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의 부처님] 존재 지향적인 삶/법정스님/오늘의 법문


 

존재 지향적인 삶/법정스님


삶을 마치 소유물처럼 생각하기 때문에

우리는 그 소멸을 두려워한다.

삶은 소유물이 아니라

순간순간의 있음이다.

 

영원한 것이 이 세상에 어디 있는가.

모두가 한때일 뿐.

그러나 그 한때를 최선을 다해

최대한으로 살 수 있어야 한다.

삶은 놀라운 신비요, 아름다움이다.

 

내일을 걱정하고 불안해하는 것은

이미 오늘을 제대로 살고 있지 않다는 증거이다.

오늘을 마음껏 살고 있다면

내일의 걱정 근심을

가불해 쓸 이유가 어디 있는가.

 

죽음을 두려워하고 무서워하는 것은

생에 집착하고 삶을 소유로

여기기 때문이다.

 

생에 대한 집착과

소유의 관념에서 놓여날 수 있다면

엄연한 우주 질서 앞에

조금도 두려워 할 것이 없다.

 

새롭게 시작하기 위해

묵은 허물을 벗어 버리는 것이므로,

물소리에 귀를 모으라.

그것이 우주의 맥박이고

세월이 흘러가는 소리다.

 

우리가 살 만큼 살다가

갈 곳이 어디인가를 깨우쳐 주는

소리 없는 소리다.

 

존재 지향적인 삶/법정스님

Posted by 죽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gdlsg.tistory.com BlogIcon 도생 2018.01.07 18:0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색신의 소멸과 법신의 참모습을 찾는 이 세상 사람의 구도 여정은 아직 현재진행형입니다.
    행복하세요^^

  2. Favicon of https://bubleprice.net BlogIcon 버블프라이스 2018.01.08 05:1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 법문 입니다.
    오늘도 글 잘 읽고 갑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