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근식물 종류 중에서도 대표하는 꽃이라면 튤립이 아닐까 싶습니다.
4월 중순부터 피기 시작한 튤립이 지고나니, 매혹을 느끼게 하는 보라색 알리움이 꽃을 피웠습니다.
알리움 꽃말은 무한한 슬픔이라고 합니다.
튤립과 수선화 밭에서 핀 군계일학이라 할 수 있는 보라색 알리움 꽃이 참 이쁘기만 합니다.

Posted by 죽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