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4절기] '소한의 얼음 대한에 녹는다'는, 24절기 가운데 마지막 절후인 '대한'

/24절기 풍습/사는이야기


영하의 날씨에도 행인의 발길에 아랑곳하지 않고 깊은 잠에 빠져 있는 개.

 

[24절기] '소한의 얼음 대한에 녹는다'는, 24절기 가운데 마지막 절후인 '대한'

/24절기 풍습/사는이야기

 

오늘(21일)은 '대한(大寒)'입니다.

24절기 가운데 마지막 절후로서, 양력 1월 20일이나 21일이 대한에 해당되는 날입니다.

이날은 태양의 황경이 300도 되는 날로서, 음력 섣달로 매듭을 짓는 절후입니다.

 

겨울철 추위는 입동에서 시작하여 소한까지 추워지고, 대한에 이르러 최고에 이른다는데, 이는 중국의 상황이라고 합니다.

우리나라는 1년 중 가장 추운 시기가 1월 15일 전후라고 합니다.

그래서 우리나라에서는 오히려 소한 때가 더욱 춥다고 하네요.

 

대한과 관련한 속담도 전해오고 있습니다.

 

"춥지 않은 소한 없고, 포근하지 않은 대한 없다."

"대한이 소한의 집에 가서 얼어 죽었다."

"소한의 얼음 대한에 녹는다."

 

소한 때가 대한 때보다 훨씬 춥다는 선조들의 인식이 아닌가 싶습니다.

 

이날 풍속으로는, "이 날 밤을 해넘이라 하여 콩을 방이나 마루에 뿌려 악귀를 쫓고 새해를 맞았다"고 합니다.

제주도에서는 이사나 집수리 등 집안 손질은 언제나 신구간(新舊間)에 하는 것이 관습화 돼 있다고 합니다.

이때 신구간은 대한 후 5일에서 입춘 전 3일간을 말하는 것으로 보통 1주일이 된다고 합니다.


 

요 며칠 사이, 영하의 날씨가 계속 이어지면서 참 추웠습니다.

거제도 날씨는 중북부에 비하면 춥다고도 할 수 없을 정도로 포근한 것이 사실입니다.

그럼에도 거리를 오가는 사람들은 추위를 많이 느끼는 것 같습니다.

 

차량이 다니는 도로에 개 한 마리가 잠을 자고 있습니다.

영하로 뚝 떨어진 아주 추운 날씨에도 녀석은 아랑곳하지 않고 잠에 빠져 있습니다.

사람이 다가다도 깨어날 줄 모르고 깊은 잠에 빠졌습니다.

옆에는 바람을 막아 주는 제 집에 있는데도, 개는 거리 바닥에 온 몸을 대고 잠이 들었습니다.

 

사람이 소리를 질러도 못들은 채 깨어날 줄 모릅니다.

혹여, 얼어 죽기나 한 것인지 한참을 지켜보니 눈을 떠 깜박거리면서 주변을 살피는 모습을 보입니다.

다행히 얼어 죽지는 않았습니다.

그리고 다시 눈을 감고 깊은 잠에 빠져 듭니다.

마음 같아서는 이불 한 장을 덮어주고 싶었지만 그럴 형편이 되지 않아 발길을 돌렸습니다.

강인한 정신력(?)과 체력으로 잘 버티면서 건강하게 살아 갈 것이라 믿습니다.

 

대한이 지나면, 곧 봄이 오겠지요.

다가오는 봄엔 보다 나은 희망이 가득한 계절이 되었으면 합니다.


 

[24절기] '소한의 얼음 대한에 녹는다'는, 24절기 가운데 마지막 절후인 '대한'

/24절기 풍습/사는이야기

 

 

Posted by 죽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jongamk.tistory.com BlogIcon 핑구야 날자 2016.01.21 07: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번주 까지만 견디면 날이 풀린다고 하네요

  2. Favicon of http://bmking2015.tistory.com BlogIcon 뉴론♥ 2016.01.21 09:2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번주라 시간이 빠르게 지나가기는 하네요 ㅎㅎ 겨울도 금방가고 봄봄봄

  3. Favicon of https://xuronghao.tistory.com BlogIcon 공수래공수거 2016.01.21 10:0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올해는 소한보다 더 추운 대한이 되었네요
    2월되면 좀 풀리겠지요^^

  4. Favicon of https://meloyou.com BlogIcon 멜로요우 2016.01.21 10:5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번겨울은 대한이 더 추워요.. 개도 추워서인지 꼼짝도 안하네요.. 집안에 들어가면 좋을텐데 말이죠

  5. Favicon of https://deborah.tistory.com BlogIcon Deborah 2016.01.21 10:5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랬군요. 여기도 날씨가 춥네요. 오늘 밤에 눈이 올꺼라는데 올지 모르겠네요.

  6. Favicon of https://clickday.tistory.com BlogIcon 뉴클릭 2016.01.21 11:3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완전 잠에 빠져있군요 ㅎㅎ
    정말 어느 순간에 봄이 찾아오겠죠 ^^

  7. Favicon of https://windyhill73.tistory.com BlogIcon 바람 언덕 2016.01.21 11:5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네, 그 봄이 정말 봄이었으면 좋겠네요.
    자연의 섭리를 거스를 수는 없겠죠.
    그 이치를 위정자들도 잘 깨우쳐야 할텐데요.
    ^^;;

  8. Favicon of https://heysukim114.tistory.com BlogIcon *저녁노을* 2016.01.21 12: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매섭게 춥네요.ㅠ.ㅠ

  9. Favicon of https://gdlsg.tistory.com BlogIcon 도생 2016.01.21 13:0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기후변화 때문인지 예전과는 날씨가 많이 달라졌습니다.
    행복하세요^^

  10. Favicon of https://su1624.tistory.com BlogIcon 도느로 2016.01.22 03:3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렇게 춥다가 대한의 추위는 조금 나아진것 같습니다.
    또다시 추워진다고하니 든든히 입고다녀야 할 것 같습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