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동북천여행] 2012하동북천 코스모스메밀꽃 축제, 10월 7일까지

 

 [하동북천여행] 하동북천 코스모스메밀꽃 축제.

 

[하동북천여행] 2012하동북천 코스모스메밀꽃 축제, 10월 7일까지

 

기찻길에 숨은 이 세상 어머니의 힘든 삶과 영혼

오는 20일부터 내달 7일까지, 하동북천 코스모스메밀꽃 축제


가을날, 살랑거리며 부는 바람은 코끝을 자극합니다.

살랑거리는 이런 바람에 잘 어울리는 가을꽃은 무엇일까요?

가을을 상징하는 국화도 있지만, 가을바람과 잘 어울릴 것 같은 꽃은 단연, 코스모스라는 생각입니다.

어릴 적 초등학교를 다닐 때, 코스모스가 만발한 길을 걷던 기억이 새록새록 피어납니다.

흐드러지게 핀 하양, 노랑, 분홍, 빨강 코스모스.

 


꽃잎 하나를 따, 잎 사이사이에 한 장 씩을 떼 내고 하늘 높이 날려 봅니다.

바람을 탄 꽃잎은, 빙그르르 돌며 땅바닥으로 서서히 내려앉습니다.

놀이를 할 게 없었던 당시로서는, 자연과 어울리는 최고의 놀이가 아니었나 생각합니다.

요즘 아이들은 이런 놀이를 알고나 있는지, 실제로 하는지 궁금할 뿐입니다.

 

 


하동 북천.

이곳에 가면 누구나 시인이 될 것만 같습니다.

작은 시골 마을을 지나는 하동 북천코스모스역.

오래된 간이의자가가 몇 개 놓여 있는 이곳에는, 이 세상 어머니가 살았던 힘든 삶과 영혼이 묻어 있습니다.

머리에 인 보따리에는 자식을 먹여 살리기 위한, 어머니의 사랑이 듬뿍 담겨 있습니다.

 


기찻길 옆으로는 흐드러지게 핀 코스모스가 가을바람에 춤을 춥니다.

어찌 보면 흐느적거리는 삶의 모습을 바람을 탄 코스모스가 춤으로 보여주는 것만 같습니다.

이런 감정은 나만이 느끼는 것일까요?

아이, 어른 모두 아랑곳하지 않은 채, 여행자는 추억담기에 정신이 없습니다.

 


저 멀리서 기적소리가 들려옵니다.

순천에서 마산으로 향하는 새마을호 열차입니다.

기차레일에 귀를 대고 있던 아이는, 기적소리를 듣고 벌떡 일어납니다.

먼 기적소리는 기차를 역에 도착하게 합니다.

많은 사람들이 한꺼번에 쏟아져 나옵니다.

그리고 잠시, 뜨거운 열을 식히며 한 숨을 돌린 기차는 다시 마산으로 향합니다.

새로운 손님과 하동북천 코스모스 향기를 가득 실은 것은 물론입니다.

 


이렇게 아름다운 가을날.

하동북천은 코스모스 향기로 하늘과 땅 사이에 가득 퍼져 있습니다.

사랑하는 사람과 하동북천으로 가을바람에 휘날리는 코스모스를 만나러 떠나는 것도 좋을 것입니다.

지난해 가을 하동북천을 다녀왔던 아름다운 추억이 다시 떠오릅니다.

 


하동군에서는 오는 20일부터 내달 7일까지 18일간, 하동북천에서 ‘2012코스모스메밀꽃축제’를 연다고 합니다.

개막행사는 9월 22일(토) 오후 3시에 열리며, 공연마당, 전시마당, 전통문화체험마당, 부대행사 그리고 체험행사 등 다양하게 펼쳐진다고 합니다.


올 가을에도 꼭 한번 가 보고 싶은 하동북천입니다.

 

[하동북천여행] 사진은 지난해 하동북천코스모스메밀꽃 축제 모습.

 

[하동북천여행] 2012하동북천 코스모스메밀꽃 축제, 10월 7일까지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상남도 하동군 북천면 | 북천역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죽풍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가을여행자 2012.09.18 08:4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제 태풍이 강타하고 지나 가면서 많은 피해를 남겼습니다.
    조속한 복구가 되었으면 하는 바람입니다.
    그럼에도 화려한 코스모스를 보니 가을이 성큼 다가왔음을 느낍니다.
    올 가을에는 코스모스를 보러 하동으로 떠나 볼까 합니다.
    잘 보았습니다.

  2. 코스모스 2012.09.18 08:4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코스모스가 만발하였군요.
    떠나고 싶은 가을 여행입니다.
    삶이 진득 묻은 글과 아름다운 가을 풍경 잘 보고 갑니다.

    • Favicon of http://bamnwind.tistory.com BlogIcon 죽풍 2012.09.18 18:0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코스모스가 진정 가을의 꽃인 모양입니다.
      가을 바람에 흔들리는 코스모스가 여행을 떠나게 만드는거 같습니다.
      올 가을 코스모스와 함께 해 보시기 바랍니다.

  3. 가을바람 2012.09.18 09:1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가을하면 생각나는 코스모스..
    색색깔로 피어나 오는이들을 반기는것 같습니다.
    물씬 풍겨나는 가을풍경. 이곳으로 떠나보고 싶습니다.

  4. 통통이 2012.09.18 09:2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살랑살랑 코스모스~~~
    유혹하네요^^

    코스모스 만나러 하동 떠나야겠네요^^
    포스팅 감사합니다~

  5. 나비 2012.09.18 10:33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메밀꽃이 눈송이를 뿌려 놓은듯 정말 아름답습니다.
    예쁜 꽃들 보러 하동으로 떠나볼까요~

  6. 산들 2012.09.18 10:3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가족과 함께 꽃나들이 가봐야 할것 같습니다.
    멋진 여행길 소개 감사합니다.

  7. 연가 2012.09.18 10:3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경남 하동에 이렇게 예쁜 꽃길이 있었네요
    열차도 타보고 가을날의 좋은 추억 만들기~
    장소로 굿이네요~
    가보고 싶네요~ 강추~!!

    • Favicon of http://bamnwind.tistory.com BlogIcon 죽풍 2012.09.18 18:1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자가용으로 떠나는 여행은 너무 편한 반면, 기차여행은 많은 추억을 쌓아 줄 것으로 기대됩니다.
      기차여행 꼭 한번 해 보시기 바랍니다.

  8. 바따구따 2012.09.18 14:0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길가에 핀 코스모스만 보다 이렇게 넓게 펴있는 모습을 보니
    그야말로 장관이네요~ 아름다운 꽃들을 감사하며 즐거운 추억도 쌓고
    성공리에 축제가 펼쳐지길 기원해봅니다~^^

    • Favicon of http://bamnwind.tistory.com BlogIcon 죽풍 2012.09.18 18:1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길가에 핀 코스모스도 정취를 안겨 주지만,
      말씀대로 넓은 면적에 흐드러지게 핀 코스모스와 메밀꽃은 색다른 느낌을 주기에 충분합니다.
      언제 시간나면 꼭 한번 떠나 보시기 바랍니다.