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는이야기] 2015년 을미년 한 해를 보내며...

/한 해 마무리 인사말/일몰명소/해넘이명소

 

거제도 남부면 홍포마을 일몰풍경.

 

[사는이야기] 2015년 을미년 한 해를 보내며...

/한 해 마무리 인사말/일몰명소/해넘이명소

 

힘차게 시작했던 2015년도 을미년.

12월 31일, 오늘은 2015년도 한 해를 보내는 마지막 날입니다.

그 누가 연도를 정해 놓았을까요?

어제가 오늘이고, 오늘이 내일이 되는 것인데도, 어제가 있고, 오늘이 있고, 내일이 있다는 것을.

어제 하루를 밝혔던 그 태양은 헌것이 되었는데, 어제의 헌 태양은 오늘 새로운 태양으로 날을 밝혔습니다.

어제 하루를 밝혔던 그 태양이 오늘 떠오르는 태양과 똑 같은데도, 사람들은 '날'과 '달'과 '연'을 정해놓고 살고 있습니다.

 

사회가 진화될수록 사람은 자신들이 만든 제도 속에 갇혀 삽니다.

어떤 이는 "그래야 사회질서를 유지할 수 있다" 할 것이고, 또 다른 어떤 이는 "사회가 너무 각박해지고 있다"며 푸념도 할 것입니다.

양비론이 존재하지만, 이런 제도를 벗어나 살 수는 없는 현실입니다.

잘 적응하며 사는 것이야말로 현세를 살아가는 현명한 자세가 아닌가 싶습니다.

 

<안개 속에 산은 있었네> 블로그 주인장 '죽풍'도 올 한 해를 돌아보면 많은 성과를 낳았고, 아쉬움도 많은 한 해가 아니었나 싶습니다.

 

올 한 해 결산으로 2015년도 마지막 날을 마무리하렵니다.

개인과 직장에 관한 구체적인 사항은 마음속에 담아 놓고, 블로그에 대한 소회만 정리할까 합니다.

며칠 전, 이웃인 '데보라'님의 1년을 결산하는 글, '왜 내가 블로그를 하지?'라는 글을 읽었습니다.

저 또한 데보라님의 글에 대해 전폭적인 지지를 보내며 댓글로 응원의 글을 달았습니다.

그 이유는 제가 블로그를 하는 이유와 크게 다르지 않았기 때문입니다.

 

2011년 7월 11일.

'죽풍'이 운영하는 블로그 <안개 속에 산은 있었네>를 개설하고 글을 공개 발행한 날입니다.

당시, 하루 방문자가 고작 몇 십 명을 넘기지 못했고, 월별로도 몇 백 명을 넘기지 못하던 시절이었습니다.

처음에는 "방문자에 연연하지 않겠다"고 다짐했지만, 사람의 욕심은 그게 아니라는 것을 알았습니다.

방문자가 없으니 계속 글을 쓸 의욕도 느끼지 못했고, "왜 이걸 하지"라는 자괴감이 드는 것도 사실이었습니다.

그렇게 많은 날을 보내고, 오늘에 이르렀습니다.

 

거제도 일몰명소 홍포마을 해넘이 풍경.

 

. 블로그 방문자 수에 연연하지 않을 것입니다.

 

블로그를 개설하고 만 4년 5월이 지났습니다.

지난 1,636일 동안 단 하루도 빠지지 않고, 1,809개의 글을 써 왔습니다.

그간 방문자는 2,809,610명(2015년 12월 31일 기준)이며, 올 한 해 방문자는 1,091,105명이며 하루 평균 2,989명으로, 11명이 모자라는 평균 3,000명이 제 블로그를 찾았습니다.

하루에 5천 명이나 1만 명 이상 방문하는 파워블로그를 꿈꾸기도 했지만, 역부족이라는 것을 깨달았습니다.

이제, 이 정도 수준에서 만족해야 한다는 것을 알게 되었습다.

그래서 방문자 수에 연연하지 않을 것입니다.

앞으로도 건강이 허락하는 시간 동안 하루도 빠짐없이 글을 써야겠다는 다짐을 해 봅니다.

 

. 지난 4년 5개월, 1,644일 동안 단 하루도 빠짐없이 글을 써 왔습니다.

. 앞으로도 건강이 허락하는 한, 글을 쓰야겠다는 다짐을 합니다.

 

퇴직을 몇 년 앞두고 있지만 이제는 모든 것을 내려놓고 쉬고 싶은 마음뿐입니다.

아마도 인간관계, 사회생활, 가족관계 등에 있어, 자신이 원하는 대로 쉽게 생활하는 사람은 없을 것입니다.

사회는 편을 나누어 분열되고, 인간관계는 서로 헐뜻고 모함하며, 이 모두는 갈등을 유발시키는 존재로서 나락에 빠져 들게 합니다.

사람들은 '행복한 삶'을 원합니다.

불행한 삶을 원하는 사람은 한 사람도 없을 것입니다.

삶이 고통인 사회에서 "행복이 어떤 것인지", "진정한 행복은 있기나 한 것인지"를 되묻는 이유이기도 합니다.

진정한 행복이 무엇인지를 알고 그 행복을 느끼며 살기 위해 모든 것을 내려놓으려 합니다.

 

. 진정한 '행복한 삶'을 위해 모든 것을 내려놓으려 합니다.

 

퇴직 후 한적한 농촌에 귀촌하여 '나만의 삶'을 영위하며 살고 싶습니다.

그 누구의 간섭도 받지 않고 수행자의 길을 따라 걷고 싶은 생각입니다.

작은 텃밭에는 고추와 상추를 심고, 오이와 토마토를 따서 다른 이들과 나눠 먹었으면 좋겠습니다.

겨울철 감나무엔 달린 홍시 몇 개는 춥고 긴 겨울을 나는 새들을 위해 남겨놓을까 합니다.

나를 지켜주고, 집을 지켜주는 동반자 역할을 해 줄, 개 한 마리와 여생을 함께 하고 싶습니다.

 

. 물이 줄어드는 연못의 고기 신세가 될 수는 없습니다.

 

해는 떨어지고 어둠은 깔리는데 갈길은 멀고 험하기만 합니다.

아침 일찍부터 준비해서 출발했다면 해가 지기 전 맘 편히 도착했을 텐데, 그렇게 하지 못한 자신을 책망합니다.

물이 거의 마른 연못에 붕어 몇 마리가 물을 찾아 온 몸을 비틀면서 헤매고 있습니다.

얼마 지나지 않아 연못에 물이 마를 것은 확실해 보입니다.

과연 붕어는 어떤 신세를 맞이할까요?

 

오늘 하루 시간이 지난 만큼, 남은 생명은 줄어들고 있습니다.

하루하루 최선을 다하는 삶이 필요합니다.

2015년도 마지막 날에 이웃과 <안개 속에 산은 있었네> 블로그를 찾아 주시는 모든 분들께 머리 숙여 감사의 인사말씀을 올립니다.

 

"여러분들이 있었기에 행복한 한 해를 보낼 수 있었습니다."

 

2016년 새해 복 많이 받으시고 건강과 행운이 함께 하기를 소망합니다.

감사합니다!!!

 

거제도 일몰명소 홍포마을 해넘이 풍경.

 

[사는이야기] 2015년 을미년 한 해를 보내며...

/한 해 마무리 인사말/일몰명소/해넘이명소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상남도 거제시 남부면 |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죽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skybluetrip.com BlogIcon 비단털쥐 2015.12.31 00: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녕하세요^^ 꿈의여행자에요~! 반가워요~~
    앞으로 자주 들릴께요^^!

  2. Favicon of https://jongamk.tistory.com BlogIcon 핑구야 날자 2015.12.31 08:0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해넘이 명소에서 한해를 정리하고 병신년 새해를 맞이 하면 좋겠군요

  3. Favicon of https://xuronghao.tistory.com BlogIcon 공수래공수거 2015.12.31 09:4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성우너합니다^^
    올 한해 수고 하셨고 2016년에도 뜻하신대로..
    그리고 건강하시기 바랍니다

  4. Favicon of https://hym9981.tistory.com BlogIcon 마니7373 2015.12.31 11:2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올 한해를 정리하면서 인생선배님의
    글을 읽으면서 많은 생각을 합니다.
    덕분에 세상 살아가는 지혜도 많이
    배울 수 있어 좋았습니다.
    2016년도에도 진솔한 글들 기대하겠습니다.
    더불어 좋은일 행복한일 많이 생기길 기원합니다^^

  5. Favicon of https://clickday.tistory.com BlogIcon 뉴클릭 2015.12.31 11:3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다녀갈게요~ 의미있는 오늘이 되셔요 ^^

  6. Favicon of https://gdlsg.tistory.com BlogIcon 도생 2015.12.31 11:3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5년 마무리 잘 하시고 2016년도 언제나 한결같은 죽풍님을 만나뵙겠습니다.
    건강하시고 행복하세요^^

  7. Favicon of http://thinkhun.tistory.com BlogIcon 훈잉 2015.12.31 12:1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5년 동안 고생하셨습니다 2016년에도 행복한 한해보내시기바랍니다

  8. Favicon of https://dragonphoto.tistory.com BlogIcon 드래곤포토 2015.12.31 13:0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5년 한해 제블로그를 찾아주셔서 감사드립니다.
    새해에도 더욱 포스팅활동을 기대하겠습니다.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

  9. 2015.12.31 14:0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10. Favicon of https://kbank.tistory.com BlogIcon 행복생활 2015.12.31 14:5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덕분에 잘 보고 갑니다 ^^
    행복 가득한 하루가 되셔요!!

  11. Favicon of https://ptjey.com BlogIcon 비키니짐(VKNY GYM) 2015.12.31 16:2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벌써 새해가 다가오고 있네요. 한해 마무리 잘하시고,
    2016년에도 건강한 한해 되세요^^

  12. Favicon of http://bmking2015.tistory.com BlogIcon 뉴론♥ 2015.12.31 16:3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2016년도에는 대박나는 한해가 되시길 바래요
    새해 복많이 받으세요

  13. Favicon of https://deborah.tistory.com BlogIcon Deborah 2015.12.31 18:1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멋진 한 해를 돌아 보는 블로그 연말 결산 포스팅이네요. 마무리 잘 하셨네요. 화이팅입니다. 내년에는 더 많은 사람들에게 사랑 받으실겁니다. 2015년 한 해도 고생 많으셨습니다. 새해 복 많이 받으세요.

 

[사는 이야기] 오늘은 2015년 을미년 정월 대보름, 달집태우기와 지신밟기 등 풍성한 민속놀이로 하루를 즐겁게

 

 

[사는 이야기] 오늘은 2015년 을미년 정월 대보름, 달집태우기와 지신밟기 등 풍성한 민속놀이로 하루를 즐겁게

 

오늘은 정월 대보름날입니다.

정월 대보름에는 지신밟기와 달집태우기 등 민속행사로 마을의 안녕과 번영을 기원하는 제례를 올립니다.

<죽풍>도 올 한 해 소망합니다.

국민 모두 올 한 해 건강하시고, 하시는 일 모두 이루어졌으면 좋겠습니다.

합장 기도합니다. _()_

 

 

정월 대보름

 

정월은 한 해를 처음으로 시작하는 날입니다. 한 해를 설계하고 일 년의 운세를 점쳐 보는 달로 이어져 오는 풍속입니다. '대보름'의 달빛은 어둠, 질병, 재앙을 없애는 밝음의 상징입니다. 이날 마을을 지키는 수호신에게 마을 사람 모두가 참여하여 질병과 재앙으로부터 벗어나 농사가 잘 되고 풍어를 기원하는 동제를 지냈습니다.

 

이 날에는 부럼 깨물기, 더위팔기, 귀밝이술 마시기, 시절 음식인 복쌈이나 묵은 나물 먹기, 오곡밥과 약밥 그리고 달떡 먹기로 하루를 보냈습니다. 

 

설날은 가족이나 집안의 명절인데 비해, 정월 대보름은 마을의 큰 명절로 온 동네 사람들이 즐기는 축제 한 마당으로 지내 왔습니다. 이날에는 줄다리기, 다리밟기, 고싸움, 돌싸움, 쥐불놀이, 탈놀이, 별신굿 그리고 지신밟기 등 마을의 이익과 안녕을 위하는 마을 단위 축제 행사를 해 오고 있습니다.

 

 

지신밟기

 

지신밟기는 음력 정초에 풍물패들을 선두로 소고패, 양반, 하동, 포수, 머슴과 탈을 쓴 각시 등이 집집마다의 지신을 밟는 세시풍속입니다. 풍물패는 지신풀이 가사를 노래하며 춤과 익살, 재주를 연희하는 것으로 마을의 안녕과 풍작 그리고 가정의 다복을 축원하는 민속놀이로, 벽사진경(요사스런 귀신을 물리치고 경사스러운 일을 끌어들임)을 목적으로 하는 신앙적 마을 행사입니다.

 

 

 

 

달집태우기

 

정월 대보름 날 다이 떠오를 때 생솔가지 등을 쌓아올린 무더기에 불을 질러 태우며 노는 세시풍속을 말합니다.

 

 

 

 

[사는 이야기] 오늘은 2015년 을미년 정월 대보름, 달집태우기와 지신밟기 등 풍성한 민속놀이로 하루를 즐겁게

 

Posted by 죽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0572.tistory.com BlogIcon 『방쌤』 2015.03.05 11: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즐거운 정월대보름 보내세요~
    맛있는 음식들도 많이 챙겨 드시구요^^

  2. Favicon of https://lilyvalley.tistory.com BlogIcon 릴리밸리 2015.03.05 12:0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보름달을 볼 수가 있다고 해서 기대를 하고 있습니다.
    올 한해도 건강하시고 좋은 일만 가득하시길 바랍니다.^^

  3. Favicon of https://gdlsg.tistory.com BlogIcon 도생 2015.03.05 12:5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렸을 때만 해도 도회지에서도 볼 수 있었던 모습인데 요즘은 보기 힘듭니다.
    행복하세요^^

  4. Favicon of https://tokyo.innoya.com BlogIcon 이노(inno) 2015.03.05 13:2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렸을때는 이런저런 행사들이 많았는데..
    요즘은 많이 없어진듯합니다.
    다리 밑에서 쥐불놀이도 하고 그랬는데,
    요즘은 주차장으로 바껴져서 그런것도 못한답니다.

  5. Favicon of https://nimpopoyes.tistory.com BlogIcon 톡톡 정보 2015.03.05 14: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월대보름 민속놀이에 대해 알아갑니다.
    남은 시간도 즐겁고 행복한 시간 보내세요^^

  6. Favicon of https://soulwit.tistory.com BlogIcon 세상속에서 2015.03.05 15:3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월 대보름 행복하게 보내시고,
    하시는일 모두 잘되시길 바래요.

  7. Favicon of https://su1624.tistory.com BlogIcon 도느로 2015.03.05 16:4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늘 밤 둥근 보름달이 보였으면 좋겠습니다.
    바라는 소원이 워낙많아 빌게많네요 ^^
    죽풍님의 소원도 모두 이뤄지길 바라겠습니다.

  8. Favicon of https://yahoe.tistory.com BlogIcon 금정산 2015.03.05 22:4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늘 부산은 둥근 달을 볼 수 없었네요 ㅎㅎ
    대신 잘 보고 갑니다.

  9. Favicon of https://lynmi.tistory.com BlogIcon 린미 2015.03.06 14: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작은 보름달이라고 하더니~작지만...멋있었어요^^
    이런 전통을 따르는것이 좋은데..점점 사라져가니 아쉽네요ㅠㅠ

  10. Favicon of https://datafile.tistory.com BlogIcon 신기한별 2015.03.06 21:2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월대보름 이모저모 잘 보고 갑니다.

  11. Favicon of https://aaqq.tistory.com BlogIcon 아쿠나 2015.03.07 07:1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5일보다.. 어제 보름달이 더 밝게 보이더군요 ㅎㅎ