곤충 거미와 관련한 속담이 있습니다.
'산 입에 거미줄 치랴'입니다.
이 속담은 "아무리 어렵게 살아도 죽지 않고 그럭저럭 버텨 내며 살아 간다"는 뜻으로, 사람 입에 거미줄을 칠 때까지 굶어 죽지 않고 노력한다는 의미라 할 수 있습니다.

곤충 거미가 먹잇감을 구하기 위해 열심히 거미줄을 치듯, 사람도 세상 낙오자가 되지 않기 위해 열심히 일하며 살아야 되겠습니다.

Posted by 죽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