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오도 비렁길⑦] 금오도에서 멋진 추억의 밤을 보내면서, 금오도바다애펜션

/금오도 펜션

 

여수 금오도 바다애펜션 초저녁 풍경입니다.

 

[금오도 비렁길⑦] 금오도에서 멋진 추억의 밤을 보내면서, 금오도바다애펜션

/금오도 펜션

 

여수 돌산읍 신기항에서 출항하는 차도선은 약 20분이면 금오도 여천항에 도착합니다.

금오도 도착 후, '금오도 비렁길' 3코스 산행을 마치고 예약한 펜션으로 향했습니다.

금오도에는 몇 군데의 펜션이 있으며, 일행은 인터넷 검색 후 '금오도바다애펜션'으로 방을 잡았습니다.

 

차량에서 짐을 풀고 예약된 2층으로 발길을 옮기는데 문제가 생겼습니다.

'소통부족'이었을까요, '착오'가 생겼을까요, 펜션 주인장은 1층을 안내하고 있었습니다.

일행 중 예약한 직원은 분명히 '높은데서 전망을 구경' 할 수 있는 2층을 예약했고, 주인장은 1층이라고 하는 것입니다.

자초지중을 물으니, 어쩌다 착오가 생겨서 먼저 온 여행자가 2층을 차지했다는 것이었고,

2층 여행자는 짐을 풀고 낚시를 떠나고 없다는 것입니다.

 

이로 인해 유쾌하지 않은 기분이었지만, 일행들에게 양해를 구해야만 했습니다.

"뭐, 1층이나 2층이나 거기서 거긴데 뭐"라고 하면서 말입니다.

짐을 풀고 마당 의자에 앉아 가져온 안주와 간단한 소주 한 잔을 들이켰습니다.

참으로 꿀 같이 단 소주 맛입니다.

 

 

 

잠시 시간이 지나자 주인장이 횟감과 갓김치를 내어 주면서 먹으라고 권합니다.

횟감은 그물망에 든 작은 쥐치와 망둥어 등 잡어였습니다.

그렇고, 그렇게, 일행과 주인장은 소주잔을 주고받으며 한 동네 사람이 되고 말았습니다.

조금 전 방 예약문제로 작은 실랑이를 한 것은 온데간데없이 사라지고 화기애매(?)한 분위기만 감돌았습니다.

 

그러고 보니, 참 '인간이 간사스럽다'는 생각이 듭니다.

그깟 횟감 몇 마리 얻어먹었다고, '이렇게 기분이 좋아질 수 있다'니 말입니다.

그래도 기분이 좋다는데 어쩌겠습니까?

이날, 여수도 금오도에서의 밤은 이렇게 좋은 분위기로 시작하면서 밤은 깊어져만 갔습니다.

 

금오도 바다애펜션

. 위치 : 전남 여수시 남면 심장길 21(4코스)

. 펜션이름 : 금오도바다애펜션

. 예약 전화번호 : 010-6601-2696

. 홈페이지 바로가기 : 금오도바다애펜션

☞ 이 펜션은 올 4월에 준공하여 실내분위기는 쾌적하고 침구도 깨끗한 상태로 관리를 잘 하고 있었습니다.

 

 

주인장이 잡은 쥐치와 망둥어 등 잡어를 일행에 주었습니다.

주인장과 소주 잔을 나누며 한 동네 사람이 되고 말았습니다.

갓김치에 싸 먹는 회 맛이 감칠나게 맛이 있었습니다.

 

 

 

 

 

 

금오도바다애펜션 야경 풍경입니다.

 

 

 

 

금오도바다애펜션 실내와 바깥 모습입니다.

 

 

 

 

 

 

아침 식사로 전복죽을 주문했습니다.

1인분에 1만 원인데, 양은 먹고도 남을 만큼 많이 주었습니다.

주인장의 인심이 넉넉해서 좋았습니다.

 

 

 

금오도바다애펜션을 운영하는 주인장 내외분의 모습입니다.

딱 보기에도, 인심이 넉넉해 보이시지 않으신가요?

혹여, 이 펜션을 예약하여 찾는다면 후한 인심을 대접 받을 것이라는 생각이 듭니다.

 

 

 

금오도바다애펜션 주변 풍경입니다.

 

 

 

 

 

[금오도 비렁길⑦] 금오도에서 멋진 추억의 밤을 보내면서, 금오도바다애펜션

/금오도 펜션

 

 

Posted by 죽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s://0572.tistory.com BlogIcon 『방쌤』 2014.11.07 01: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잡어지만 씨알이 큰 망둥어 넘들은 퉁퉁 썰어놓으면 꽤 먹을만 합니다^^ㅎ
    탕도 은근히 조미료 쏟아부으면 맛도 나구요~
    사건사고 넘치는게 여행 아니겠습니까
    그러면서 또 쐬주 한 잔 하고 새로운 인연 쌓아가는 것이구요~
    더 기억에 남는 즐거운 여행이었을 것이라고 생각합니다~^^ㅎ

  2. Favicon of https://system123.tistory.com BlogIcon 예또보 2014.11.07 08:2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금오도 바다 팬션 너무 좋네요
    여행 정말 너무 좋을것 같습니다
    즐건 하루 되세요 ^^

  3. Favicon of http://landbank.tistory.com BlogIcon landbank 2014.11.07 08:3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 정말 너무 멋진곳이네요 ㅎ
    좋아보입니다 ^^

  4. Favicon of https://gsgagu.tistory.com BlogIcon 거산가구 2014.11.07 09:5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낭만이 있어보이는 곳 같습니다

    한번쯤 가보고 싶네요

  5. Favicon of https://catchfire.tistory.com BlogIcon 캐치파이어 2014.11.07 11:1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금오도 바다애펜션가서 몇일 쉬다오고 싶어지네요. ^^
    잘보고 갑니다. 행복한 하루되세요. ^^

  6. Favicon of http://ststo.tistory.com/ BlogIcon 스탁스터디 2014.11.07 16:29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금오도 바다 직접 보고싶네요^^

  7. Favicon of https://gdlsg.tistory.com BlogIcon 도생 2014.11.07 18: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바람쐬며 한 잔 하기 좋은곳이네요.
    행복하세요^-^

  8. Favicon of https://su1624.tistory.com BlogIcon 도느로 2014.11.07 21:5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팬션도 좋아보이고 주인장의 표정도 인자하게보입니다.
    넉넉한 인심을 늘낄 수 있는 곳 같아요.
    주말도 행복하세요 ^^

  9. BlogIcon 미영 2014.11.25 14:35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펜션아저씨한테 감사인사도 못하고와서 카페들어갔더니, 댓글을 못쓰게 돼 있네요. 그래서 할 수 없이 이분의 블로그에 남겨야할듯...

    • BlogIcon 미영 2014.11.25 14:46  댓글주소  수정/삭제

      글이 자꾸사라지는 느낌이었는데 적히긴 적히는군요^^
      시골스런 펜션아저씨가 이런곳까지 와서 읽으시려나 어쩌려나 모르겠지만, 감사한건 감사한거니깐...^^

      내가 몇시간을 소라잡아와도 신통치가 못해서인가 아저씨가 아줌마가 따온 소라를 내 통에 부어주셨다^^

      우리 일행이 다섯명 이었는데, 작은방이 다 나갔다며 작은방 가격으로 큰방을 쓰게 해주셔서, 우린 넉넙하게 놀수있었네욤^^

      그리고 우리가 굽다굽다 지친 석화를 쪄 갖다주셔 손이 수월했고욤.

      아줌마가주신 갓김치도 맛나게 먹었어요~~~^^

      마지막으로 비렁길 3코스만 걸어보려했는데, 아저씨왈 4코스 3코스가 젤 좋다하여 아저씨말대로 4코스에서 3코스까지 갔는데, 4코스 안갔으면 억울할뻔했어요~
      저혼자 새벽에 나오는바람에 두분내외분께 인사도 못드리고왔네요. 친절에 감사드립니다~~
      건강하시고 행복하세요~~~

    • 2015.03.10 21:06  댓글주소  수정/삭제

      비밀댓글입니다

  10. 2015.03.10 21:11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