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에세이] 도시의 병원에서 보는 밤하늘, 하늘에서 별을 볼 수 없습니다


부산대학교 병원의 밤 풍경.


흔히, 도시생활을 '삭막'하고, '각박'하다고 합니다.

'삭막하다'는 "황폐하고 쓸슬하다", '각박하다'는 "인정이 없고 모질다"라는 뜻이지요.

바삐 움직여야 먹고 사는 현대인의 세상살이를 비유적으로 이른 말이 아닐까 생각합니다.


어느 시인은 별을 보고 노래했습니다.


별 하나에 추억과

별 하나의 사랑과

별 하나에 쓸쓸함과

별 하나에 동경과

별 하나에 시와

별 하나에 어머니, 어머니 ...


병원 침대에 누워 밤하늘을 보았습니다.

별을 헤아릴 수 없습니다.

아니, 아예 별이 보이지를 않습니다.

밤하늘에 보이지 않는 별은 도시의 삭막하고 각박한 세상을 민낯 그대로 보여 주는 것만 같습니다.

물론, 도시의 하늘에도 별은 당연히 뜨겠지만, 시인이 노래한 별은 도시의 별은 아닐 것입니다.


시인은 별 하나를 헤아릴 때마다, 추억과 사랑을 노래했고, 쓸쓸한 감정을 노래했습니다.

별 하나에 시를 떠올리고 어머니를 그리워했습니다.


병원에서 바라보는 별은 어떤 모습일까요?

별을 볼 수도 없지만, 떠오르는 느낌은 온통 부정적인 것밖에 없습니다.

별 하나에 고통과

별 하나에 죽음과

별 하나에 슬픔이 겹쳐 보입니다.


이제, 하루 빨리 농촌으로 돌아가 깜깜한 밤하늘에 희망의 빛이 반짝이는 별을 보며 시인이 노래한 것처럼 추억과 사랑을 노래하고 싶습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죽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heysukim114.tistory.com BlogIcon *저녁노을* 2017.04.26 04:22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병원침대?
    아프신가 보ㅏ요...

    얼른 나으시길...ㅠ.ㅠ

  2. Favicon of http://toyvillage.tistory.com BlogIcon 라이너스™ 2017.04.26 08:24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프신 모든분들이 빨리 건강을 찾으시길...
    잘보고갑니다.

  3. Favicon of http://xuronghao.tistory.com BlogIcon 공수래공수거 2017.04.26 08:39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병원에 계신가요?
    무슨 일인지는 모르겠지만 쾌유 하시길 바라겠습니다

  4. Favicon of http://it3080.tistory.com BlogIcon 뉴론7 2017.04.26 09:4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요즘 밤하늘을 바라보면 별도 보기 어렵네요.
    건강이 최우선인데 빠른 쾌유 바래요

  5. Favicon of http://jongamk.tistory.com BlogIcon 핑구야 날자 2017.04.26 12:4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멋진 시를 보니 푸른 언덕에 올라가보고 싶다는 생각이~~

  6. Favicon of http://travelyoungdo.tistory.com BlogIcon 영도나그네 2017.04.26 14:3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부산대 병원에 입원해 계시는 군요..
    하루빨리 완케하시길 바랍니다..

  7. Favicon of http://gdlsg.tistory.com BlogIcon 도생 2017.04.26 22:0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도시의 야간 조명으로 밤하늘에 별을 본지가 언제인지도 모를 정도로 오래된 것같습니다.
    행복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