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꽃 한 송이로 블로그 운영 1개월을 자축하고 돌아보며...


연꽃.  촛불을 밝힌 연등을 생각하게 만드는 어둠을 밝히는 꽃. 희망을 본다.


블로그를 열고 운영한지 오늘로서 한 달. 매일 한 건 이상의 포스팅을 목표로 뜨거운 여름날을 지냈다. 어떻게 흘러갔는지도 모를 정도다. 군 시절의 옛 추억이 떠올랐다. 그게 추억일까? 추억이라 하기에 좀 뭣 하다는 생각이다. 추억은 좋은 이미지라는 생각이 앞서기에. 늦잠 자고 싶은 젊은 나이에 매일 아침, 제 뜻과 상관없이 일찍 일어나야 했던 그 기억. 내가 경험했던, 군 시절 추억 아닌 기억이다.


블로그를 운영하는 것도 마찬가지라는 생각이 앞선다. 누가 시켜서 한 것도 아니고, 좋아서 시작한 일이지만, 힘든 것은 마찬가지. 그러나 어쩌랴! 이미 시작한거 목표의 반이라도 이루고 싶은 마음이다. 이제는 어느 정도 단련이 돼 가고 습관이 붙어 가는 느낌이다. 풍란을 돌에 붙여 착근해 가는 상태라고 할까?


정확히 오늘로서 한달. 매일 한 건 이상 포스팅을 했다. 앞으로 석 달 간 매일 한 건 이상의 포스팅을 할 계획이다. 100일째 되는 날 다시 돌아보며 느낌을 글로 남길 것이다. 지난 한 달간의 성적표를 말한다면, 좋은 것도 아니고 나쁜 것도 아니다. 욕심을 부리면 끝도 없는 법이라는 것을 블로그를 통해서 알았다. 블로그를 ‘안개 속에 산은 있었네’라 정한 이유도, 짙은 안개 속에 산은 존재하는 법인데, 많은 사람들이 겉모습에 치중하며 사는 것을 경계하자는 뜻에서였다. 그런데, 내 자신이 겉모습에 중점을 두지 않았나를 돌아본다.


성적표를 공개까지 할 것도 없을 것 같다. 이미 블로그를 운영하는 사람이라면 다음 뷰에서 제 블로그를 확인하면 알 수 있을 테니 말이다. 그래도 지난 성적은 모르니 공개토록 해야 되지 않을까. 오늘 현재, 다음 뷰에 발행되는 블로그는 297,433명. 2011년 7월 11일 기사 첫 공개발행 하던 날, 랭킹은 여행 2685위, 전체 17770위. 22일 지난, 8월 2일 여행 169위(전체 1902)까지 올랐다가, 8월 3일 여행 172위(전체 1874)로 3단계 떨어짐. 그날 이후 다시 반등하여 상승세를 타고 있으며, 한달 지난 오늘(8월 11일) 여행 114위, 전체 1256위.


그러나 랭킹이 높아도 무슨 소용이 있으랴, 방문자가 적은데. 지금까지 기껏해야 방문자가 하루 100명을 밑돌고 있다. 무슨 이유일까. 글이 형편없는 것일까, 사진이 부족할까. 우수 블로그를 보며 벤치마킹도 해 봤지만, 한 달 동안 방문자는 큰 변화를 보이지 않고 있다. 그러던 중 mentor를 찾았다. 블로그 <j4blog>. 이곳저곳을 보다 블로그 방문자를 늘리는 3가지 방법(How do I increase visitor on my blog?)이 눈에 띄었다.


내용인즉슨 이렇다. ①자주 글을 등록해야하고, ②기사의 양이 많아야 하며, ③블로깅 초기에는 글의 질보다는 양이라는 것을. 그렇다. 수긍이 가고 남는다. 일단 따라해 보기로 하자. 시작한지 이제 한달 됐는데 무슨 방문자가 그리 많을까, 그런 욕심부터 고치고 다시 시작해 보자는 생각이다. 그래서 내 자신에게 외쳐본다. 

Go! Go! Go!

그런데도 한 가지 의문이 인다. 하루 백 명을 밑돌던 방문자가 그제(8. 9일)는 408명을 기록했으니. 검색엔진의 기계적인 문제가 있는지 도무지 모르겠다. 누구 아는 분 있으면 손 좀 들어주시려나?


 


 

Posted by 죽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zanywitch.tistory.com BlogIcon 엉뚱한마녀의상상!? 2011.08.11 08:2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연꽃이 예쁩니다.
    100명을 밑돌았다고해도 키워드는 날이 갈때마다 계속 순위가 바뀌므로 님께서 쓰셨던 어떤글이 약간의 화제를 모아서 그럴수도 있습니다.

    아니면 검색로봇이 돌다가.. 갑자기 묻혀있던 글을 살려내서 그러루도있구요

    전 50명정도 왔었던 블로그가 5000명온적도있습니다 ㅋㅋ

    • 죽풍 2011.08.11 08:24  댓글주소  수정/삭제

      예,,, 그렇군요.
      방문자 수에 크게 신경쓰지 않고 좋은 블로깅을 하면 되지 않을까 싶네요. 말씀 주셔서 감사합니다.

  2. Favicon of http://zanywitch.tistory.com BlogIcon 엉뚱한마녀의상상!? 2011.08.11 08:2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연꽃이 예쁩니다.
    100명을 밑돌았다고해도 키워드는 날이 갈때마다 계속 순위가 바뀌므로 님께서 쓰셨던 어떤글이 약간의 화제를 모아서 그럴수도 있습니다.

    아니면 검색로봇이 돌다가.. 갑자기 묻혀있던 글을 살려내서 그러루도있구요

    전 50명정도 왔었던 블로그가 5000명온적도있습니다 ㅋㅋ

  3. Favicon of https://porky.tistory.com BlogIcon 뽀키 2011.08.11 08: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블로그는 자신을 위한 자신만의 공간이라고 생각합니다.
    자신의 일상을 꾸준히 채워나가신다면 좋은 결과가 기다리고 있을것입니다.
    방문자수나 랭킹에 신경쓰지 마시고 자신만의 공간을 만들어보심이 어떠하실런지요.
    저도 블로그 초보입니다만 처음에 가졌던 그 욕심들은 이제 다 버렸습니다.ㅎㅎㅎ
    즐거운 하루되시기 바랍니다.^^

    • 죽풍 2011.08.11 08:46  댓글주소  수정/삭제

      예,,, 맞습니다. 잘 알고 있는 사실이지만, 욕심을 버려야 되겠죠. 진한 커피와 음악이 있는 작은 카페... 뽀키님의 블로그에 진한 커피향이 납니다. 사진도 너무 좋네요. 말씀 주셔서 감사합니다.

  4. Favicon of https://dangjin2618.tistory.com BlogIcon 모르세 2011.08.11 10:3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축하 드립니다.즐거운 블로그 생활이 이어졌으면 합니다.

    • 죽풍 2011.08.11 11:50  댓글주소  수정/삭제

      님께 많이 배워야 되겠습니다. 감사합니다. 내려 놓는다는 것은 참된 아름다움입니다. 이제부터 내려 놓기 연습에 힘을 쏟아 보렵니다. 감사합니다.

  5. 박성제 2011.08.11 10:40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먼저 축하 드림니다 벌써 한달이라니 정말 빠른세월입니다.

    • 죽풍 2011.08.11 11:51  댓글주소  수정/삭제

      그렇죠. 여름 한 달이 어찌 지나 갔나 봅니다. 남은 여름날 건강하게 보내시기 바랍니다.

  6. 보경 2011.08.11 17:2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안개속에 산은 있었네 블로그 운영 1개월을 열심히 한 죽풍님께 축하의 박수를 보내며 무궁한 발전 기대 해 봅니다 화이팅 ! 진심으로 축하해요

  7. 고목 2011.08.12 10:0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축하드립니다....가끔씩 들어와서 글 읽고 갑니다....앞으로도 계속 거제 자랑과 진솔한 글들 기대합니다..

    • 죽풍 2011.08.19 09:11  댓글주소  수정/삭제

      감사합니다. 거제도의 아름다운 모습과 좋은 소식 많이 올리도록 하겠습니다.

  8. Favicon of http://blog.daum.net/neverdiekang69 BlogIcon 꿈꾸는 모시마 2011.08.17 20:5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축하합니다.
    이곳 미국에서 죽풍님의 글을 보고
    한국을 생각하는 한사람으로서
    앞으로도 우리 한국의 아름다운 모습 많이 부탁드릴께요.

    • 죽풍 2011.08.19 09:10  댓글주소  수정/삭제

      어이구,,,감사합니다. 미국서 이런 축하글을 받다니 영광입니다. 그렇습니다. 한국은 정말 아름다운 나라지요. 앞으로도 좋은 모습 보여주도록 노력하겠습니다. 항상 건강하시고 고국사랑에 변함없었으면 합니다. 감사합니다.

  9. Favicon of http://matenrou.tistory.com BlogIcon 마천루 2011.08.30 11:32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축하드립니다.
    저는 일본에서 인사드립니다.
    티스토리 여행 카테고리에 소개되어 있어 알게 되었습니다.
    방문자수가 는 이유중 하나일 것 같습니다.
    능포가 고향인지라 너무 반가운 글입니다.
    건강하시고 사시는 모습 참 뵈울 게 많다는 생각이 드는군요.
    고향 거제 소식 앞으로도 잘 부탁드립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