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오도 비렁길②] 여남식당에서 먹은 꿀맛 같은 점심

/여수 금오도 맛집

여수시 남면 소재지인 우학리 앞 바다 풍경.

 

[금오도 비렁길②] 여남식당에서 먹은 꿀맛 같은 점심

/여수 금오도 맛집

 

2014년 10월 18일 토요일.

1박 2일 가을소풍을 떠나기 위해 일찍 집을 나섰고,

거제도에서 여수 금오도까지 차와 배를 갈아타면서 오는 먼 길이라 몸이 피곤했습니다.

오후 1시 조금 늦게 도착한 여수 금오도 '여남식당'.

사전예약을 한 탓에 식당에 도착하자마자 점심을 먹을 수 있었습니다.

 

활어 회나 육류를 주문한 특별한 메뉴가 아닌 그냥 간편한 식사였습니다.

'시장기가 곧 반찬'이라는 말이 실감이 납니다.

물론, 여러 가지 반찬이 있었지만 그 만큼 배고픔이 가득했다는 뜻이겠지요.

식당 앞으로는 바닷물이 빠져 여행자 몇 사람이 조개를 캐고 있는 모습도 보입니다.

한적한 바닷가 어촌마을 풍경입니다.

 

 

된장 국물 맛이 참 시원하고 구수하면서 맛이 있었습니다.

 

여남식당은 여수시 남면 소재지가 있는 우학리에 자리하고 있습니다.

이곳은 그리 큰 마을은 아니지만,

면사무소, 파출소, 보건지소, 119지역대, 우체국 그리고 남면여객선터미널도 함께 있습니다.

특히, 여남초등학교와 중·고가 같은 건물과 운동장을 쓰는 여남중·고등학교가 눈길을 끕니다.

 

일행은 본격적인 '금오도 비렁길' 탐방에 나섭니다.

'금오도 비렁길'은 총 5개 코스로 나누어져 있는데, 일행은 3코스를 선택했습니다.

여행자들에 의하면, 3코스가 풍광이 제일 아름답다고 하더군요.

여남식당에서 3코스가 시작되는 학동마을 입구 삼거리까지는 약 1.5km의 거리입니다.

당초 삼거리까지 걸어가려다, 버스로 이동하기로 했습니다.

본격적인 '금오도 비렁길' 3코스 탐방 길은 다음 회에서 뵙겠습니다.

 

 

 

 

 

 

 

 

 

☞ 여수 금오도 '여남식당' 찾아 가는 길

. 위치 : 전남 여수시 남면 우학리 652-27(금오로 850)

. 상호 : 여남식당

. 메뉴 : 해물한정식, 해물모듬, 생선회, 매운탕, 해물백반, 백반, 김치찌개, 된장찌개 등

. 전화번호 : 061-666-2993

 

 

 

'금오도 비렁길' 3코스 탐방 길, 이어집니다.

 

 

[금오도 비렁길②] 여남식당에서 먹은 꿀맛 같은 점심

/여수 금오도 맛집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전라남도 여수시 남면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죽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moldone.tistory.com BlogIcon 몰드원 2014.10.22 06:3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정말 맛있겠네요

  2. Favicon of http://toyvillage.tistory.com BlogIcon 라이너스™ 2014.10.22 08:1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여행지에서 맛난 음식점을 발견하는건
    또다른 기쁨이겠지요^^

  3. Favicon of http://dragonphoto.tistory.com BlogIcon 드래곤포토 2014.10.22 08:2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 곳 알고 갑니다.
    즐거운 수요일 아침되세요 ^^

  4. Favicon of http://hym9981.tistory.com BlogIcon 마니7373 2014.10.22 08:3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섬사람들의 섬으로의 여행~
    육지분들의 느낌과는 다른
    시각으로 여행 하시겠죠.
    다음회도 기대하겠습니다^^

  5. Favicon of http://jesus96.tistory.com BlogIcon 하늘마법사 2014.10.22 09:1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반찬이 정갈하네요 여수맛집 잘 보고 갑니다.

  6. Favicon of http://su1624.tistory.com BlogIcon 도느로 2014.10.22 10:0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꿀맛이란 표현이 딱 맞는 듯한 식단입니다.
    요즘은 워낙 인스턴트를 자주먹어서 저런 음식이 많이 그립습니다.
    아마도 저는 방부제를 많이 섭취해서 늙는것은 덜할듯해요 ㅜㅜ

  7. Favicon of http://ssoqubae.tistory.com BlogIcon 쏘쿠베 2014.10.22 11:1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건강한 음식들이 가득한 것 같네요^^

  8. Favicon of http://15sec.tistory.com BlogIcon 화이트세상 2014.10.22 11:2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음식이 깔끔하고 맛있어 보입니다..
    좋은 하루 되세요..

  9. Favicon of http://0572.tistory.com BlogIcon 『방쌤』 2014.10.22 11:5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반찬들이 하나같이 다들 맛깔나게 보입니다
    즐거운 여행지에서 만나는 맛나는 음식 만큼 반가운 아이들도 진짜 없죠~
    맛있게 냠냠 구경하고 갑니다^^

  10. Favicon of http://lilyvalley.tistory.com BlogIcon 릴리밸리 2014.10.22 11:5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나오는 반찬들이 다 맛있어 보입니다.
    여수에는 맛있는 식당들이 많다고 하더라구요.^^

  11. Favicon of http://jongamk.tistory.com BlogIcon 핑구야 날자 2014.10.22 12:4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한정식의 반찬이 침을 넘기게 만드네요.. 여행의 참 즐거움이죠

  12. Favicon of http://mindme.net BlogIcon 마음노트 2014.10.22 14:3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여수에가면 정말 맛갈난 음식들이
    넘쳐나네요.

  13. Favicon of http://gdlsg.tistory.com BlogIcon 도생 2014.10.22 17:2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80년대 중반 첫 직장 발령지가 여수라 감회가 새롭습니다.
    이제는 그룹도 분리되고, 회사명도 다 바뀌었지만...
    행복하세요^_^

  14. Favicon of http://hanwharesort.tistory.com BlogIcon 한화호텔앤드리조트 2014.10.23 10: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와~ 양이 어마어마하네요!
    역시 음식은 전라도인가봐요 :)

  15. Favicon of http://cbdok.tistory.com BlogIcon 명태랑 짜오기 2014.10.23 17:1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여수가면 여남식당 한번 들려 보겠습니다.
    좋은 시간 되세요

  16. BlogIcon 비렁길 좋아 2015.04.13 11:5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가지 마세요 긴말 안하고 사장님 마인드 꽝 입니다.아마 알만한 사람 다 압니다. 정말 후회 합니다.

  17. BlogIcon 청미래 2015.04.20 19:3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일주일전에 예약하고 어제 산악회회원 34명이 갔는데 완전 실망입니다.일인분에 이만원짜리회라 그런가요.아침에 잡았다는 삼치회는 물컹물컹 아무맛도 없고 밥은 몇년묵은 쌀인지 찰기도 없고 .맛이 없다고 회원들이 항의했지만서빙하는 젊은남자 왜 투정하느냐식.
    상도덕 매너 전혀없는 그런식당입니다.
    개인감정있어서 쓰느글 아닙니다.
    그런식당 속지말라고 알려드리는 바입니다.
    그 식당때문에 금오도 이미지 흐려질까 걱정입니다.

  18. BlogIcon 청미래 2015.04.20 21:5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직도 화가납니다. 단체회원들이 불만투성이.
    도대체 그런식당이 있다는것이.
    일코스에서 삼코스까지 트래킹하고서 배고플때 갔는데도 맛이 없을뿐아니라 공짜로 먹으라고 해도 기분나빠 안갈집입니다.
    회가 물컹물컹 흐물흐물 .밥은 파리가 빨아먹었다는 맛.음식투정안하고 웬만하면 다 잘먹는 스타일인데 태아나서 최악의 회맛.화가나네요.
    돈내고 그런 대우받았다는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