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복찾기] 폐차를 앞둔 오토바이를 보면서 일어나는 생각의 조각들, 육도윤회와 선인선과 악인악과

/생노병사와 윤회사상/죽풍원의 행복찾기프로젝트



길을 가다 멋진(?) 모습을 보았습니다.

작은 오토바이가 담벼락 아래에 일렬로 주차돼 있는 것입니다.

오토바이 상태는 오래된 것으로 보이고, 어떤 것은 바퀴 튜브가 없는 것도 보입니다.

탈 수 없는, 폐품 직전의 오토바이를 모아 둔 것일까요?


생명을 다한 오토바이.

앞에서부터 차례로 한 대씩 폐차장으로 향해 갈 것이겠지요.

그래도 쓸 만한 부품은 재생의 길로 갈 것입니다.

고철은 용광로에서 쇠로서 다시 태어날 테고, 어떤 것은 뜨거운 불에 재로서 영원히 없어질 것입니다.

 

인간의 삶도 이와 다를 바 없습니다.

태어나고, 늙고, 병들고, 죽고, 인간의 네 가지 고통인 '생노병사'의 길을 피할 수는 없습니다.

폐품 처리된 오토바이 고철은 쇠로서 다시 태어나지만, 인간은 죽음 이후 어떤 모습으로 다시 태어날까요?

불교에서는 중생이 죽은 뒤 그 업에 따라 다른 세상에 태어난다고 합니다.

'윤회사상'이라는 것입니다.


불교사상에서 '육도윤회(六道輪廻)'라고 하는 것이 있습니다.

생명이 있는 것은 여섯 가지 세상에 번갈아 태어나고 죽는다는 사상입니다.

그 첫째는 가장 고통이 심한 지옥도이고, 그 다음 순서대로 아귀도, 축생도, 아수라도, 다섯째는 다시 인간의 세상인 '인도'입니다.

마지막 여섯 번째는 가장 행복한 하늘 세계인 '천도'에서 태어난다는 것입니다.


그런데 이 윤회는 절대적인 영원이라는 것은 없습니다.

업이 소멸되면 지옥에서 다시 인간도나 천도로 옮겨 몸을 바꾸어 태어납니다.

따라서 윤회는 자신이 "지은대로 받는다"는 자업자득에 의해 결정된다 할 것입니다.

'선인선과 악인악과(善因善果 惡因惡果)', 즉, "착한 일을 하면 착한 결과를 받고, 악한 일을 하면 악한 결과를 받는다"라는 것입니다.

자신이 지은 업은 회피할 수도 없고, 누가 대신 받을 수도 없습니다.

죽어서도 다시 좋은 세상에 태어나려면, 살아 있을 때 악은 멀리하고 선한 일은 많이 쌓아야 할 것입니다.


폐차를 앞둔 오토바이를 보면서 일어나는 생각입니다.

책 읽고 공부하기 좋은 계절입니다.

바쁜 중에도 시간을 내어 마음의 수양을 닦는 공부에 빠져보는 것도 좋을 것입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죽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bubleprice.tistory.com BlogIcon 버블프라이스 2017.11.09 04: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폐차를 앞둔 오토바이를 보며 정말 여러 생각을 하셨군요?
    저렇게 정렬되어 있는 오토바이를 보니 사람이 마치 병원에서 줄을 서고 있는것 같습니다.
    가을 독서하기 좋은 계절입니다.

    오늘도 가을 햇살처럼 멋진 하루 보내시길 바래요^^

  2. Favicon of http://jongamk.tistory.com BlogIcon 핑구야 날자 2017.11.09 07: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생로병사에 순응하면서 사는 게 중요한 것 같아요

  3. Favicon of http://xuronghao.tistory.com BlogIcon 공수래공수거 2017.11.09 09:3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가끔 윤회에 대해 저도 생각을 해 봅니다^^

  4. Favicon of http://gdlsg.tistory.com BlogIcon 도생 2017.11.09 20:4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폐차를 위해 한곳에 모아둔 것이면 괜찮지만, 그냥 방치한 것이라면 빨리 조처를 해야 합니다.
    행복하세요^^

  5. Favicon of http://travelyoungdo.tistory.com BlogIcon 영도나그네 2017.11.10 16:0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오늘도 죽풍님 덕분에 새로운 감성의 시간을
    가질수 있는것 같습니다..
    생로병사와 윤회사상!
    이것이 우리의 현실 이기도 하구요..
    잘보고 갑니다..


[법정기념일] 10월 2일은 '각종 기념일 등에 관한 규정'에 의한 '노인의 날'입니다

/노인의 날 의미/ 2016년 노인인구/ 노인의 날 유래/노후의 삶


84세 어머니가 병원에 입원하여 그림에 색을 칠하는 모습.


10월 2일, 그러니까 어제는 '노인의 날'이었습니다.

'노인의 날'은 '각종 기념일 등에 관한 규정'에 의하여 보건복지부 주관으로 정부 행사를 여는 기념일입니다.

노인의 날 의미로는, "노인을 공경하는 미풍양속을 간직하고 노인 문제에 대한 관심을 높이기 위해 제정한 날'로 알려져 있습니다.

노인의 날 유래로는, 1991년 세계 유엔사무소에서 제1회 국제 노인의 날 행사가 열린 것을 기념하여 10월 2일을 노인의 날로 지정했다고 합니다.


노인인구는 어떻게 정의할까요?

인구통계에서 '노인인구'란, 국제적으로 국가 사이의 자료를 쉽게 비교하기 위해 65세 이상을 '노인인구'로 정의하고 있습니다.

그러면, 우리나라 노인인구는 얼마나 될까요?

자료에 따르면, 1960년에는 79만, 1995년에는 266만, 2000년에는 337만이었으나, 2016년에는 700만에 달한다고 합니다.

이는 전체인구의 약 13%이며, 2030년이 되면 전체인구의 24%에 달할 것이라는 전망입니다.


인간의 '생노병사'는 피할 수 없는 운명입니다.

언젠가는 늙고, 언젠가는 죽음을 피할 수 없는 운명입니다.

많은 사람들이 정년을 퇴직하고도 먹고 사는 일에 전념해야 하는 실정입니다.

나이 들어 걷기조차도 힘들고 몸이 아픈데도 일을 해야만 하는 현실이 안타까울 뿐입니다.


편안한 '노후의 삶'은 꿈인 것일까요?

'노인의 날'의 의미를 짚어본다면, 젊었을 때 어떻게 살아야 할지 다시 한 번 생각하게 합니다.

젊었을 때, 노후를 대비한 철저한 계획을 세우고 착실한 실천이 필요하다는 생각입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죽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xuronghao.tistory.com BlogIcon 공수래공수거 2016.10.03 09:0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노인이 많아지는데 이에 대한 대책은 점점 없어지는것 같은...
    걱정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