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양 마애불 조성] 함양 오도재를 넘어 마천면 금계마을에 조성 중인 거대한 마애불

/‘직업은 못 속인다라는 뜻을 가진 삼구화불이본행(三句話不离本行)/금계마을 학바위 마애불 조성

 

함양 마천면으로 가는 길, 석산 개발지에 조성 중인 거대한 마애불.

 

삼구화불이본행(三句話不离本行)

 

한자공부를 전문으로 하지 않아 틀릴 수도 있지만, 직역하면 이런 뜻이 아닐까 싶습니다.

 

세 글귀(문장)를 말하면 자신의 업종이나, 뿌리나, 근본을 분리하지 못한다.”

 

풀이하면, 세 마디만 하면 항상 자신의 직업과 관련된 일을 얘기하게 마련이다.

우리가 흔히 쓰는 말에 직업은 못 속인다라는 말과 일맥상통하는 중국어 표현이 아닌가 싶습니다.

 

같은 직종에 종사할 경우, 어떤 사물을 보는 눈은 나도, 다른 사람도, 비슷한 것일까요?

 

함양에서 지방도 1023번 도로를 따라 오도재를 지나면, 국가지원지방도 60번 도로와 만나는 삼거리가 나오는데, 함양군 마천면 금계마을입니다.

금계마을 못 미쳐 왼쪽 멀리 건너편으로는 학바위라는 곳이 있는데, 그 주변은 석산개발로 산을 훼손한 흔적이 남아 있습니다.

석산은 높이만 해도, 수십 미터는 족히 넘는 대규모의 개발지입니다.

 

 

 

 

문제는 석산을 개발한 후 미관상 보기 좋지 않다는 것입니다.

그래서 이 길을 지날 때마다 드는 생각은, 석산의 면을 다듬어 거대한 불상을 조성하면 어떨까 하는 것이었습니다.

그렇게 몇 년의 세월이 지나고, 며칠 전 부처님 오신 날을 맞아 벽송사를 찾았다가 돌아 나오는 길에, 석산개발 현장을 보았는데 예전에 보지 못했던 장면을 본 것입니다.

석산 벽면에 거대한 불상이 조성돼 있는 것입니다.

 

불상은 멀리서도 한 눈에 들어올 정도로 큰 불상입니다.

불상의 얼굴만 뚜렷하게 보이는 것으로 보아 아직도 조성 중에 있는 것으로 보입니다.

아무렴 높이가 수십 미터에 달하는 거대한 벽면에 거대한 불상을 몇 년 안에 조성한다는 것이 그리 쉽지마는 않은 것이 현실입니다.

 

평소 자주 다니는 길은 아니지만 가끔 오도재를 넘어 가곤 하는 길입니다.

그때마다 석산 벽면에 불상을 조성했으면 좋겠다는 생각을 했는데, 불심 깊은 불자와 스님께서 추진하셨는지 몰라도, 나의 생각이 그대로 실현됐다는 사실에 놀라울 따름입니다.

종사하는 업종이 비슷한 사람끼리 통하는 그 무엇이 있었던 것일까요?

 

부디, 깊은 불심으로 우리나라에서 길이 남을 마애불을 조성해 주셨으면 하는 간절한 마음을 기도로서 발원해 봅니다.

 

 

 

 

[함양 마애불 조성] 함양 오도재를 넘어 마천면 금계마을에 조성 중인 거대한 마애불

/‘직업은 못 속인다라는 뜻을 가진 삼구화불이본행(三句話不离本行)

/금계마을 학바위 마애불 조성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남 함양군 마천면 창원리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죽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Favicon of http://jongamk.tistory.com BlogIcon 핑구야 날자 2018.05.26 06:4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불상이 정말 대단하군요 잘 보고 갑니다

  2. Favicon of http://gdlsg.tistory.com BlogIcon 도생 2018.05.26 20:0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폐쇄된 채석장이 새롭게 바뀌고 있군요.
    행복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