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10. 14.

늦가을, 이웃과 나누는 만찬.
여름철에 잡아 보관한 수박향 은어와 삼겹살의 만남입니다.
시골에 사는 재미가 이런게 아닐까요?
행복한 시간입니다.

 

Posted by 죽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