸려 있습니다.

상량문은 건축 시 마룻대를 올릴 때 건물과 관련한 기록을 적은 문서로서, 마룻대에 홈을 파 넣어 보관하거나, 동호정 상량문처럼 나무판에 글씨를 써 벽에 걸어두기도 합니다.

<!--[if !supportEmptyParas]--> <!--[endif]-->





천장에는 나무로 조각된 용 두 마리가 서로를 경계하며 응시하고 있습니다.

한 쪽의 용은 입에 여의주를 물었으며, 다른 한 쪽은 고기를 물었습니다.

화려한 단청이 돋보이며, 꼭 살아있는 듯한, 착각을 불러일으키게 합니다.

높은 누각 2층에서 아래로 보는 화림동 계곡과 계곡 중간에 너럭바위를 보노라면 시 한 수를 읊을 만도 한데, 시상이 떠오르지 않습니다.

핑계라도 댄다면, 날씨가 너무 더워 아름다운 화림동 계곡을 더 이상 감상할 수 없어 내려오기 바빴기 때문이 아닐까 싶습니다.

<!--[if !supportEmptyParas]--> <!--[endif]-->





시원한 강바람이 불어오는 가을에 다시 찾아 시 한 수를 꼭 지어볼까 합니다.

경상남도 문화재자료 제381호로 지정된 동호정.

함양여행코스로도 좋으며, 함양에서 가볼만한 여행지가 아닐까 싶습니다.













동  호  정

<!--[if !supportEmptyParas]--> <!--[endif]-->

조선 선조 때의 학자이신 동호 장만리(東湖 章萬里)공께서는 함양군 서하면 황산마을 태생으로 임진왜란 때 선조 임금을 등에 업고 의주로 피난을 하셨는데 선조께서 그 충성을 가상히 여겨 호성공신의 원종공신에 책록하시었으며 고종황제께서 1892년 좌승지에 추증하고 충신 정려를 내리셨습니다. 훗날 공께서 관직에서 물러나신 뒤 이곳에서 심신을 수련하시며 때때로 낚시를 즐기시던 곳입니다.

<!--[if !supportEmptyParas]--> <!--[endif]-->

공은 당시 성리학에 정통하여 사림의 추앙을 받던 충의지사로서 후손들이 충성심을 기리기 위하여 이곳에다 1890년경 정자를 세우고 공의 호를 따서 동호정이라 하였습니다.

<!--[if !supportEmptyParas]--> <!--[endif]-->

동호정은 아름다운수변 경관과 더불어 넓은 강폭에 펼쳐진 차일암은 보는 이의 마음에 시심을 일으키기에 부족함이 없어, 예로부터 이곳에서 많은 선비들이 풍류를 즐겼으며 도처로부터 찾는 이가 많은 곳입니다.

<!--[if !supportEmptyParas]--> <!--[endif]-->

함  양  군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남 함양군 서하면 황산리 842 | 동호정
도움말 Daum 지도

'제2의고향함양 > 함양가볼만한곳' 카테고리의 다른 글

[함양여행] 함양 안의면에 소재한 제월당에 올랐습니다/함양여행코스/함양 가볼만한곳/함양여행코스/함양 가볼만한곳/에드워드 헬릿 카/역사란 무엇인가/현재와 과거와의 끊임없는 대화  (5) 2016.09.03
[함양여행] 함양 안의면 남강에 그려진, 사진보다 더 선명한 한 폭의 자연 수채화/함양여행코스/함양 가볼만한곳/함양 광풍루/  (2) 2016.09.02
[함양여행] 역사와 사연을 안고 있는 함양의 정자, 동호정(경남 문화재자료 제381호) /함양여행코스/함양가볼만한곳/함양 구로정/함양 농월정/ 함양 경모정/ 함양 군자정/ 함양 거연정  (1) 2016.08.20
[함양여행] 돌 담 구멍사이로 본 안의향교 명륜당 편액과 정문에 선 위엄과 권위를 상징하는 누각 재천루/함양여행코스/함양가볼만한곳/경상남도문화재자료 제226호 안의향교  (3) 2016.08.09
[함양여행] 함양에서 부산 직통 시외버스 시간표와 요금표/함양시외버스터미널에서 백무동 행 버스시간표/함양8경 소개/함양여행코스/함양가볼만한곳/  (9) 2016.08.03
[함양여행] 올 여름 휴가는 선비의 고장 함양 안의면 선비문화탐방로를 찾아서/함양여행코스/함양가볼만한곳/여름여행지베스트/선비문화탐방로/농월정국민관광지/화림동계곡  (10) 2016.08.01
Posted by 죽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xuronghao.tistory.com BlogIcon 공수래공수거 2016.08.20 07:3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동호정 주변 경관이 참 좋습니다^^


[함양여행] "이봐라! 풀 좀 베어다오" 함양 안의면 구로정 풍경

/함양여행코스/함양가볼만한곳/여름여행지


함양군 안의면 월림리에 자리한 구로정.


경남 함양군 안의면 월림리 성북 마을 앞 도로변.

아침 운동 길에 만난 쓸쓸해 보이는 정자가 발걸음을 잡는다.

처마 아래에 '구로정'이라는 현판이 걸려있다.

그런데 안내문에는 "노수열이 지은 구로정 시판이 걸려있다"라고 표기돼 있다.

'시판'이 궁금해서 인터넷 백과사전을 찾아봤는데, 이 단어는 검색이 되지 않는다.


안내문에 적어 놓은 '시판'.

아마 '현판'이나 '현액'을 잘 못 적어 놓은 모양이다.

국어사전에는 현판과 현액은 다음과 같이 정의하고 있다.

▶ 현판 : 글씨나 그림을 새겨 문 위나 벽에 다는 널조각.

▶ 현액 : 그림이나 글자를 판에 새기거나 액자에 넣어 문 위나 벽에 달아 놓은 것.



정자 주변으로 잡초가 무성하다.

여름철 풀은 베어도, 베어도, 생명력이 강해 벤 표시가 잘 나지 않는다.

우후죽순이라는 말이 있듯, 비 한 번 내리면 잡초는 금세 자라나 온통 풀밭으로 변한다.

잡초를 베고도, 베지 않았다고 할 정도로, 오해받기가 딱 십상이다.


구로정에 이름을 올린 아홉 분의 심기가 어떨까 궁금하다.

"이봐라! 풀 좀 베어다오."





구로정


. 소재시 : 함양군 안의면 월림리 563(성북)

. 연   혁


성북마을에 있으며, 야은 이은석, 중암 이교희, 석초 우한석, 성천 양두영, 금계 이규용, 서암 노응주, 만송 박원기, 모암 이보원, 우선 백헌기 등 9인이 수계를 하여 풍류를 즐기던 곳으로, 1955년 자손들이 이를 기념하여 건립하였으며 정면 3칸, 측면 2칸이나 규모가 작은 편으로 시멘기와를 얹었다. 노수열이 지은 구로정 시판이 걸려있다.



구로정 앞으로는 남강이 흐른다.

주민들의 말에 의하면, 오래 전 비가 억수로 쏟아졌을 때, "물이 다리를 넘쳤다"고 한다.

함양 높은 산과 깊은 계곡에서 흘러내리는 물의 양이 얼마나 많은지 짐작이 가고 남는다.

당시 물이 넘쳤다는 황대교와 멀리 구로정이 보이는 풍경이다.





Posted by 죽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xuronghao.tistory.com BlogIcon 공수래공수거 2016.07.23 07: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저도 시판이란 말은 처음 듣습니다
    국학진흥원에 문의하면 알수도 있을듯 합니다

  2. Favicon of https://jongamk.tistory.com BlogIcon 핑구야 날자 2016.07.23 08:1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말씀하신대로 잡초를 제거해야 할 듯~~ 더위에 손을 못쓰고 있나보군요

  3. Favicon of https://gdlsg.tistory.com BlogIcon 도생 2016.07.23 16:1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선조들이 풍류를 즐기던 곳에 멋지게 자리한 배산임수의 정자네요.
    행복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