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의 부처님] 이 마음 어디에 있나/ 법상스님/ 오늘의 법문


소박한 삶이 있는 풍경, 이처럼 소박하게 살 수는 없는 것인지 오늘도 묻습니다.


이 마음 어디에 있나/ 법상스님


마음은 날뛰는 원숭이와 같아

가만히 있지를 못하고

경계 따라 이리 저리 옮겨 다니길 좋아합니다.


내 마음이 내 안에 중심 잡고

딱 붙어 있어야 할 것인데

이 마음이 자꾸 바깥으로 놀아난다는 말입니다.


사랑하는 사람에게 가 붙었다가,

미워하는 사람에게 가 붙었다가,

돈에 가 붙었다가,

명예에, 권력에, 지위에 가 붙고,


고등학생들은 대학에 가 붙고,

대학생들은 취직에 가 붙고,

직장인들은 진급에 가 붙고,

부모가 되면 자식에 가 붙고,


욕을 얻어먹으면 욕한 사람에게 가 붙었다가,

칭찬을 들으면 칭찬한 사람에게로 옮겨가고,

이미 지나간 과거에 가 붙기도 하고,

오지도 않은 미래에 가 붙기도 하고 말이지요.


하루에도 아침부터 저녁까지

눈, 귀, 코, 혀, 몸, 뜻이

세상과 접촉하는 순간순간

우리 마음은 색성미촉법에게로

딱 달라붙어 꼼짝 달싹을

못하게 된단 말이지요.


"이 마음이 어디에 있다"

늘 비추어 볼 수 있어야 합니다.

마음이란 놈의 특성이 붙잡기를 좋아하다 보니

이놈은 밖으로 외출만 하고 돌아오면

혼자 오지를 않고 온갖 번뇌며 애욕이며 집착꺼리를

잔뜩 짊어지고 돌아온단 말입니다.


그러니 늘 마음이 무거운 것입니다.

늘 혼란스럽고 정리가 안 되고 그러는 것이지요.

마음이 바깥으로 많이 쏘다니는 사람이

내적으로 순일하지 못하고 정신이 없거든요.


내 마음이 다른 곳에 가 있을 때,

삶의 에너지는 조금씩 쇠잔해 갈 것이며

중심이 없으니 헛헛한 마음만 늘어갈 것입니다.


그러나 몸과 마음이 "지금 여기"에

온전히 집중하여 중심을 잡고 있을 때

속 뜰의 본래 향기는 조금씩 빛을 놓게 될 것이며

당당하고 떳떳한 삶의 에너지가

고동치게 될 것입니다.


이 마음이 내 안에 중심 잡고 딱 버티고 있어서

몸 있는 곳에 마음도 함께 있어야 합니다.


몸은 여기에 있는데

마음은 늘 다른 곳으로 기웃거리고 있으니

몸과 마음의 균형이 자꾸 깨어지게

되는 것입니다.


그러다 보면 몸에 이상이 오고

마음에도 이상이 오게 되는 것이지요.

온갖 몸의 병이 생기는 연유도 그렇고

마음의 병으로 고뇌하는 이유도

이런 연유 때문입니다.


몸과 마음을 

자꾸 둘로 갈라놓지 마세요.

마음을 다른 곳으로 내보내지 말라는 말이지요.


그러기 위해서는 마음의 처소를

늘 비추어 볼 수 있어야 합니다.


이 마음이 오늘은 또 어디로 쏘다니는가.

어디로 다니면서 또 어떤 번뇌를 가지고 돌아올 것인가.

잘 관찰해 보아야 할 것입니다.


일단 나간 마음이라도 잘 비추어 보게 되면

들어 올 때 뭔가를 자꾸 싸가지고 들어오지 않고

다 비우고 텅 비운 채 들어올 수 있는 것입니다.


도둑놈이 훔치러 갔다가 주인이 두 눈 뜨고 바라보면

어디 훔쳐 갈 수 있겠어요?


그러니 수행자는 늘

"이 마음 어디에 있나"하고

잘 비추어 볼 수 있어야 하겠습니다.


이 마음 어디에 있나/ 법상스님


Posted by 죽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akimgbs1972.tistory.com BlogIcon 뉴론7 2017.03.05 09:0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소박한 곳에서 살면 좋겠네요.
    오늘은 법문 잘보고 갑니다.

  2. Favicon of https://grandflying.tistory.com BlogIcon 문득묻다 2017.03.05 12:4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모든 문제는 결국 마음인 것 같습니다.
    좋은 말씀 잘 새기고 갑니다^^

  3. Favicon of https://impresident.tistory.com BlogIcon 절대강자! 2017.03.05 14: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마음 어디에 있나??? 일체유심조.....
    좋은글 잘 읽고 갑니다.

  4. Favicon of https://gdlsg.tistory.com BlogIcon 도생 2017.03.05 21:0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마음의 바다에 부는 바람 때문에 물결이 일어납니다.
    행복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