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제 외포 대구축제가 끝났는데도, 외포항에는 대구가 넘쳐납니다/거제도여행지

 

 

거제 외포 대구축제가 끝났는데도, 외포항에는 대구가 넘쳐납니다/거제도 가볼만한 곳

 

겨울 바다 어종을 대표하는 대구.

입이 크다고 불리는 대구는 시원한 국물 맛이 끝내주는 대표적인 탕의 재료로 쓰는 어종입니다.

지난 주말과 휴일(22~23일) 거제 외포항에서는 겨울축제인 '제7회 거제 수산물 대구축제'가

많은 사람들이 참여한 가운데 성황리에 열렸습니다.

축제기간에는 평소보다 대구도 싸게 살 수 있어 좋습니다.

이 기간 동안에는 Kg당 5천 원에 거래되었는데, 사람들이 줄을 한참이나 설 정도로 많은 인파가 몰렸습니다.

 

축제는 끝났지만, 이달 말까지는 대구잡이는 풍어가 계속될 것만 같습니다.

올해가 끝나고 내년 1월 한 달 동안은 대구잡이 금어기로 지정됩니다.

그러면 대구 값도 오를 것이고, 대구 사 먹기도 힘들어질 것입니다.

시원한 대구탕으로 올 한해를 식구들과 뜻 깊은 자리를 만들어 마무리 하는 것도 좋을 것입니다.

 

 

 

 

 

 

 

 

거제 외포 대구축제가 끝났는데도, 외포항에는 대구가 넘쳐납니다/거제도여행추천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상남도 거제시 장목면 | 외포항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죽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