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복찾기] 누구를 만나러 가는 길은 설렘과 행복으로 가득합니다

/한국불교대학 대관음사에 계시는 그분은 누구일까요?/죽풍원의 행복찾기프로젝트


저 자동차에 탄 사람은 누구를 만나러 어디로 가는 길일까요?


매주 화요일은 아침 일찍 대구행 시외버스를 탑니다.

이와는 별도로 백중천도재 입재가 시작된 7월 19일부터 막재가 열리는 9월 5일까지는 1주일에 한 번 더 버스를 타야합니다.

가진 것이 시간인지라, 버스를 타고 고속도로를 달리는 기분은 참 좋습니다.

그것도 누구를 만나러 가는 길은 설렘과 행복으로 가득합니다.


해인사IC를 통과하는 주변 산 아래로 하얀 구름이 쌓였습니다.

참 보기 좋은 풍경입니다.

자가 운전보다 버스를 타는점이 더 좋은 것은 편안하게 주변 경치를 감상하는 것이 아닐까 싶습니다.

맞은편에서 달리는 자동차는 대구 반대방향인데 어디로 누구를 만나러 가는 것일까요?


먼 길을 달려 만나는 상대에 따라 그 느낌은 다를 것입니다.

형사문제로 혐의를 받고 경찰이나 검찰에 불려나가는 사람은 만나는 상대가 좋지마는 않을 것이며, 때로는 겁이 나기도 할 것입니다.

병원에 의사를 만나러 가는 길도 그리 불편할 수도 있습니다.

장례식장에 위문을 가는 길도 편한 마음은 아닐 것입니다.


좋지 않은 만남이나 그리 썩 유쾌하지 않은 만남도 있지만, 설렘과 행복이 가득한 만남을 위해  떠나는 길도 있습니다.

청춘남녀의 사랑을 위한 만남의 길, 그 길은 가는 내내 행복 가득입니다.

아들이 명문대 합격을 하고 입학식을 축하하러 가는 길도 행복 가득한 만남의 길입니다.

십 년 만에 유학 간 자식을 마중하기 위해 공항으로 가는 길은 설렘으로 가득한 길이 될 것입니다.


그러면 나는 누구를 만나러 가는데, 이처럼 설렘과 행복으로 가득할까요?

그분은 진리와 지혜가 충만한 분입니다.

또한 어리석은 사람을 깨우치게 하는 힘이 있고, 제 한 몸 바쳐 어려운 이웃을 도와주는 일을 기꺼이 하시는 분입니다.

그분은 욕심도 내지 않고, 성내지도 않으며, 어리석은 일도 벌이지 않는 깨달은 분입니다.


그분은 사람이 아닙니다.

나는 사람을 만나러 멀리 대구로 가는 길이 아닙니다.

그분은 누구일까요?

바로 석가모니 부처님이요, 깨달음을 성취하신 많은 불보살님들입니다.


한국불교대학 대관음사에 다니면서 시작한 제2의 삶.

지금은 어리석음으로 가득한 가시밭길을 한창 걸어가고 있습니다.

그 가시밭길이 끝나면 지혜가 충만한 걷기 편한 설렘과 행복으로 가득한 길을 만날 것입니다.

그날을 위해 정진하고 또 정진할 것입니다.


Posted by 죽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7.08.25 00:1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

  2. Favicon of https://heysukim114.tistory.com BlogIcon *저녁노을* 2017.08.25 04:0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설레임 가득한 발걸음...
    잘 보고갑니다.

    즐거운 금요일 되세요^^

  3. Favicon of https://bubleprice.tistory.com BlogIcon 버블프라이스 2017.08.25 05:0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자동차는 누구를 만나러 가는 길일까요?'
    사진 제목만을 읽고는 죽풍님의 차가 아닌가 싶었는데요..
    다 읽고 나니 죽풍님은 버스를 타고 가르침을 배우러 한국불교대학 대관음사에 다녀오셨군요?
    와.. 오늘도 죽풍님의 글솜씨에 감탄하고 갑니다^^

  4. Favicon of https://jongamk.tistory.com BlogIcon 핑구야 날자 2017.08.25 07: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가르침에 푹 빠지셨군요 보기 좋아요 화이팅

  5. Favicon of https://xuronghao.tistory.com BlogIcon 공수래공수거 2017.08.25 09: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주에 한번씩 대구를 오시는군요
    가기 싫은곳. 병원,경찰서,법원 전 다 가 봤네요 ㅎㅎ

  6. Favicon of https://travelyoungdo.tistory.com BlogIcon 영도나그네 2017.08.25 15:3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하!
    지금 죽풍님은 매주마다 부처님의 세계로 가고 있군요..
    역시 누구든 만나는길은 슬레임의 연속인것같더군요..
    평소 생각하는 좋은 인연이 계속 이어지기를 기대해 봅니다..

  7. Favicon of https://gdlsg.tistory.com BlogIcon 도생 2017.08.25 20: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차를 타고 가면서 구름을 내려다 보는 것은 좀처럼 보기 힘든 광경입니다.
    행복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