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남여행] 목포에서 해남 가는 길에 만난 겨울 배추밭에서 농민의 아픔을 보다

/해남여행코스/해남가볼만한곳/해남 대흥사/우항리공룡화석지/영암방조제/반송삼거리

 

목포에서 해남으로 가는 길에서 만난 황량한 겨울 풍경.

 

[해남여행] 목포에서 해남 가는 길에 만난 겨울 배추밭에서 농민의 아픔을 보다

/해남여행코스/해남가볼만한곳/해남 대흥사/우항리공룡화석지/영암방조제/반송삼거리

 

신년 연휴 때 전라지역으로 여행을 떠났습니다.

목포에서 해남으로 가는 길.

목포대교를 넘어서고 고하도, 허사도를 거쳐 신항교를 넘어서면 전남 영암군입니다.

주변으로는 넓은 공단이 펼쳐져 있습니다.

 

영암2교차로에서 우회전하여 삼호교차로를 지나 영암갑문을 지나면 기다란 영암방조제가 나옵니다.

약 2.2km의 영암호방조제 위에서 주변 풍광을 감상해 봅니다.

영암금호방조제 준공기념탑에서 49번 국가지방지원도를 따라 약 1.2km 지점에 이르면 삼거리가 나옵니다.

여기서 직진하면 77번 국도와 연결돼 진도와 해남으로 갈 수 있고, 좌회전 하면 '산이로'를 거쳐 806번 지방도와 연결됩니다.

 

그런데 내비게이션 정보는 국도 위주로 돼 있다 보니 상당히 먼 거리로 해남까지 안내하고 있습니다.

금호2교차로(금호방조제 입구)에서 차를 돌려 '산이로'를 통해 806번 지방도로 향했습니다.

이 지역은 초행길이라 내비게이션 정보만 믿다가는 많은 시간을 허비할 수도 있다는 것을 깨달았습니다.

그래서 초행길은 차량과 스마트 폰 내비게이션을 모두 활용해서 정확한 정보를 확인하는 것도 좋을 것입니다.

 

806번 지방도는 오가는 차가 없을 정도로 한산합니다.

양쪽 들녘으로 야트막한 산자락 하나 보이지 않고 끝없는 평야만 눈에 들어옵니다.

풍성했던 가을 풍경은 사라지고, 황량하고 쓸쓸한 들녘 풍경이 한 없이 펼쳐진 모습입니다.

 

가도 가도 산은 보이지 않습니다.

그런데 특별한 모습이 시야를 가득 채웁니다.

넓은 들녘에 수확을 하지 못한 배추밭이 도로 좌우로 펼쳐져 있는 것입니다.

차를 세워 사진을 담았습니다.

꽁꽁 얼어버린 배추 밭 너머로 보이는 마을 풍경에서 왠지 가슴이 저미고 시림을 느낍니다.

농민의 가슴도 얼어버린 배추와 같이 꽁꽁 얼어버리지 않았나 싶습니다.

 

 

해남군 산이면 금송리 반송삼거리.

직진하면 목적지인 해남 대흥사요, 우회전하면 18번 국도와 연결되는 진도와 황산으로 연결됩니다.

여기서 우회전하면 '우항리공룡화석지'까지 14km라고 안내돼 있습니다.

이 도로를 따라 가다 보니, 서유럽 지역 목초지를 지나는 풍경이 떠오릅니다.

이곳 역시 넓은 초원에 푸른 풀만 가득하고 가끔 가다 보이는 낮은 언덕 위의 집은 휑한 풍경을 자아내기에 충분했습니다.

 

목포에서 영암을 지나 해남으로 가는 길.

806번 지방도를 따라 20km를 넘겨 달려도 보이는 것은 황량한 겨울 들판.

수확을 끝낸 밭떼기는 붉은 속살을 드러내고, 수확을 마치지 못한 배추는 꽁꽁 언 모습으로 여행자를 맞이합니다.

겨울은 냉정함을 과시하는 듯, 싸늘한 감정을 느끼게 합니다.

 

추운 겨울을 견디는 배추가 제 주인을 빨리 찾아가기를 희망합니다.

그래서 농민의 아픔과 시름도 함께 사라졌으면 소망합니다.

 

 

 

 

 

 

 

 

 

 

[해남여행] 목포에서 해남 가는 길에 만난 겨울 배추밭에서 농민의 아픔을 보다

/해남여행코스/해남가볼만한곳/해남 대흥사/우항리공룡화석지/영암방조제/반송삼거리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전남 해남군 산이면 금송리 | 반송삼거리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죽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photostory2016.tistory.com BlogIcon 달빛천사7 2016.01.16 07: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농민들이 힘들어 하는 모습이 마음으로 느껴지네요
    즐거운 주말 되세요

  2. Favicon of http://jongamk.tistory.com BlogIcon 핑구야 날자 2016.01.16 08:0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농부들을 마음을 읽을 수 있을 거 같아요

  3. Favicon of http://xuronghao.tistory.com BlogIcon 공수래공수거 2016.01.16 09:3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의미있는곳을 다녀 오셨군요

    북적이는 관광지보다 좋아 보입니다^^

  4. Favicon of http://gdlsg.tistory.com BlogIcon 도생 2016.01.16 14: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농자천하지대본이라는 말이 의미를 잃어가는 세상입니다.
    행복한 주말 보내세요^^

 

[함안 특산물] 함안군 특산물인 수박에 새긴 삶의 예술을 보다

 

 이것이 무엇일까요? 그림일까요, 조각일까요?

 

[함안여행지] 함안군 특산물인 수박에 새긴 삶의 예술을 보다

 

지난 11월 첫 주, 2012 경남특산물박람회가 열린 창원컨벤션센터(CECO).

경상남도 전 시군지역에서 각 지역의 특산품이 한 자리에 모인 행사가 있었습니다.

2012 경남특산물박람회였습니다.

 

농민이 힘들게 지은 농산물이 있는가 하면,

어민이 힘겹게 잡은 수산물도 가득합니다.

장인이 만든 명품인 수제품도, 하나 사고 싶을 정도로 마음이 이끌립니다.

육류도 싸게 공급되고 있습니다.

 

그 중에서도 단연 눈길을 끄는 하나가 있습니다.

아름다운 꽃과 고래 그림이 글과 함께 새겨져 있는 작품이 그것입니다.

그런데 자세히 보니 이런 모양의 그림과 글을 새긴 것은 다름 아닌 수박이었습니다.

함안군의 특산물인 수박에 함안군을 홍보하는 글귀와 그림을 그린 것이었습니다.

 

수박에 새겨진 꽃 모양은 정말로 화려합니다.

별도로 붉은 물감을 칠할 필요가 없습니다.

수박의 붉은 색이 물감을 칠해 놓은 듯하기 때문입니다.

 

참으로 놀라운 발상이자 참신한 아이디어라 생각합니다.

역시, '모든 창작물은 예술품으로 태어난다'라는 생각입니다.

이 보다 더 좋은 함안군의 홍보가 없을 것만 같습니다.

 

 

 

『기업하기 좋은 함안군』, 『둑방의 고장』이라는 글자가 새겨져 있습니다.

 

함안군에서 수박으로 만든 예술품, 한번 감상해 보시기 바랍니다.

 

 

 

 

 

[함안여행] 함안군 특산물인 수박에 새긴 살아 있는 삶의 예술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죽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함안여행 2012.11.12 23:2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예술이네요...

  2. Favicon of http://bamnwind.tistory.com BlogIcon 죽풍 2012.11.13 08: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그렇죠. 수박으로 그림같은 조각을,,,
    정말 예술입니다.

  3. 김병원 2012.11.20 09:4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거제 관광에 관계하시는 분들은 전국의 많은 곳을 돌아보고 좋은 점은 벤쳐마킹하여 우리의 관광상품과 축제행사로 만들어 가야할 것입니다. 시의원님들의 외국 나들이 보다는 국내에도 좋은 곳이 많으니 전국을 한번 돌아 보심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